16,575건 방문자 224 / 44,524,290 (오늘 / 전체)

나 같은 탈북인이 이해 못할 남한의 현상들
[2010-03-11, 13:03]
[2010-03-11, 13:00]
20%의 성실한 사람들이 80%를 먹여 살린다.
[2010-03-10, 19:53]
'또 들고 일어나는 사람들'
[2010-03-09, 16:34]
한글을 우리 말, 우리 國語로 錯覺하는 사람이 있다. 한글 文字는 우리 國語를 表現하는 手段이지 그 自體가 우리 國語가 될 수는 없다. 다시 말하지만, 한글 文字는 소리글자이기 때문이다.
[2010-03-09, 09:56]
오바마 대통령, 핵만 없애면 고문을 아무리 해도 그런 정권들하고 샴펜을 터뜨릴 용의가 있다 이 말입니까? 김정일이 핵을 없앨 리도 만무하지만 말입니다.
[2010-03-08, 04:36]
박근혜 의원은 '6.15선언 이행' 약속 등 김정일 면담 과정의 다섯 가지 의문점 설명해야…
[2010-03-07, 22:28]
[2010-03-07, 20:26]
外國語보다 자기 나라 글자(漢字)가 더 어렵다는 한글專用派의 矛盾
[2010-03-07, 10:43]
“북을 자극하지 않기 위하여, 김정일을 불쾌하게 하지 않기 위하여" 2300만 우리 동포가 인권을 유린당하는 이 현실을 보고만 있겠다는 겁니까.
[2010-03-07, 09:47]
한글전용이 情報傳達 및 意思疏通을 빠르게 한다는 主張에 대하여.
[2010-03-07, 02:15]
한국의 고등학생은 학력이 세계 2위다. 대통령 이하 정부의 갖은 방해에도 불구하고 학부모와 교사와 학생의 핵융합급 교육열로 이룩한 교육 기적이다.
[2010-03-06, 20:59]
조총련이 일본 정부의 고교 무료화 혜택을 받으려면 金父子 초상화를 내리고 김정일 神格化 교육을 포기해야 한다.
[2010-03-06, 13:56]
[李相欣(월간조선)] 미국의 엄격한 술 文化
21세(한국 나이론 22~23세) 미만자는 술을 마시면 안 된다.
[2010-03-06, 13:48]
[金鍾煥 육군3사관학교 국어교] 中國과 日本의 人名ㆍ地名 표기의 문제점
[2010-03-06, 13:31]
왜 우리나라만 地球上에서 唯一하게 남의 나라말 發音을 그대로 원숭이처럼, 앵무새처럼 따라 흉내내야 하겠습니까?
[2010-03-06, 10:51]
애국진영 어르신들/제발 마음 독하게 잡수시고/청와대서 나가는 순간까지/마음 놓아선 안 됩니다
[2010-03-05, 17:56]
[김동길(프리덤 워치)] 잘못된 이념에 "미친 놈들"
어제는 나의 이념적 동지이던 사람이 오늘은 나의 이념적 원수가 된 것입니다.
[2010-03-04, 11:06]
참정권이 국가(공동체)에 대한 충성과 책임을 전제로 하는 것이라면, “在日한국인”은 일본국을 충성의 대상으로 삼는 것이 된다.
[2010-03-03, 23:34]
[2010-03-03, 23:27]
[無我境(회원)] '마에스터 고교' 遺憾
왜 한국어에서 漢字를 죽이지 못해 안달일까. 한국어에서 漢字를 죽이면 반드시 韓國語도 같이 죽을텐데...
[2010-03-03, 17:42]
[2010-03-03, 17:38]
北급변사태 발생시 日本의 역할은 韓國의 국시(國是)인 자유통일(自由統一)을 지원하고 중국군(軍)의 한반도 진출 저지하는 것.
[2010-03-03, 16:47]
[이지혜(북한민주화운동본부)] 수용소 해체, 우리가 싸우는 이유
지금도 살려달라고 아우성치는 형제들을 버려둔 채 즐기는 우리의 행복은 사치스러울 뿐 아니라 고통스럽게 느껴져야 마땅하다.
[2010-03-03, 01:14]
인간은 벗으면 왜 벌겋게 되는가?
[2010-03-02, 18:20]
공산 독재자가 스포츠를 아무리 광적으로 지원해도, 인민의 먹거리를 선결하지 않는 한 만사가 도루묵이다.
[2010-03-02, 17:48]
구별법은 나라와 민족의 계몽을 위해 필요한 우리 모두가 작성하는 글입니다. 이 글 뒤를 이어 여러분이 생각한 좌우익 구별법을 적어 넣어 주십시오.
[2010-03-02, 17:33]
시간을 끌면 끌수록 외려 갈등과 오해와 증오의 골은 서로간에 시간을 끌수록 더 깊어만 갈 것.
[2010-03-02, 15:56]
이게 기업의 사회적 공헌이 아닌가?
[2010-03-02, 09:58]
875년 전 '묘청의 난’의 원인이 무엇이었습니까. ‘천도’ 문제가 아니었습니까.
[2010-03-02, 01:17]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리버티헤럴드  |  뉴스파인더  |  이승만TV  |  장군의 소리  |  천영우TV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