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명진이 당을 떠나야 하는 이유
탄핵을 반대한 의원들이 주류를 이루고 있는 당에서 태극기 집회를 허락받고 나가야 하나? 동냥은 못해도 쪽박은 깨지 말라구 했다.

김진태 의원(트위터)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인명진이 당을 떠나야 하는 이유 - 김진태 의원총회 발언))
  
  내가 지난번 의총에서 뭐랬나? 촛불집회에 참석하던 분을 비대위원장 시키면 어떡하냐고 했었다. 나보고 태극기 집회에 안 나갔음 좋겠다고 한다. 이 땅에서 보수로 살기가 왜 이리 힘든지 모르겠다. 탄핵을 반대한 의원들이 주류를 이루고 있는 당에서 태극기 집회를 허락받고 나가야 하나? 동냥은 못해도 쪽박은 깨지 말라구 했다.
  
  그분이 여태껏 어떻게 살아오셨는지는 관심대상이 아니다. 사드배치와 국정교과서를 반대했든지, 연평도 포격이 우리나라 잘못이라구 해도 말이다. 지난 일이고 미래가 더 중요하다. 그러나 그런 분이 왜 굳이 우리 새누리당에 오셨는지 이해가 안간다. 내가 더불어민주당 비대위원장을 맡는 거나 마찬가지다.
  
  아직 탄핵재판 결과가 나오지 않았는데 대통령을 버리고 당만 살려고 하는 건가? 왜 싸워보지도 않고 꼬리 내릴 생각만 하는지 모르겠다. 지금은 반성할 때가 아니라 당당하게 싸울 때다.
  
  인적청산은 마녀사냥이다. 나 살겠다고 새누리호 갑판에서 남을 떠밀고 있다. 그러나 내가 없으면 우주를 바꾼다 해도 소용없다. 그 누구도 남에게 그렇게 할 권한은 없다.
  
  어제 상임전국위에선 상상도 못할 일이 벌어졌다. 과반수가 미달되자 불참한 사람을 해임시켜 인위적으로 정족수를 맞췄다. 하지만 비대위도 구성되기 전에 비대위원장이 누굴 해임할 순 없다.(당헌 121조) 이런 무리수에 대하여는 법적인 책임을 져야 할 것이다.
  
  괜히 정치판에 와서 고생하실 게 아니라 원래 있던 자리로 돌아가 하고 싶은 것 마음껏 하시기 바란다. 성을 지키려면 열 명이 있어도 모자라지만 성을 뺏기려면 한 명이면 충분하다.
  
  
  
  
  
언론의 난
[ 2017-01-10, 16:35 ] 조회수 : 5620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조고각하   2017-01-14 오후 4:26
처음부터 인명진을 불러들이것이 화건인데 이제와서 뭐라한들 어쩌겠습니까. 자업자득이지요, 조갑제닷컴 회원들은 의원님을 믿습니다, 힘내세요.......
  이성과 감성   2017-01-11 오전 10:14
혼미한 시대를 틈타 얍삽한 인간들이 떠들고 설치는 중에, 그래도 김진태 의원같은 원칙을 말하는 사람이 정치권에 한명이라도 있다는게 얼마나 위로가 되는지 모릅니다.
김진태의원의 이 외침이 후대에도 두고두고 기억되길 바라며 반드시 살아남으시길..
  우전독조   2017-01-11 오전 9:24
정치는 정치다. 본인이 아무리 잘못이 없다 한들, 또 잘못이 없다고 한들 다수가 등을 돌리면 버려야 한다. 지금은 다수가 박근혜에게 등을 돌렸다. 박근혜가 억울하다, 탄핵결정이 잘못되었다, 탄핵 소추를 기각하여야 한다고 데모하는 것은 앞날을 보지 못하는 것이다. 박근혜는 이제 버려야 한다. 헌법재판소는 순수한 사법기관이 아니다. 정치적 사법기관으로 정치색이 강한 조직이다. 탄핵심판의 결과는 이미 예측되어 있다고 보아야 한다. 이제는 박근혜가 억울하다는 전제로 데모를 할 시기가 아니다. 누구를 대선에서 후보자로 내세워 정권을 잡을 것인가를 주제로 갖고 앞날을 도모하여야 한다. 촛불집회가 잘못되었다면 왜 잘못되었는지를 가지고 데모를 하라, 대선 후보자를 자청하는 사람들에게 잘못이 있다면 그들이 정권을 잡으면 안된다는 주제를 가지고 데모를 하라. 촛불집회 기획자들이 극좌종북이라면 구체적으로 지적하며 데모를 하라. 이제는 박근혜가 억울하다는 데모는 안 하는 것이 좋을 것이다.
  baikseok   2017-01-11 오전 9:15
김진태의원님 응원합니다. 반드시 인명진이와 정우택을 새누리당에서 쫓아내 주시길 바랍니다.
  산해   2017-01-11 오전 9:13
"당신(김진태)"을 보면!

당신을 보면 믿음이 생겨 납니다
당신을 보면 용기가 생겨 납니다
어쩌다 단상위에 올라선 당신의 말을 들으면
눈물보다 먼저 가슴이 아파옵니다

당신을 보면
아순신 장군이 생각나고
안중근의사가 생각납니다

당신의 말을 들으면
민중의 말이 아니라
천심의 말로 들립니다

-민초가 김진태 의원에게 받치는 글-


지금 새누리 당내에서 탄핵반대 세력에 당쇄신을 외치며 친박 딱지를 붙여 친박을 몰라내려는 세력은 새누리당을 접수하려는 것입니다. 이는 곧 김정은의 2중대이고 사드반대세력의 2중대입니다 우익세력을 씨를 말려 대한민국을 뿌리째 흔드려는 세력입니다.이련 세력에 맞서 싸우는 김진태씨야 말로 대한민국의 제2의 이순신입니다. 대한민국의 제2의 안중근 의사입니다. 김진태 씨 뒤에 애국세력이 있습니다. 태극기는를 가슴에 숨겨 일제 36년을 지내기도 했습니다. 태국기를 흔든 세력이여 일어나라
새누리당 정체정에 맞지 않는 인물(사드반대,개성공단 재개. 평화주의자) 을 솎아 내야 합니다. 이것이 대한민국을 살리는 길이요. 후손에게 아름다음 강산을 물어주는 길입니다,

  sjlee1940   2017-01-11 오전 9:07
새누리당은 인명진을 내보내고 다시 태어나야 한다. 어디 불러올 자가 없이 오렌지를 불러오나. 당명도 바꾸고 보수(우익) 이념도 확실히하고(반공 자유민주 시장경제 등등) 이념에 맞지 않은자는 다 내보내라.
  하너리   2017-01-11 오전 6:18

김진태 의원 힘 내세요.
인명진을 불러 올 때 나는 당신들이 저승 가려고 저승사자를 불러 왔다고 했습니다.
지금 그가 하는 짓이 그 저승사자의 행위 아니겠습니까? 새누리당을 파괴시킨 진짜 나쁜놈은 정우택이란 놈이라고 봅니다. 그때 이놈이 쓸데 없는 욕심 버리고 나경원에게 양보 했더라면 쪼개지지 않았을 것입니다. 지금도 안 늦었습니다. 어서 새누리당명을 국민들의 머리에서 잊어버리게 당명을 바꾸고 인명진을 쫓아내고 모두 탈당하여 개보신당하고 합치세요. 그래야 보수가 살고 강해져서 정권을 유지 할 수 있습니다. "뭉치면 살고 헤어지면 죽는다!"
  tgsong35   2017-01-11 오전 5:44
이명박대통령은 보수가 아니고 순 좌파다.대통령이 되기위해서는 보수표를 생각해서 좌익이 보수인양 한나라당에 입당해서 대통령이 되어 자기주변에 골수 빨갱이들을 심어 놓았던 것이다,황석영, 윤이상,안철수와 같은사람, 그때 한나라당은 보수당이 아니고 좌파당이었다. 지금 새누리당내 친박계외는 친이계 즉 좌파라고 봐야 한다. 보수단체에서 가장 싫어하는 골수 빨갱이 사이비 목사를 비대위원장으로 영입하는것이 당연한일이라고 본다. 새누리 원내 대표는 좌익분자다, 이명박과 같이 보수로 가면을 쓴 가장 위험한 인물이다.
  갤뱅이   2017-01-10 오후 11:48
정우택도 같은인간이다. 새누리당에서 쫒아내야할 사람은 탄핵을 찬성했던 인간들이다
  민주주의수호자   2017-01-10 오후 10:41
대한민국에 김진태 의원같은 분이 몇분만 계셔도 안심이 될 텐데
국가와 민족의 앞날을 위하여 처절하게 고군분투하시는 모습을 보면 눈물이 납니다.
김진태 국회의원님의 용기에 무한한 존경과 박수를 보냅니다.
  smarty   2017-01-10 오후 9:27
인명진...
이작자는 뼛속까지빨간 수박이라봐도 무방합니다.
살기가도는눈...너저분한 주둥이 제대로 밥맛떨어지는 인간이고
새누리당에 입성할때도 거짓말로 도배하고 오로지 비대위원장이란 직책에
눈이먼 요설꾼에 불과합니다. 이작자의 혓바닥을 잘라 아닥시켜야됩니다.
목사는...뭔놈에 목사
  월운   2017-01-10 오후 8:15
역시 김진태의원이 있어살맛이 압니다. 도대체 인명진이란 작자를 무슨 이유로 누가 데려 왔는지 기가 막혀 말이 않나옵니다. 대한 민국에 사람이 그리도 없어 그런 해괴한 작자를 데려 왔단 말입니까? 김진태의원 힘내세요. 화이팅.
  울산바위   2017-01-10 오후 8:04
상임전국위에서 당헌을 어겨가며 불법으로 비대위를 구성한 인명진씨는 공당의 비대위원장으로서의 자격을 상실했다고본다. 공인으로서 공적책임을 지는게 뭔지도 모르는 사람이다. 빨리 당을떠나서 본인마음대로 할수있는 자영업을 하는게 맞는것 같다.
  bellgold   2017-01-10 오후 7:59
옛말에 길이 아니면 가지를 말라고 했다. 새누리당에 와서는 안될 인물이 길을 잘 못 선택한 것이니, 지금이라도 되돌아가는 것이 바른길로 가는 것이다.
  1   2017-01-10 오후 7:44
인명진은 새누리당에 백해무익한 존재다!!! 비대위원이 뭔지도 모르는 사이비 정치꾼에게 무엇을 기대하는가? 과거를 보라 제대로 현안을 해석조차못하고 갈팡질팡하는 껄렁패에 불과한 자다!!! 하루속히 내보내고 새로운 비대위원장을 선출하여 강력한 대책을 강구하라!!!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