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번도 경험해 보지 못한 세상으로 가고 있습니다
평화를 구걸하다가 망해 버린 중국 宋나라가 떠오르는 주말 아침입니다.

홍준표(자유한국당 前 대표) 페이스북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그들 말대로 우리는 한 번도 경험해 보지 못한 세상으로 가고 있습니다.
  
  청년 일자리 절벽, 자영업자들 폭망, 대기업및 중소기업 해외 탈출, 공산주의식 무상분배 시대의 개막, 여론조작·통계조작·언론통제로 괴벨스 공화국으로 체제 변환, 선 무장해제·국가 보안법 폐지·주한 미군 철수·한미 동맹 와해로 대북 안전망 무력화, 김정은 우상화에 동조하기,
  
  위장 평화통일를 내세워 국민을 현혹하여 다음 총선 때는 개헌선을 돌파한 후, 그들의 마지막 목표는 북과 야합하여 북의 통일전선 전략인 낮은 단계의 연방제를 실시하는 겁니다. 평화를 구걸하다가 망해 버린 중국 宋나라가 떠오르는 주말 아침입니다.
[ 2018-11-03, 20:31 ] 조회수 : 820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법과 도덕    2018-11-04 오후 6:10
문재인 정부가 저러한데도 지지율이 60%인 것은 홍준표 탓입니다. 문재인씨가 남한을 공산화할 것이라는 것은 평범한 시민들도 다 알고 있었습니다. 집권 초기부터 야당 대표이던 홍준표씨가 막았어야 했는데, 집권초기부터 반대를 하는 것은 예의가 아니니 12월까지 지켜보겠다고 했습니다. 홍준표씨가 틀렸습니다.
   산해    2018-11-03 오후 10:48
도독놈이 도둑실을 하는 데 주인이 가만히 보고만 있느면 도둑놈보다 주인이 더 문제입니다.대한민국을 훔처가지려는 놈이 있는데 주인인 국민이 가만히 있으면 대한민국은 지구상에 사라질것이 뻔합니다. 월남처럼.. .. ..
   정답과오답    2018-11-03 오후 10:30
문재인 정부의 인기가 식을줄 모르는군요
국민이 지옥을 선택한다면 방법이 없습니다
바보국민의 지옥행은 민주국가라 막을길이 없습니다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