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과 정보가 부족한 서민의 자녀만 피해봐
제 자식은 세계적 특식·별식 다 골라 먹이고, 남의 자식은 짠밥만 먹으라는 주사파들의 자식사랑·특권의식이 유별납니다.

김문수(前 경기도 지사) 페이스북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공약이 '자사고 폐지'였습니다. 그런데 문재인이 대통령 당선됐고, 자사고를 모두 몰살시키고 있습니다.
  
  유치원도 국공립화·평준화시키고 있습니다. 대학 비리 감사, 관선이사 파견으로 국가개입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대학등록금 동결로 대학은 저질화되고 있습니다. 사립유치원 국공립화, 자사고 폐지, 대학 등록금 동결로 교육이 획일화·저질화되고 있습니다. 학생·학부모 맞춤형 학교는 폐지하고, 싸구려 획일화 학교만 만들어 냅니다.
  
  결론은 해외유학인데, 돈과 정보가 부족한 서민의 자녀만 피해를 봅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외손자는 태국 국제학교로 탈출했습니다. 박영선 중소벤처 장관의 아들은 국제학교, 일본중학교, 미국대학으로 유학 보냅니다. 김정은은 스위스 유학 다녀왔습니다. 제 자식은 세계적 특식·별식 다 골라 먹이고, 남의 자식은 짠밥만 먹으라는 주사파들의 자식사랑·특권의식이 유별납니다.
  
[ 2019-07-10, 11:22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뱀대가리    2019-07-13 오후 3:18
돈 없고 빽 없는 서민들의 자식들은 개 돼지 처럼 국내에서 허우적거릴때 대통령님'
장관님들의 자녀들은 해외로 유학나가 공부하고 떵떵거리며 살아가는 이 나라가 정의로운 대한민국, 국민 몯두가 잘 사는 대한민국 맞습니까? 억장이 문어집니다.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