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인권대회는 反인권" 최민희 前 방송위원 발언록
국보법폐지국민연대 운영위원장으로 운동 주도

金成昱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최민희 방송위원회 부위원장
[再錄] 2006년 7월25일자 보도
  
  지난 14일 방송위원회 부위원장으로 선임된 민언련 최민희 공동대표는 국가보안법폐지국민연대 운영위원장으로서 민족해방(NL)계열 단체들과 같이 활동해 온 인물이다.
  
  崔씨는 각종 국보법폐지 집회를 주도하고 북한인권에 대한 문제제기를 비난하는 한편 『종속적 韓美관계에서 벗어나 美軍없는 한반도를 준비하자』는 주장을 펴왔다.
  
  인터넷 통일뉴스 등 좌파매체에 인용된 崔씨의 발언과 그가 주도적으로 참여했던 행사의 성명 중 일부를 인용하면 아래와 같다.
  
  △『北인권대회는 反인권·反민족·反통일?』
  
  『북한인권·난민문제 국제회의를 「反인권회의이자 反北적대회의」이며, 「反평화회의이자 反민족·反통일회의」로 규정하고, 국제회의 개최를 강력히 규탄하며 즉각 해산할 것을 요구한다. 남북 화해·협력에 의한 평화번영이 참여정부의 국정방향이라면, 이에 정면으로 위배되는 미국의 북한인권법 발효와 이번 국제회의 개최에 대한 정부당국의 적극적 대응을 촉구한다.(2005년 2월14일 북한인권회의 반대 기자회견 성명 中)』
  
  △국가보안법폐지 등...『조선일보. 남한 최고 구라조직』
  
  『박근혜 대표는 대권에 도전하려면 국가보안법 폐지 당론을 정해라. 김원기 국회의장은 나라의 改革을 방해하지 말고 의사봉을 휘둘러 달라. 허황된 논리로 안보불안을 조장시키는 조선일보는 「남한 최고의 구라조직」이다.(2004년 12월17일 광화문 국보법폐지 집회 발언)』
  
  『조중동이 「매카시」의 나팔수 노릇을 계속하며 반인권적인 보도행태를 계속하는 한 어느 누가 그들을 언론으로 인정할 수 있겠는가. 더불어 우리는 이 기회를 빌려 연내 반인권적 국가보안법이 완전 폐지되도록 더욱 노력할 것임을 다시금 천명 한다(2004년 12월15일 국회 앞 국보법 폐지 기자회견 발언)』
  
  『(사옥 앞에서 비켜날 것을 요구하는 동아일보 직원들을 향해) 이런 동아일보의 모습이 진정한 조폭적 행태이다. 「조중동」은 국가보안법에 기생하여 자신의 물적 기득권을 유지해 왔다. 국가보안법 폐지를 통해 수구언론들이 후회하도록 만들어 주자(2004년 10월14일 동아일보 사옥 앞 국보법 폐지 기자회견 발언)』
  
  『강정구 교수 사건을 계기로 수구기득권세력이 부활하면서 조선일보를 비롯한 수구언론의 영향력이 확대되는 것을 목도하고 있다...강정구 교수의 학문적 소신을 지켜주는 것은 민주주의를 제대로 가게하고 국가보안법폐지운동을 결집시키는 것이다(2005년 10월10일 강정구 옹호 기자회견 발언)』
  
  △『美軍없는 한반도 준비』 주장
  
  『국가보안법은 완전히 철폐되어야 하며 그에 따른 각종 사회적 왜곡과 폐단도 함께 혁파되어야 한다...종속적 한미관계에서 벗어나야 한다...맹목적 대미추종이 야기할 위험은 더욱 커졌다. 우리는 미군 없는 한반도를 적극적으로 준비해가야 한다.(2005년 8월1일 프레스센터 「광복60돌 민족자주·평화 제2의 광복」 선언 성명 中)』
  
  △『조선일보는 한반도 평화의 敵?』
  
  『한반도 평화의 적 조선일보를 규탄한다. 그렇지 않아도 이미 많은 시민들이 조선일보 등 냉전수구세력의 「집단 이기주의」에 분노하고 있다. 조선일보가 국민적인 항의와 지탄의 파도에 허물어지고 싶지 않다면 더 이상 한반도 핵 위기의 평화적 해결에 훼방 놓지 말라!(2004년 11월24일 조선일보사 앞 안티조선 기자회견)』
  
  △『노사모는 파병철회 촛불 들라』
  
   『미군과 자이툰 부대 등 모든 다국적군은 이라크를 떠나야 한다...이라크 전쟁범죄에 한국이 동참하는 것을 더 연장해서는 안 된다...「나홀로 파병연장」은 정체성을 상실한 자기 파괴적 대미추종이다(2004년 11월16일 이라크파병반대 시국선언)』
  
   『노사모 회원들은 파병철회의 촛불을 드는 것이 노무현 대통령을 돕는 일이다. 열린우리당과 특히 운동권출신 의원들은 파병철회를 당론으로 정하라. 언론은 왜 파병철회 압박을 가하지 못하는가?(2004년 6월26일 광화문 이라크파병철회 집회)』
  
  
[ 2013-05-09, 09:36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