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사진 명단에서 종교인을 지운 朴正熙
'새마을 운동 성공사례를 발굴하여 새마을 지도자로 하여금 발표하게 하고 그에 관한 토론을 하게 하는 것이 더 효과가 있을 거요'

趙甲濟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朴正熙 대통령은 현장시찰을 아주 입체적으로 했다. 陸路로, 海路로, 그리고 하늘에서 國土의 변화와 개발을 확인했다. 포병 장교 시절부터 지도읽기에 도통했고, 사물을 시각적으로 인식하고 상상하는 능력이 탁월했던 그는 현장 시찰 도중 '이제는 내가 그린 그림을 보는 것 같아'라는 말을 하기도 했다. 1973년6월1~2일(토)의 朴대통령 영동지방 시찰길을 따라가보자.
  
   朴대통령은 1일오전11시 청와대 헬기장에서 강릉으로 출발했다. 대관령 상공이 짙은 안개로 뒤덮여 갈 수 없게 되자 평창군의 하진부리에 착륙했다. 朴대통령은 민간용 코로나 승용차를 수배하여 대관령 고개를 넘었다. 그는 대관령 국민학교 앞에 차를 멈추게 하더니 마구잡이로 파헤쳐진 산줄기를 가리키면서 항공사진을 찍어 두고 山地개간을 단속하라고 지시했다. 오후 2시20분에 강릉 비치호텔에 도착한 대통령 일행은 늦은 점심을 먹었다. 다음날(2일) 대통령 일행은 승용차편으로 강릉을 출발하여 묵호에 도착했다. 묵호항 확장계획을 보고받은 그는 다시 북평의 쌍용시멘트 공장을 찾았다.
  
   이 공장에서 점심을 먹던 朴대통령은 우리나라의 환경정책에 영향을 준 중대 발언을 했다.
   陳鳳鉉 쌍용사장이 '공장 주변의 주민들이 공해를 걱정한다'고 하자 대통령은 이렇게 말했다.
   '일본의 어느 학자는 공해문제를 너무 걱정하면 공업발전은 불가능하다고 말했어요. 이 정도를 가지고서는 아직 공해라고 할 것까지는 없을 것 같으니 지나친 신경을 쓰지 않는 것이 좋겠어요'
   朴대통령은 오후에 다시 헬기를 타고 속초지역을 시찰한 뒤 경포대 헬기장에 착륙했다.
  
   6월11일 경제기획원이 주관한 월간경제동향보고에서 관례대로 새마을 운동 성공사례 발표가 있었다. 朴대통령은 충북괴산군에서 온 朴周植 새마을지도자와 함께 점심을 먹다가 '마을 사람들이 함께 일을 끝내놓고 점심을 같이 드는 기분이 어떻더냐'고 묻기도 했다. 朴씨가 '옆마을에서 만저 새마을 운동을 벌여 달라지는 것을 보고 이러면 안된다는 생각이 들어 우리 마을도 시작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 이야기를 듣던 朴대통령은 옆자리에 있던 金玄玉 내부장관에게 지시했다.
   '金장관 朴 지도자 말을 잘 들었지요. 우수부락 우선지원의 원칙은 절대 수정하지 말고 밀고 나가야 합니다'
  
   이즈음 전국적으로 불붙기 시작한 새마을 운동에서 朴대통령이 중시한 것은 지도자 양성 교육이었다. 1971년말에 朴대통령은 농림부 장관에게 새마을 교육의 지침을 내렸다.
   '1년 사이엔 3만5000명의 지도자를 양성하겠다는 식의 조잡한 계획으로써는 효과가 없을 것이다. 농촌개발에 평생을 바치겠다는 사람들을 잘 선발하여 한번에 20~30명이라도 좋으니 2~3주 동안 오직 정신계발에만 치중하는 교육계획을 세워보라. 그와 같은 교육 분위기는 마치 참선하는 것과 같아야 할 것이다'
   농림부는 새마을 지도자 교육을 담당할 강사진의 명단을 대통령에게 올렸다. 종교인들과 저명인사들이 많았다. 강사진의 명단을 훑어보던 朴대통령은 직접 종교인과 저명인사들의 이름을 지웠다.
   '새마을 운동 성공사례를 발굴하여 새마을 지도자로 하여금 발표하게 하고 그에 관한 토론을 하게 하는 것이 더 효과가 있을 거요'
   朴대통령은 지식인의 공허한 관렴론보다는 새마을 운동 현장의 경험에서 배울 것이 더 많다고 판단한 것이다.
  
   農協대학 교수로 있던 金準씨가 새마을 지도자 연수원의 원장으로 발탁되었다. 1972년1월부터 시작된 새마을 교육은 1973년부터는 수원의 농민회관을 교육장으로 빌려 쓰게 되었다. 朴대통령은 새마을 교육을 위해서 법을 새로 만들거나 건물을 짓지 않고 있는 건물과 인력을 이용하게 했다. 朴대통령이 지시한 성공사례 발표와 이에 대한 분임토의는 가장 선진된 실무교육이었다. 분임토의의 주제를 보면 '어떻게 하면 주민들을 새마을운동에 참여시킬 것인가'가 압도적으로 많아다.
   새마을운동에 소극적인 사람들은 너무 가난한 사람들과 부자, 그리고 노년층과 나이 어린 사람들이었다. 참여도가 높은 쪽은 마을에서 계속 살아야 하는 중년층이었다. 새마을운동은 많은 여성지도자들을 배출했다. 인습의 굴레를 벗어난 여성들의 열정적인 새마을만들기 참여가 새마을운동을 全국민운동으로 확산시켰다. 고위공무원들과 사회지도층 인사들도 새마을 교육을 받게 되었고 농촌새마을 운동이 도시, 공장새마을 운동으로 번져나갔다. 이런 확산은 마을마다 경쟁을 붙이고 교육으로써 지도자群을 양성하는 데 성공했으며 여성들의 참여를 불러냈기 때문이었다.
[ 2014-04-02, 15:55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리버티헤럴드  |  뉴스파인더  |  이승만TV  |  장군의 소리  |  천영우TV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