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은 많았지만 공허했던 평화통일 기도회
평화통일 기도회는 보수 개신교회들의 연합과 회개의 자리가 됐지만 북한의 우상숭배(偶像崇拜)체제, 주체사상(主體思想) 정권에 대한 본질적 비판은 없었다.

金成昱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광복 70주년을 맞아 개신교 주요 교단과 단체가 참여한 ‘광복 70년, 한국 교회 평화통일기도회’가 9일 오후 서울시청 앞 광장과 광화문 일대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대한예수교장로회(예장)합동·통합·백석, 기독교대한감리회, 기독교대한성결교회,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기독교한국침례회, 한국교회연합·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국장로교총연합회 등 개신교계 70개 교단·70개 단체, 10만 명 이상의 신도가 한자리에 모인 자리였다.
  
  참석자들은 ‘광복 70년, 평화와 통일을 위한 한국 교회 선언문(宣言文)’을 발표했다. 선언문은 7개 신학대학 총장들이 모여 만든 것으로 “분단 70년의 비극은 악한 자들에 의해 일어난 일이지만 그 악을 극복하지 못한 것은 우리들에게도 깊은 책임이 있다”며 “한국 교회는 분단의 죄악을 극복하지 못했음을 참회하며 민족의 평화통일을 교회의 핵심 과제로 삼고 분단 극복을 위해 힘써 기도하며 노력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또 “한국교회는 곤경 속에 처한 북한의 형제자매들을 살리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겠다”며 이른바 대북(對北) 인도적 지원의 당위성을 강조했다.
  
  평화통일을 위한 한국교회 7大 실천강령(實踐綱領)도 발표했다. 7대 강령은 “▲북한동포를 돕는 일에 교회가 앞장서자”며 對北지원을 다시 한 번 강조하면서 “▲민족의 평화통일을 위해 온 교회가 기도하자 ▲통일기금 조성에 모두가 협력하자 ▲남북통일로 세계평화에 기여하자 ▲평화통일 운동과 교육을 위해 교회가 하나되자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평화와 정의의 나라를 이 땅 위에 구현하자 ▲동성애법과 이슬람법 제정 문제와 종교단체 과세와 역사교과서 왜곡 문제를 바로잡기 위해 온 교회가 궐기하자” 등의 내용을 담았다.
  
  평화통일 기도회는 편향적 이념을 보여 온 KNCC 계열인사들이 빠지고 이른바 보수 성향 개신교회들이 거국적으로 연합한 행사였다. 인터넷 상에 공개된 이날 행사 기도문만 A4지 25매에 달했다. “질병과 온역이 온 땅을 뒤덮어, 백성들의 마음이 두려움에 잠길 때에, 힘과 소망을 불어넣어 주지 못하고, 뒤로 물러나 방관하였던 죄를 회개합니다. 저희들은 정녕 슬퍼하는 자와 함께 울어주지 못했고, 기뻐하는 자들과 더불어 춤추지 못했습니다”는 등 회개(悔改)기도 역시 상당부분을 차지했다. 단 위에 오른 기도자들은 “우상숭배와 물질만능주의 탐욕, 교권주의, 불신의 죄를 회개하자”고 촉구했다.
  
  2.
  평화통일 기도회는 보수 개신교회들의 연합과 회개의 자리가 됐지만 북한의 우상숭배(偶像崇拜)체제, 주체사상(主體思想) 정권에 대한 본질적 비판은 없었다. 회개(悔改)기도 역시 북한 지하교인에 대한 북한정권의 살육과 학살, 각종 수용소에서 벌어지는 온갖 유린과 만행, 탈북자 강제송환·영아살해·강제낙태 등 사실상 주민 전체를 상대로 자행돼 온 정권의 인권침해에 대한 언급이 없었다. 이를 방관한 채 나만의 평화, 남한만의 평화를 노래해 온 한국교회의 ‘이기심과 무관심’에 대한 회개도 없었다.
  (참고 : http://libertyherald.co.kr/article/view.php?&ss[fc]=1&bbs_id=libertyherald_news&doc_num=10156)
  
  3.
  평화통일 기도회는 “북한주민을 돕고 북한동포를 살리자”는 슬로건을 반복하며 기존 인도적 지원의 당위성과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날 언급된 소위 인도적 지원은 독일통일의 동력이었던 조건부(條件附) 지원이 아닌 무조건(無條件) 지원의 개념이었다. 참여단체 일부가 제기한 ‘북한주민 직접(直接) 돕기’라는 표현도 삭제됐다.
  
  북한의 변화가 전제되지 않는 무조건 지원은 결과적으로 북한의 우상체제, 주체정권을 강화하고 북한주민 2,400만의 노예상태를 연장한다는 것이 지난 20여 년 대북(對北)지원 역사가 보여준다. 그럼에도 한국의 보수 개신교회가 실패한 궤적을 또 다시 걷자고 결의한 셈이다.
  (참고 : http://libertyherald.co.kr/article/view.php?&ss[fc]=1&bbs_id=libertyherald_news&doc_num=10196)
  
  4.
  개혁·개방, 국군포로·납북자 송환, 공개처형 및 탈북자 강제송환 중단, 정치범수용소 해체, 북핵(北核) 폐기, 무력도발 중단, 대남(對南)적화노선 폐기 등 북한의 변화가 배제된 對北지원은 2015년 8월 더욱 심각한 문제를 낳는다. 지금은 북한 핵무기 ‘소형화’를 눈앞에 둔 위기(危機)의 상황이다. 동시에 김정은 정권의 모순이 심화돼 주체정권, 우상체제를 붕괴시킬 수 있는 기회(機會) 순간이다.
  
  조건 없는 對北지원은 돌고 돌아 체제지원, 정권지원으로 전용됨으로써 위기(危機)를 키우고 기회(機會)를 하늘로 날려 버린다. ‘프라이카우프(freikauf)’, 자유를 사오는 조건부(條件附) 지원은 서독이 동독의 문을 연 열쇄가 됐지만 한국의 소위 인도적 지원은 이미 실패한 햇볕정책 재판(再版)이다.
  
  5.
  위기와 기회가 엇갈린 이 결정적 순간에, 보수 개신교회 마저 무조건(無條件) 지원을 결의한 것은 참담한 일이다. 15년 전 보수 개신교회는 ‘반핵반김(反核反金)’, 핵폭탄 폐기와 김정일 정권의 종식을 전제로 시청 광장에 운집했지만 이제 북한동족 해방과 구원의 메아리는 역사 속 한 페이지로 넘어가버린 느낌이다.
  
  지난 100여 년 개신교의 연합된 결의는 ‘좋은 쪽이건 나쁜 쪽이건’ 나라의 운명에 영향을 미쳤다. 2013년 말 새로운 결의가 나오고 이듬 해 대한민국 전체가 혹독한 시련의 시간을 겪기도 했었다. 2015년 8월10일 평화통일 기도회도 상응한 열매를 맺게 될 것이다.
  
  한반도 평화의 연막탄 속에서 사악한 정권의 생명력이 연장될 것이요, 통일의 시간(時間)은 늦춰지며 과정(過程)은 거칠어질 것이다. 핵폭탄 미사일 탑재에 성공한 김정은은 對北지원을 빨아들여 유혈(流血) 도발을 계속할 것이요, 더 많은 對北지원을 탈취할 갈 것이다.
  
  언젠가 김정은은 멸망할 것이다. 그러나 남한의 젖줄이 말라야 김정은도 망할 것이요 그 날은 한국 경제도 이미 쇠락의 단계에 들어서 있을 것이다. 북한인민 2,400만의 평화가 누락된 나만의 이기적(利己的) 평화, 남한만의 이기적(利己的) 평화를 간구한 대가를 하나님께서 되돌려 주시는 셈이다. 사랑의 본질은 십자가, 내가 아닌 이웃의 고통을 위해 내가 죽는 것임을 깨닫지 못하면 깨닫는 날까지 광야를 걸을 수밖에 없다.
  
  (사)한국자유연합 대표 김성욱
  
  
[ 2015-08-11, 07:54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기본정석     2015-08-12 오전 10:48
성경에서 요셉의 지혜를 좀 배우시요.그냥 형들에게 대책없이 쌀퍼줬나.????
   명쾌한     2015-08-11 오후 5:02
백날 천날 기도 드린다고 통일이 오겠는가 ?
기도 하면 무엇하리오
수천억 수조원 들여 최첨단 무기를 구입하면 무엇하리...
제대로 작동 될지... 제대로 터질도 안 터질지도 모르는... 검증 안된 무기들..
남한이 아무리 최첨단무기로 무장한들 북한이 핵 한발 터트리면 모든 것이 끝아닌가 ?
이무기 사지 말고 이 돈에다...국가 예산(줄줄히 새는 년 국가예산 약 40조 정도)
보태고 해서... 현금으로 500억 달러(50조원) 만 마련해서 ...
미국 중국 러시아 이스라엘 아랍제국 들..마피아..특공대... 여기 저기 돈으로 발라 ...
끝까지 로비해서... 김정은 정권 붕괴시키고..
우리 정부 말 잘 듣는 넘으로... 북한 지도부를 확 바꾸자.
이돈 투자해서 성공하면... 그야 말로 대박이다
3년안에 김정은 정권 붕괴 못 시키면... 남이 북에 먹힌다
   기본정석     2015-08-11 오전 10:46
북한의 압제에서 우리 북한주민들 벗어나게 해달라고 기도해라.북한 당관료들에게 괜히 얼씬대지 말고.저들이 조만식선생이나 김익두 목사에게 어떻게했는지 또 손양원 목사에게 어떻게 했는지 똑똑히 기억해라.기독교의 사랑의본질 "선에 속하고 악을 미워하느니라"를 명심해라.예수님도 바리새인들의 악행을 지적하며,"너희들은 과부의 가산을 삼키며 도적질하는 자니"라고 하며 엄히 책망하셨다.
그러기에 주기철 목사님도 악에 저항하다가(신사참배거부) 순교하셨다.얼굴에 기름기 흐르는 목사들이여 창피한줄 알아라,제너시스 고급차나 몰며 오리구이가 몸에좋다고 호위호식하는 양반들 나도 만나봤다.대개 저런 대형모임이나 기도회에 거룩한 모습으로 나오더라.이몽룡이 암행어사때 변사또에게 읊은시좀 되씹어보시요.그대들 성도들은 오늘도 무더위에 길바닥에서 땀방울 흠치며 하염없이 일하고 있소!!!
   캐나다 방랑자     2015-08-11 오전 1:54
그래 그래, 잘 했다. 조둥아리로 한 통일이 지난 70여년 간 도대체 몇회나 되는지 통계 같은 것은 없는가. 하나님 이름 팔아 북한 동포 지원 사업 하는 것 좋지. 먹사라는 자들 제돈 드는 것 하나도 없거든. 그 깃꾼 놈들의 번지르르한 말쌈이라면 신물이 난다. 제놈들이 한 일이라곤 헌금 막대하게 거두어 땅투기하기, 삐까 뻔쩍한 건물짓기, 최고급 승용차 구입하기, 자식들 외국 유학 보내기, 그리고 근사한 복장으로 북개 돕고 기도하자고 고래고래 소리친 것 말고 무엇이 있는가. 이것은 불쌍한 것도 아니고 재미있는 놀이도 아니고 도대체 무엇인지 전혀 알 수 없다. 하기는, 있지도 않은 존재를 사고 파는 놈들의 재간이니 일러 무삼할 것인가. 웃기는 한국 개독교 인간들.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