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파는 늑대가 되라!

조갑제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한국 우파의 논리와 윤리
  1. 우파는 자유를 사랑한다. 평등은 자유의 확장 속에서 실천된다고 믿는다.
  2. 우파는 조국을 사랑한다. 국가가 국민들에게 최대한의 자유를 주되 국민들은 어떤 단체나 지역보다도 국가를 우선해서 생각할 의무가 있다.
  3. 우파는 경쟁을 사랑한다. 정당당당한 경쟁은 법치와 언론자유 속에서 이뤄져야 한다.
  4. 우파는 평화와 번영을 지향한다. 경제적 번영과 인권의 번영을 함께 추구한다.
  5. 우파는 자유를 지킴에 있어서 전투적이다. 자유를 파괴하는 자유를 반대한다.
  6. 우파는 김정일 정권을 무너질 수밖에 없고, 무너져야 하며, 무너지도록 해야 하는 主敵으로 본다. 김정일은 통일의 걸림돌이고 그의 핵개발은 민족의 재앙이다. 문명의 발전이 김정일 정권을 붕괴시킬 것임을 확신한다.
  7. 우파는 끊임 없는 자기 혁신을 통해서 변화하는 세상에 적응한다.
  8. 우파는 가난한 사람, 아픈 사람, 억울한 사람들을 위하여 봉사한다.
  9. 우파는 민족문화의 전통을 계승하면서 보다 나은 미래를 지향한다.
  10. 우파는 심플 라이프(simple life)를 생활신조로 한다. 우파는 안일, 사치, 利己의 군살을 빼고 투지만만의 여윈 늑대로 다시 태어나라. 지금 우파는 선수권 방어자가 아니라 도전자임을 잊어선 안된다.
  
출처 :
[ 2003-01-04, 20:24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리버티헤럴드  |  뉴스파인더  |  이승만TV  |  장군의 소리  |  천영우TV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