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 ‘개스 워크(Gas Work)’ 공원 이야기
시대가 바뀌면서 많은 가정이 새로운 천연가스를 사용하게 되자 생산을 멈춘 공장의 모습은 그대로 보존하고, 시애틀 시가 관리하는 시민공원으로 탈바꿈하게 되었다.

대니 우(여행가)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기사본문 이미지
개스 워크 공원


시애틀의 대표적 명소 중의 하나인 개스 워크 파크는 시애틀 유니온 호수(Union Lake) 북쪽에 있다. 이 자리는 50년간 합성 가스를 생산하는 공장이 있던 자리이다.

시대가 바뀌면서 많은 가정이 새로운 천연가스를 사용하게 되자 생산을 멈춘 공장의 모습은 그대로 보존하고, 시애틀 시가 관리하는 시민공원으로 탈바꿈하게 되었다. 

기사본문 이미지


공원의 한 가운데 언덕에 오르면 유니온 호수를 떠다니는 다양한 배, 시애틀 상징인 스페이스 니들, 영화 “시애틀의 잠 못 이루는 밤”에 나오는 물에 뜬 집들이 보인다. 특히 매년 독립기념일이 되면 유니온 호수 주변에서 펼쳐지는 불꽃놀이를 보러 수많은 사람들이 찾는 명소가 된다.

햇볕이 따스한 날이면 어김없이 일광욕, 조깅, 아이들과 산보 등 많은 시민들이 찾는다. 특히 유니온 호수에서 뜨고 내리는 수상비행기가 또 다른 볼거리이다. 이 호수에서 캐나다 빅토리아 까지 수상 비행기로 편도 40분 걸린다. 이밖에도 다양한 명소로 출발한다.

기사본문 이미지
물에 뜬 집과 유니온 호수


시애틀의 별명이 에메랄드 시티(City of emerald) 가 된 것은 이 언덕에서 왼쪽 워싱턴 호수에서 들어온 배들이 유니온 호수를 거쳐 운하(Locks)로 가는 모습과 주변의 침엽수들이 햇볕에 반짝이는 초록빛이 어우러진 시애틀의 모습을 가장 적절하게 표현한 것이다.
 
우서방은 시애틀을 찾은 여성들에게 꼭 묻는다. ‘에메랄드의 색깔은?’ 질문에 제대로 대답하지 못하는 분들은 두 가지 이유가 있다. 남자친구가 없거나 결혼한 분은 아직도 남편에게서 에메랄드 선물을 받지 못한 것이다. 에메랄드는 진한 초록색이 원석이지만, 은은한 초록빛 에메랄드도 있다는 사실도 알아두시라. 

기사본문 이미지
스페이스 니들과 유니온 호수


시애틀 남쪽 세인트 헬렌산이 화산 폭발로 초토화된 1980년 5월18일. 그 화산재로 만든 시애틀 에메랄드도 있으니, 시애틀에 오시면 좀 늦었지만 사랑하는 이에게 선물하시라. 그 분(?)이 화나기 전에---, 어디에?? 이 양반이 사줄 모양이네, 시애틀 보석상이유!!-.(우서방)

2101 N. Northlake Way Seattle, WA 98103

언론의 난
[ 2017-01-16, 12:01 ] 조회수 : 1660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