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언론 “김정남 암살 女공작원들, 이미 사망했을 가능성 있어”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은 “분석한 결과를 밝힐 순 없다”

조갑제닷컴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북한 독재자 김정은의 이복형인 김정남을 살해한 것으로 추정되는 신원 미상의 두 여성이 ‘사망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복수의 일본 언론이 일본 정부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일본의 아사히TV는 15일 김정남이 13일 말레이시아에서 북한 공작원으로 보이는 “두 명의 여성이 이미 둘 다 사망했다는 정보가 일본 정부 관계자에게 나왔다”고 전했다. 아사히TV는 일본 정부가 이날 오전 정보 분석 담당자들을 모아 긴급 합동정보회의를 개최했으며, 이 자리에는 국가안전보장회의(NSC) 국장과 정보 관련 부처 국장이 참석했다고 보도했다.

교도통신도 일본 정부 관계자가 이번 사안에 관련된 여성 2명에 대해 “이미 사망했을 가능성이 있다는 정보가 있어 확인 중”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분석한 결과를 밝힐 순 없다”며 “(김정남 사망이) 일본의 안보에 별다른 영향은 없을 것이다. 정부는 북한의 동향에 대해 중대한 관심을 갖고 주시하면서 경계·감시에 나서고 있다”고 밝혔다.

언론의 난
[ 2017-02-15, 16:05 ] 조회수 : 1692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