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유엔대사 “북한 核 개발 멈출 때까지 대화 않을 것"
니키 헤일리 "북한을 지원하든지, 미국을 포함한 나라들을 지원하든지 결정해야 할 것"

VOA(미국의 소리)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 대사가 “북한이 핵 개발을 멈출 때까지 대화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헤일리 대사는 16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응하는 안보리 긴급 회의에 앞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미국은 대화를 할 용의가 있다. 그러나 핵 개발이나 그곳에서의 모든 실험이 완전히 멈추기 전까진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이날 헤일리 대사는 북한을 지원하는 나라들에게도 대가를 치르게 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헤일리 대사는 “당신이 북한에 (필요한 물품을) 제공하거나, 지원하는 나라라면, 우리는 공개적으로 지목할 것”이라면서 “모두가 당신이 누구인지를 알게 할 것이고, 제재가 당신을 향하도록 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이 때문에 이날 헤일리 대사는 국제사회를 향해, 북한을 지원하든지, 미국을 포함한 나라들을 지원하든지 결정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날 헤일리 대사는 지난 13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도 높게 비판했습니다. 이 때문에 안보리 회의에서 “현 대북제재를 살펴 보고, 제재를 강화할 수 있는지를 볼 것”이라면서 “북한을 경제적, 외교적, 정치적, 국제적으로 압박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 참석한 조태열 한국 대사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가 한국에 새 정부가 들어선 지 얼마 지나지 않아 이뤄졌다는 점을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북한의 도발에 대응한 한국 정부의 반응은 그 어느 때보다도 굳건하다고 강조한 뒤, “문재인 한국 대통령이 북한의 행동변화가 있을 때만 대화를 할 수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
  
언론의 난
[ 2017-05-17, 06:46 ] 조회수 : 808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