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통령 “화염과 분노 발언 충분치 않아”
“그들이 매우 긴장해야 하는 건, 그들이 한 번도 생각해 보지 못한 방식의 일이 벌어질 것이기 때문…북한은 똑바로 행동하는 게 좋을 것"

VOA(미국의 소리)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앞서 자신의 ‘화염과 분노’ 경고가 충분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10일 뉴저지주 베드민스터에 있는 자기 소유의 골프클럽에서 기자들과 만나, “(화염과 분노) 발언은 충분히 강경하지 않았다”며 “우리는 군대에 의해 100% 보호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이 우리가 사랑하거나, 우리가 대변하는 누군가, 혹은 동맹이나 미국을 공격한다고 생각이라도 한다면, 그들은 매우 매우 긴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그들이 매우 긴장해야 하는 건, 그들이 한 번도 생각해 보지 못한 방식의 일이 벌어질 것이기 때문”이라면서 “북한은 똑바로 행동하는 게 좋을 것이고, 그렇지 않으면 곤경에 빠진 몇몇 나라들처럼 문제에 빠질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이날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에 대한 선제공격에 대한 질문에는 답변을 하지 않았습니다. 또 ‘화염과 분노’보다 더 강한 발언이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지켜보자”며 즉답을 피했습니다.
  
  이날 트럼프 대통령은 H.R. 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으로부터 관련 내용을 보고받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날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는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함께 했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
  
언론의 난
[ 2017-08-11, 05:17 ] 조회수 : 721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