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모든 책임 있는 국가, 북한 위협 중단 위해 지금 행동 나서야”
"나는 김정은에게 '작고 뚱뚱하다'고 하지 않는데 그는 왜 나를 '늙었다'고 모욕하는가"

VOA(미국의 소리)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아시아를 순방중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베트남에서 북한 문제 해결을 위한 세계 각국의 노력을 강조했습니다. 또 우리는 도발이 아닌 진전을 원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김현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어제 (12일) 쩐 다이 꽝 베트남 국가주석과 정상회담을 한 뒤 가진 공동 기자회견에서 북한이 세계를 위협하는 행위를 멈추도록 세계 각국이 행동에 나서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모든 책임있는 국가는 북한 불량정권이 상상할 수 없는 인명 손실과 함께 세계를 위협하는 행위를 멈추도록 지금 바로 행동에 나서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안전과 안보는 모든 문명국가들을 연결하는 목표"라며 "우리는 도발이 아닌 진전을 원한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우리는 혼란이 아닌 안정을 원하며 전쟁이 아닌 평화를 추구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앞서 지난 8일 한국 국회에서 행한 연설에서도 북한의 핵, 미사일 위협은 "전 세계적인 위협이기 때문에 전 세계적인 행동을 요구한다"며 "긴급함과 위대한 결단으로 이제 행동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북한 문제 등 많은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러시아와 중국, 베트남 등 많은 국가들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고 또 그러길 원한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베트남 주석과 정상회담에 앞서 자신의 인터넷 사회연결망 트위터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관련 글을 올리기도 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김정은에게 '작고 뚱뚱하다'고 하지 않는데 그는 왜 나를 '늙었다'고 모욕하는가"라고 반문했습니다. 이어 자신은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과 친구가 되기 위해 애쓰고 있다며 "언젠가 그렇게 될지도 모른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같은 글은 북한 노동신문이 앞서 트럼프 대통령을 맹비난한 뒤 나왔습니다. 앞서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어제 (12일) '세계평화 파괴자의 몰골을 드러낸 트럼프의 아시아 행각'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늙다리’, ‘전쟁 미치광이’, ‘테러 왕초’ 등으로 칭하며 비난했습니다.
  
  지난 9월에도 북한은 트럼프 대통령의 유엔 총회 연설 이후 김위원장이 직접 발표한 성명에서도 ‘노망난 늙은이’라는 표현을 사용하며 트럼프 대통령을 비난한 바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이날 쩐 다이 꽝 국가주석과 정상회담을 마친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김정은과 정말 친구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어떤 일이든지 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인생에서 기이한 일들은 일어난다”고 답했습니다.
  
  또 “만약 그런 (김정은 위원장과 친구가 되는)일이 발생한다면, 그것은 북한으로서 좋은 일”이며 “다른 여러 나라, 전 세계를 위해서도 좋은 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이 일이 분명 일어날 수 있는 일이다. 그렇게 될 수 있을지 모르지만, 그렇게 된다면 매우 훌륭한 일"이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so, certainly, it is something that could happen. I don't know that it will, but it would be very very nice if it did)
  
  한편 베트남 쩐 다이 꽝 국가주석은 이날 공동기자회견 자리에서 '미국과 북한을 협상의 자리로 나오게 하기 위해 베트남이 어떤 역할을 할 수 있을 지 묻는 기자의 질문'에 “베트남은 유엔 안보리의 모든 (대북)관련 결의를 철저히 지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베트남은 한반도 비핵화를 지지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베트남은 "한반도 비핵화를 위해 무슨 일이든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김현진입니다.
언론의 난
[ 2017-11-13, 01:53 ] 조회수 : 606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