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 “북한 주민 1000만 명 이상 인도적 지원 필요"

VOA(미국의 소리)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북한 인구의 3분의 1 이상이 인도적 지원을 필요로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유엔은 1천만 명이 넘는 북한 주민에게 도움을 줘야 한다며 1억1100만달러가 긴급히 필요하다고 호소했습니다. 전문가들은 지원은 필요하지만 철저한 감독을 촉구했습니다. 이연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북한에서 활동 중인 인도적 기구들이 북한 주민들에게 인도적 지원을 제공하기 위해 1억1100만 달러가 긴급히 필요하다고 유엔이 밝혔습니다. 북한 주재 유엔 상주조정관실은 12일 북한 인구의 40%인 1천만 명 이상이 인도적 지원을 필요로 한다는 통계를 제시했습니다. 하지만 이 같은 수치를 자체 조사를 통해 파악했는지, 북한 당국으로부터 전달받았는지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특히 식량 부족으로 전체 어린이의 25% 이상이 발육이 부진한 상태를 보이는 등 영양부족이 계속 중대한 우려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북한 주민들이 기본적인 서비스 접근에도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많은 주민들이 믿을 수 있는 안전한 식수 공급원 없이 살고 있고, 주민들의 약 4분의 1이 기본적인 위생시설 없이 살고 있는 등 보건상의 중대한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는 겁니다.
  
  타판 미슈라 북한주재 유엔 상주조정관 겸 유엔개발계획 상주대표는 북한에 살고 있는 수백만 명의 일반 주민들에게 인도적 지원이 필수적인 생명줄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해마다 지원금이 급격하게 줄어들고 있고, 지난해에는 인도적 프로그램을 위해 필요한 자금 가운데 3분의 1만 모금됐다고 밝혔습니다.
  
  미슈라 조정관은 올해도 자금이 충분히 제공되지 않으면 북한에서 활동하는 기구들이 활동을 줄일 수밖에 없고, 이는 일반 주민들의 삶에 중대한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우려했습니다. 현재 북한에서는 유엔개발계획과 세계식량계획, 세계보건기구, 유니세프, 식량농업기구 등이 구호활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워싱턴의 대북인권단체인 북한자유연합의 수전 숄티 대표는 북한 주민들이 계속 영양실조에 시달리는 등 북한 상황이 심각하다는 점에서 대북 인도적 지원을 지지한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이같은 인도적 지원에 대한 철저한 감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숄티 대표] “We should be offering continued support to help people of North Korea, but making sure that it’s closely monitored.”
  
  북한 주민들을 돕기 위해 계속 지원을 제공해야 하지만, 이에 대한 감독이 철저히 이루어지도록 해야만 한다는 겁니다.
  
  북한에 대한 인도적 지원과 관련해, 대북 접근의 어려움 때문에 분배의 투명성과 효율성 등에 대한 논란이 그치지 않고 있습니다. 로베트타 코헨 전 국무부 인권담당 부차관보는 인도적 지원에는 국제적 기준이 있다며, 북한만 예외가 될 수는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녹취: 코헨 전 부차관보] “They should be able to give aid with they play a role in talking to beneficiaries, in access to people in need and in monitoring…”
  
  인도적 지원의 수혜자들과 직접 이야기하고, 지원을 필요로 하는 사람들에게 접근하며, 분배 과정을 감독하는 등의 역할이 가능한 상황에서 지원을 제공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겁니다. 코헨 전 부차관보는 이같은 조건이 지켜지지 않으면 인도적 지원이 아닐 뿐 아니라, 오히려 북한 정권과 핵심계층만 강화시킬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VOA 뉴스 이연철입니다.
[ 2018-04-13, 00:02 ] 조회수 : 896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