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2차 미-북 회담 베트남 하노이서 개최”
“김정은 체제 하의 북한, 경제 강국 될 것”

조갑제닷컴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차 미-북 정상회담이 2월 27일부터 28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릴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시간 8일 트위터를 통해 자신의 대북 특사들이 매우 생산적인 만남을 갖고 또 김정은과의 2차 정상회담 일시에 합의를 이룬 뒤 방금 북한을 떠났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김 위원장과 만나고 평화에 진전을 이루는 것을 고대한다고 했다.

그는 약 20분 후 또 다른 트위터를 통해 “김정은 지도하에 있는 북한은 위대한 경제 강국이 될 것”이라고 했다. 이어 “그가 다른 사람들을 놀라게 할 수는 있겠지만 나를 놀라게 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이는 내가 그에 대해 알게 됐고 그가 어떤 역량이 있는지 완전하게 이해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북한은 (전과) 다른 형태의 로켓이 될 것”이라며 “이는 경제적인 것(로켓)”이라고 덧붙였다.

///////////////

“My representatives have just left North Korea after a very productive meeting and an agreed upon time and date for the second Summit with Kim Jong Un. It will take place in Hanoi, Vietnam, on February 27 & 28. I look forward to seeing Chairman Kim & advancing the cause of peace!”

“North Korea, under the leadership of Kim Jong Un, will become a great Economic Powerhouse. He may surprise some but he won’t surprise me, because I have gotten to know him & fully understand how capable he is. North Korea will become a different kind of Rocket - an Economic one!”


[ 2019-02-09, 10:04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