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지산 혈통'의 김정은, 외조부는 日帝시대 '군수공장 관리'
北에서 敵國인 일본의 군수공장에서 고위직으로 활동했던 사람은 모두 매국노 취급

김필재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北傀는 독재자 김정은을 김일성의 손자, 김정일의 아들로 선전하며 이른바 ‘백두혈통’임을 강조하지만 김정은의 外家는 엄밀히 따지면 모두 親日派이다.

기사본문 이미지
일본 육군성 기밀문건

얼마 전 공개된 舊일본 육군성 비밀문건에 따르면 김정은의 외조부인 고경택(제주도 출신)은 일본 군수공장에서 관리직으로 일했던 사람이다.

북한에서는 敵國인 일본의 군수공장에서 고위직으로 활동했던 사람은 모두 매국노로 제거대상이다.

고경택의 친형 고경찬은 37세 때인 1940년 4월부터 일본이 패망한 1945년 8월까지 조천면장을 지냈다. 일제시대 면장은 북한기준으로는 보면 친일반역행위에 해당된다.

북한은 2012년 이후 김정은의 어머니인 고영희를 평양 어머님으로 표현하는 등 우상화 작업을 본격화하고 있는데, 주지하다시피 고영희는 재일동포 출신이다.

고영희는 북한 만수대예술단에서 무용수로 활동하다 1970년대 후반 김정일의 눈에 띄어 2004년 사망하기 전까지 김정일과 동거했던 첩(妾)이었다. 북한이 내세우고 있는 이른바 ‘항일 백두혈통’도 김정은 시대에 이르러서는 ‘골수 후지산 혈통’으로 핏줄이 바뀌어 버린 것이다.

[ 2018-02-09, 15:00 ] 조회수 : 5144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반공 자유     2018-02-18 오후 7:18
'후지산 혈통'의 김정은, 외조부는 日帝시대 '군수공장 관리'
크게 기사가 떠야할 사건이네요
저도 이참에 알았습니다.
반일 친북 외치는 종북좌파들이 이 소식을 들었을 때 면상이 궁금하네요
   마음가짐     2018-02-17 오후 5:20
김정은 종간나 새끼 이력 기만이로구만기래
   지평선     2018-02-13 오후 11:30
21세기 국제화 시대에, 돼지새끼도 아니고 혈통은 무슨
삼대세습 독재자들의 혈통은 DNA가 남다르긴 할것 같다.
지고모부도 총살하고 , 지형 김정남도 암살하고
그뿐인가 ? 이하 생략 /
뻔뻔하긴 금메달감이지 ㅠㅠㅠㅠㅠ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