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참수 경연대회는 허용하고 김정은 화형식은 금지!

證人(회원)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어쩌면 '대탈출'의 결정적 순간이 가까이 와 있을 수도
證人
       
: 3
       
 0

도널드 럼스펠트 전 미국 국방부 장관 회고록에서

『나의 어릴 적 절친한 친구였던 오키피는 50년 전 한국전에 참전했다. 그는 뉴트리어 학교에서 나의 레슬링 팀메이트였으며 한국전쟁 마지막 해에 한국에 갔다. 전쟁을 끝내기 위해 휴전 협상이 진행되던 마지막 3주, 양 쪽은 정전협정에 최종 서명을 하기 전에 한 평이라도 더 땅을 차지하기 위해 혈전을 거듭하고 있었다. 이 협상이 진행되는 20일 동안 미군과 유엔군은 3,333명이 전사했고 17,000명이 부상당했다. 그리고 나의 절친한 친구 오키피도 마지막 날 전사했다.』

럼스펠트를 비롯한 미국인들 입장에서는 한국이 친구 또는 자식의 목숨을 앗아간 나라라는 생각을 하면 몹시도 밉겠지만, 그 목숨 값으로 지킨 나라라는 사실에는 미워할 수가 없는 애틋함이 있을 것이다. 이런 경우를 두고 바로 애증(愛憎)이 교차한다고 한다. 愛를 빼면 憎만 남고 憎을 빼면 愛만 남는다.

럼스펠트 회고록 중 다른 부분을 보자.

『2003년 11월, 나는 서울 방문길에서 거대한 기억상실증을 목격했다. 서울 시내 고층빌딩 꼭대기 층에서 개최된 행사에서 한 젊은 한국인 리포터가 나에게 다가왔다. 당시 한국 국회는 이라크 파병 문제로 시끄러울 때였다. 이라크는 예정보다 7개월 빨리 해방되었다. 그녀는 나에게 다음과 같은 질문을 했다. “왜 한국의 젊은 남녀들이 지구 반대편 이라크에 가서 목숨을 잃고 피를 흘려야 하나요?” 그 질문은 나에게 큰 충격을 주었다. ... 나는 오키피를 생각하며 그녀에게 되물었다. '왜 미국은 50년 전에 지구 반대편에 있는 한국에 미국의 젊은이들을 보냈는가?'』

그로부터 14년이 다 되어가는 2017년 9월 어느 날의 서울



사진은 <동맹국인 미국의 대통령 목을 벤다는 이른바 '트럼프 참수 경연대회'가 열리고 있는 대한민국 서울의 교보빌딩 앞 광화문 거리, 한 네티즌이 발견 사진을 찍어 올렸다.>는 설명이 붙은 '경남여성신문' 기사에서 발췌했다. (참조 동영상: https://youtu.be/1hcqTQ8vmN0)

얼마 전 TV를 통해 김정은 북한 수령의 화형식을 하려던 우익 단체 집회를 경찰이 적극적으로 제지하면서 화형식 준비물들을 빼앗아 가는 모습을 보았다. 그런데 동맹국인 미국의 대통령을 참수하는 경연대회를 버젓이 서울 한복판에서 벌이고 있는데도 경찰은 보이질 않는다. 이런 상황을 대하는 미국 관리들의 심정이 어떠할까?

친구가 카톡으로 알려줘 인터넷을 뒤져봤으나 찾기가 어려웠다. 이름도 생소한 지방의 한 여성신문이 기사화했을 뿐 주류 언론 어디에서도 이를 기사화하지 않았다. 국내 최대 포털사인 네이버에서도 찾을 수가 없었다. 이런 경악스러운 일이 벌어지고 있는데도 언론은 왜 국민들에게 알려주지 않는 것일까? 왜일까? 혹 문재인 정부 지지율에 흠이 될까봐 숨기려는 것인가?

언론과 함께 트럼프 참수 경연대회에 참석하거나 심정적으로라도 동조하는 국민들(특히 젊은이들)에게 묻겠다. 중국은 겁 나고 미국은 겁나지 않는가?

미국의 6.25 참전도, 현재의 주한 미군도 미국의 이익을 위해 존재하고 있는 것으로 인식하고 있는 젊은이들, 물론 누구에겐가 그렇게 배웠기 때문이기도 하겠지만 지성인이라면 분별력이 있어야 한다. 공산당독재 세력의 확장을 억제하기 위한 미국 전략의 일환이라는 일견 일리 있는 논리에 꽂혀 다른 생각을 할 수가 없다면 답답한 인생이다. 그래서 무엇이 잘못되었는가? 자유민주주의 편에 선 것이 억울한 것인가?

만약, 만약에 말이다. 주한미군이 철수한다고 발표하면 한국에서는 어떤 일이 벌어질까? 그래도 주식시장이 정상적으로 열릴 것이며, 그래도 아파트 투기하러 다닐 것인가? 혹은 광화문 광장에 모여 '김정은 만세!'를 부를 것인가?

대탈출! 이 나라를 탈출하기 위해 아비규환이 일어날 것이다. 반역의 죄, 진실과 정의에 눈감고 거스른 죄는 누구로부터도 용서받을 길 없을 것이다. 물론 재심도 없다

언론의 난
[ 2017-10-05, 11:14 ] 조회수 : 4339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유신     2017-10-06 오전 12:31
놀랍지도 않네요!
조선은 한마디로 미친 나라!
빨갱이 두목 종석이 통치하고
그 부하 죄인이 군림하는 빨갱이 나라!
정신 나간 조선은 반드시 망하리라!
   자유정의진리     2017-10-05 오후 10:01
경악할 일!!! 남한이 이 지경까지 왔구나!
   멋진나라     2017-10-05 오후 7:31
트럼프 있는 미국가서 해야지, 왜 집구석에서?
왜 한국에는 용맹없는 비겁한 인간들이 이렇게 많이 살까?
재수없는 쓰레기들.

   白丁     2017-10-05 오후 7:16
이 사진을 기사와 함께 트럼프에게 보내줍시다.
   무학산     2017-10-05 오후 4:14
허...참.....트럼프 참수 경연대회는 허용하고 김정은 화형식은 금지!라니.
모든 것은 끝났다. 미국의 원조를 하나라도 더 얻어 제 백성을 먹이고자 했던 이승만 박사의 몸부림도, 농경사회에서 산업사회로 진입하려던 박정희 각하의 그 처절함도 다 부질없는 전설이 되고 만 것 같다. 만사휴의다.

​대한민국이 맹자의 정당성을 입증하고 있구나.
사람은 반드시 스스로 업신여긴 후에 남이 업신여긴다(夫人必自侮, 然後人侮之)
집안은 반드시 스스로 망가뜨린 후에 남이 망가뜨린다​(家必自毀, 而後人毀之)
​나라는 반드시 스스로 친 후에 남이 친다(​國必自伐, 而後人伐之)
   뱀대가리     2017-10-05 오후 2:18
이 기사를 보면서 울분을 참을수 없다. 김정은은 지금 대한민국을 향한 온갖 악담을
쏟아낸다. 왜 트람프가 화형을 받아야 하는가? 6.25전쟁은 미국이 아니었으면 지금
한반도엔 '위대한 영도자' 란 붉은 물결이 위날릴것이다. 그리고 그곳서 사는 인민들은
草根木皮도 구하지 못하고 처절한 기아현상이 일어날것이다. 김정은 참수 겨연대회는
왜 막는가? 전교조와 민노총의 힘이 이렇게 막강한가? 문제인은 답 해야 힌다.
   희망사랑     2017-10-05 오후 12:36
재인이 정권 청와대 인간들 보세요, 한결같이 주사파 종북 빨개이들 아닙니까? 한마디로 재이니 정권은 김정은 똘마니 정권이죠, 그러니 정이니같은 특보나 종서기같은 넘들이 하나같이 정으니 적극 보호모드로 들어간거 아닙니까? 트럼프나 CIA가 재이니 정권의 이같은 정으니 똘마니임을 모르고 있을까요? 동북아의 평화를 위해서라도 북폭으로 개박살내는 동시에 남한의 종북좌익들도 한방에 섬멸해야합니다. 군인들중에 애국심으로 뭉친 중령이하의 집단(절대로 즐라도는 제외)이 들고일어나 나라 전체에 퍼져있는 암세포같은 빨기세키들을 단순간에 일망타진해야 합니다. 이런넘들은 군사약식재판으로 공개처형시키고 나머지 부화뇌동세력들은 아오지 탄광으로 추방해야 합니다.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