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희경 의원, 임종석 실장에게 "주사파가 청와대 장악" 추궁

조갑제닷컴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청와대에 대한 6일 국회 운영위원회의 국정감사에서 자유한국당 전희경 의원이 ‘주사파가 청와대를 장악하고 있다’고 주장하자 임종석 비서실장은 “강력한 유감의 뜻을 표한다”고 반발하였다고 조선닷컴이 전했다.
  
  전 의원은 질의에서 현 정부의 실정을 주장하며 "주사파, 전대협이 장악한 청와대의 면면 실력을 봤다"며 임 실장을 비롯해 전대협 의장단 출신 청와대 비서진 이름을 일일이 거론했다. 전 의원은 "청와대가 전반적으로 한 축으로 기울어져 있으면서, 오늘 이 자리에서 말끝마다 트럼프 방한을 운운하는 게 얼마나 이율배반적이냐"고 했다.
  
  그는 임 실장이 과거 의장을 맡았던 전국대학생대표자협의회(전대협)를 언급하며 “전대협 강령과 회칙을 보면 ‘미국에 반대하고 외세에 부당한’ 등등 민족과 민중에 근거한 진보적 민주주의를 밝히고 있다. 청와대에 들어간 전대협 인사들이 이같은 사고에서 벗어났다고 볼 수 있는 근거가 없다. 이런 인사들이 트럼프 방한에 때 맞춰 反美운동한다는 사람들과 뭐가 다른지 알 수 없다”고 했다.
  
  조선일보에 따르면, 전 의원은 또 “전대협에서 이야기한 진보적 민주주의는 헌법재판소에서 통합진보당 해산판결의 주요 이유였다. 이것이 북한식 사회주의를 추종하는 것”이라며 “이런 것에 대해 전혀 입장 정리도 안 된 분들이 청와대 내에서 일하니 인사참사가 나고, 커피 들고 치맥하는 게 중요한 것이 아닌데 그런 거 한다고 안보, 경제 하나도 못 챙기는 것”이라고 했다.
  
  문정인 대통령 외교안보특보에 대해서도 "전대협 사고방식과 다르지 않다"며 "발언 내용을 보면 북한의 대변인이지, 저게 우리나라 대통령을 보좌하는 특별보좌역 입에서 나올 수 있는 이야기냐"고 했다
  
  그러자 임 실장은 “매우 모욕감을 느끼고 강력한 유감의 뜻을 표한다”며 “5·6공화국 때 정치 군인들이 광주를 밟고 민주주의를 유린할 때 의원이 어찌 살았는지 살펴보진 않았다”며 “대부분의 사람들이 인생과 삶을 걸고 민주주의를 위해 노력했다. 의원이 그 정도로 말씀할 정도로 부끄럽게 살지 않았다”고 했다.
  
  한국당 간사인 김선동 의원은 임 실장 발언에 대해 "무서워서 의원을 해먹겠느냐, 심각한 국회 모독 행위"라며 임 실장의 유감 표명을 촉구했다.
  
  같은 당 정용기 의원도 "청와대에 전대협 주사파가 전부 들어가 있는데, 이 사람들이 한 번이라도 전향했다고 밝힌 사람이 있느냐"면서 "청와대 기관 증인이 그게 질의냐는 이런 식의 수감 태도를 보인다면 더 이상 국감을 할 의미가 없다고 본다"며 임 실장의 사과를 요구했다.
  
  정 의원은 또 “청와대에서 국감을 받는 태도가 참으로 오만방지하기 이를 데 없다. 임 실장의 답변 태도가 얼마나 오만에 취해 있는지 국민이 알 수 있게 해줬다”고 했다. 당사자인 전 의원은 "헌법기관으로서 권리를 침해당했다"며 "국민 대다수 불안에 해명을 하면 되는데, 당신은 그때 뭘 했느냐는 비이성적 반응이 나오느냐. 그게 청와대 비서실장의 수준이라고 인식해도 되겠느냐"고 거듭 몰아붙였다.
  
  임 실장은 "저 역시 살면서 겪은 가장 큰 모욕이었다"면서 "아무리 국회라고는 하나 의원님들은 막 말씀을 하셔도 되고 우리는 앉아있기만 해야 한다는 것은 납득하기 어렵다”고 했다. 임 실장은 다만 “국감하는 데 운영에 누가 된 데 대해선 진심으로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했다고 조선일보는 전했다. 임종석 씨가 “나는 이래서 주사파가 아니다”고 해명하였다는 보도는 없었다.
  
  
언론의 난
[ 2017-11-07, 00:24 ] 조회수 : 3051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naidn     2017-11-09 오후 5:26
깊은 연구없이 감정에 휘둘려 발언하면 안된다.
오도된 젊은이들을 계도할 좋은 기회를 또 날려버렸다.
우익 애국자들은 자신을 희생시킬 각오없이 빨갱이들을 이길 수 전혀없다.
   白丁     2017-11-07 오전 3:23
全大協의 행적을 요약하면 親北, 反政府, 反美 투쟁이다. 김일성사상 - 주체사상이다. 주사파를 주사파로 불러주니 화를 내는 것을 보면 주체사상이 허접한 것인줄은 자신들도 아는모양이다. 아니면서 그랬다면 수령님 배신자들이다.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