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學生의견을 國民여론으로 둔갑시킨 KBS
국민 78% 『미국산 쇠고기, 안전하지 않다』?

金成昱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11일 KBS 9시 뉴스는 《국민 78% 『미국산 쇠고기, 안전하지 않다』》는 제목의 기사를 아래와 같이 보도했다.
  
  《응답자의 73%는 안전성에 대해 의문이 있는 만큼 광우병 불안감은 과장된 것이 아니라고 답했다.》
  
  《응답자의 80.3%가 한미 쇠고기 협상 결과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잘못됐다고 답했다.》
  
  《응답자의 75%가 미국산 쇠고기 구매 여부에 대해서는 가격이 저렴하더라도 사먹지 않겠다고 답했다》
  
  심지어 《응답자의 69.7%가 미국산 쇠고기 수입반대 촛불집회에 대한 공감도를 묻는 질문에 공감한다고 답했다》고 보도했다.
  
  이 보도내용을 듣다보면 좌파들의 광우병 선전·선동과 이로 인한 10대 중심의 촛불집회가 완전한 국민의 뜻인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황당하게도 이 여론조사의 표본집단은 15세 이상 중학생까지 포함돼있었다. KBS에 따르면, 『이번 여론 조사는 KBS 시사기획 「쌈」이 여론조사전문기관인 미디어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9일 전국 만 15세 이상 男女 천명을 대상으로 전화 면접조사로 진행됐다』는 것이다.
  
  한국갤럽 등 다른 여론조사기관에 전화를 걸어 보았다. 이들 여론조사기관 관계자들은 『사회정치사안의 경우, 대체로 19세 이상 선거권을 가진 성인을 대상으로 한다』고 말했다. 무엇보다 여론조사에서 「국민 몇 %가 찬성·반대했다」고 할 때 『국민(國民)』이란 『19세 이상 선거권을 가진 성인만 가리킨다』는 것이 이들 여론조사기관 관계자들의 답변이었다.
  
  KBS는 여론조사의 상식적 기준을 무시한 채 조사대상을 15세까지 확장했다. 광우병 공포와 촛불집회가 10대 사이에서 집중적으로 유포·확산된 상황에서 『광우병 공포가 과장된 게 아니다.』 『촛불집회에 공감한다.』는 답변을 이끌어 내기란 어렵지 않았을 것이다.
  
  무엇보다 조사대상을 15세까지 확장시켜 놓고 보도제목에 『국민···』 운운해 놓았다. 황당한 일이다.
  
  KBS가 이런 식으로 민의를 왜곡하는 이유는 무엇인가? 도대체 무엇을 노리고 있는 것인가? 공영방송의 탈을 쓰고 있는 저들의 진짜 정체는 무엇인가?
  
  [참고. KBS 관련기사]
  <국민 78% 『미국산 쇠고기, 안전하지 않다』>
  
  한미 쇠고기 협상과 관련해 KBS가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78%는 미국산 쇠고기가 안전하지 않으며 응답자의 73%는 안전성에 대해 의문이 있는 만큼 광우병 불안감은 과장된 것이 아니라고 답했습니다.
  
  KBS 시사기획 '쌈'이 지난 9일 전국 만 15세 이상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전화면접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습니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미국산 쇠고기가 안전한 지 여부에 대해 응답자의 77.9%가 안전하지 않다고 답한 반면 안전하다는 응답자는 17.2%에 그쳤습니다.
  
  국민의 광우병 불안감에 대한 입장은 응답자의 73.4%가 안전성에 의문이 있는 만큼 불안감이 과정된 것은 아니라고 답했고 23.6%는 근거없는 불안감이 형성됐다고 답했습니다.
  
  한미 쇠고기 협상 결과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80.3%가 잘못됐다고 답했습니다.
  
  또 협상이 잘못됐다고 평가한 이유로는 검역주권을 상실하는 등 국민 건강 안전을 소홀히 취급했기 때문이라는 응답이 43%, 대통령 방미 성과를 위해 졸속협상을 했다는 응답이 30%, 다른 나라보다 불리한 수입조건에 합의했기 때문이라는 응답이 24% 등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국산 쇠고기 수입반대 촛불집회에 대한 공감도를 묻는 질문에 응답자의 69.7%가 공감한다고 답했고 쇠고기 수입 재협상 여부에 대해서는 80.7%가 재협상을 해야 한다고 답했습니다.
  
  미국산 쇠고기 구매 여부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75%가 가격이 저렴하더라도 사먹지 않겠다고 답했고 이명박 대통령 대국민 사과 여부에 대해 62%가 대국민 사과를 해야 한다고 답했습니다.
  
  이번 여론 조사는 KBS 시사기획 '쌈'이 여론조사전문기관인 미디어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9일 전국 만 15세 이상 남.여 천명을 대상으로 전화 면접조사로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 포인트입니다.
  
  
  [경제] 박정호 기자
  입력시간 : 2008.05.12 (08:53) / 수정시간 : 2008.05.12 (16:17)
  
  
출처 : 프리존
[ 2008-05-13, 10:19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