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道정권의 장례식 플레이를 경계한다!
장례식을 최대한 이용해서 국민의 불타는 분노에 물을 뿌리고 따가운 시선을 백령도 앞바다에서 돌리려고 애써왔다.

coreano(회원)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오늘 아침에 어떤 市의원 후보가 보낸 문자가
  북에 의한 천안함 격침 도발을
  '천안함 참사'라고 써 보냈기에
  즉각 삭제 조치해 버렸다.
  
  主敵이 해군함정을 격침시키고 달아났는데도
  증거를 핑계대며 戰犯의 심기를 살피는
  저들 중도실용 집권세력과 어용 언론들은
  해저구조활동을 벌이다 안타깝게 숨진
  해군 준위의 장례식을 최대한 이용해서
  국민의 불타는 분노에 물을 뿌리고
  따가운 시선을 백령도 앞바다에서 돌리려고 애써왔다
  
  이런 차에 드디어
  천안함 실종장병의 최초 주검이 발견되었으니
  장병들의 숭고한 희생을 가져온
  김정일 휘하 북한군의 도발에 대한 신속한 응징을 뒤로 하고
  합동장례식을 이용해서 시간을 질질 끌면서
  국민들의 분노를 식히려고 획책할 게 분명하다
  
  오늘 아침 받은 얼빠진 메일이
  무능한 정권과 從北세력의 용어혼란 작전을 폭로한
  저들만의 慘事이기를 바랄 뿐이다.
  
  노무현 국민장, 김대중 국장의 연장선에서
  장례식 플레이를 계속 자행한다면
  하늘이 그냥 두지 않을 것이다.
  
  
  
  
  
[ 2010-04-04, 12:48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