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들 만나시겠다고?
김정일의 개들과 회담하느니 살무사, 방울뱀, 코브라들을 모아놓고 '앞으로 물어뜯지 말라'고 달래는 게 낫겠다

남신우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또들 만나시겠다고?
  
  한 번 속으면 속인 넘이 나쁘다. 두 번 속으면 속은 넘이 얼간이다. 세 번 속으면 속인 넘이 나쁜 게 아니라, 속은 넘이 나쁘다. 열 번 스므 번 계속 속으면 그런 넘은 구제불능이다. 속인 넘보다 속은 넘을 정신병원에 보내야 한다. 이는 우스게 말이 아니라 세상살이의 기본이자 철칙이다.
  
  오바마와 호금도의 만남이 끝나기도 전에 바다 건너 이명박 정부에서는 北傀 군바리들을 만나겠다고 발표했다. 만나서 뭘 하자는 건가? 천안함과 연평도 참사에 대한 북괴들의 인정과 사과를 받아내겠다고? 김정일에게 핵무기를 포기하도록 졸라보겠다고? 아서라, 마서라! 스므 번이 아니라, 수백 번 속아왔다. 정신병원에 가겠다는 수작들인가?
  
  김정일의 훈장 단 개들이 나타나서, 뭐라 할 건가? 민족의 태양, 우리 영용하신 장군님께서는 리명박 역도의 계속되는 도발에 참고, 참고, 또 참으시다가, 지난 번 아주 아주 할 수없이 천안함을 어뢰로 갈아앉히고, 연평도에 수백 발 포탄을 퍼부으신 것이외다. 위대한 장군님께서 하신 일이니까, 기왕에 일어난 일들 물고 늘어지지 말고, 우리 대화로 풀고 대화로 잊읍시다요! 보나마나 대충 이런 너스레를 떤 후, 다음에는 회담의 진짜 목적인 천문학적 청구서를 내밀 것이다.
  
  쩨쩨하게 몇 만톤이 아니라 통크게 몇 백만톤은 보내주시구레! 우리 민족끼리 서로 도와야 할 것 아니요? 정동영 동무랑, 박지원 동무랑, 민족화합을 위하여 밤낮으로 뛰는 남조선 동지들을 보시라요!
  
  김정일의 개들과 회담하느니, 차라리 살무사, 방울뱀, 코브라들을 모아놓고, 앞으로는 우리들 물어뜯지 말라고 달래는 게 낫겠다. 살무사, 방울뱀, 코브라들에게 먹이를 주면, 이 毒蛇들은 우리를 내버려 둘 것이다. 배가 다시 고파질 때 까지는! 김정일은 세상에서 제일 무서운毒蛇보다 더 무서운 독뱀이다. 김정일 밑에서 수십 개 훈장을 달고 장군노릇하는 개들은 김정일이 시키는대로 사람들 물어뜯는 毒蛇들이다. 그 毒蛇들이 북한에서는 3백만 주민들을 물어뜯어 죽이고, 서해바다에서는 천안함 물어뜯고, 연평도를 불바다로 만들었다. 그런데 그런 毒蛇들을 죽이지 않고 회담을 또 해?
  
  북괴 군바리들더러, 김정일 김정은 아비아들(父子)의 모가지를 잘라오면 만나주겠다 해라! 북괴 군바리들더러, 김정일의 核무기를 추럭에 다 싣고오면 만나주겠다 해라! 북괴 군바리들에게, 사람처럼 걸어서 오지 말고, 개구멍으로 기어서 회담장에 들어오겠다면 만나주겠다 해라!
  
  남북회담? 6갑회담?
  
  절대로 안 된다!
  
  
  
  2011년 1월 20일
  
  김정일의 대학살 전시회/남신우 씀
  
  http://nkgenocide.net
  
  http://nk-projects.blogspot.com
  
[ 2011-01-21, 09:57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