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국민을 '원시 유권자'로 모독하고 있나우리 국민이 원시 유권자인가?
길 가는 국민 왼쪽 주머니 털어서 오른쪽 주머니로 넣어주며 ‘위로하겠다’는 기상천외한 이야기까지 나오게 된 게 야당 때문인가요? 아니면 초거대 여당의 대권놀음 때문일까요?

원희룡(제주지사) 페이스북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우리 국민이 원시 유권자인가?>
  
  최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여권 내 대권주자들로부터 비판을 받다 보니 꽤 충격이 크셨던 모양입니다. 종로에서 뺨 맞고 한강에 가서 눈 흘길 수는 있지만 아무리 그래도 거짓말까지 해서는 안되겠지요. 위대한 국민에게 매표행위야 할 수 있지만 속이는 것은 용납될 수 없습니다.
  
  야당 때문에 재난지원이 어렵게 되었다는 논지의 말씀은 선동이 아니라 거짓말입니다. 지난 1월 25일 김종인 위원장은 “대통령이 재정에 대한 긴급명령권을 발동하고 100조 원 정도 예산을 운용하는 걸 제의한 바 있다"며 어려운 국민을 돕기 위한 대통령을 결단을 다시 촉구한 바 있습니다. 저도 무차별 지원에 세금낭비하지 말고 피해의 크기에 비례해서 과감하게 지원하는 ‘손실보상제도’를 구체화하라고 여러 차례 촉구한 바 있습니다.
  
  그런데 이 일이 왜 이렇게 갈팡질팡하고 있을까요? 급기야 길 가는 국민 왼쪽 주머니 털어서 오른쪽 주머니로 넣어주며 ‘위로하겠다’는 기상천외한 이야기까지 나오게 된 것일까요? 아무 힘도 없는 야당 때문인가요? 아니면 초거대여당의 대권놀음 때문일까요?
  
  이러니 ‘표만 생각한다, 세금은 국민이 내고 시혜를 베푸는 것처럼 한다’는 비판이 있는 것입니다. ‘남 탓’으로 우리 위대한 국민을 계속 속여 넘길 것이라 생각했다면 그야말로 우리 국민을 ‘원시유권자’로 모독한 것입니다.
[ 2021-02-21, 14:00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리버티헤럴드  |  뉴스파인더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천영우TV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