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조 탓하는 '투기의 신흥강자'
자신을 더 희화화하지 마십시오. 역대급 집값 폭등의 주범이자 투기세력인 정당으로서 담담하게 평가받으시는 게 최선입니다

윤희숙(국회의원) 페이스북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국가공인 내로남불’ 정당에 이어 ‘부동산 투기 신흥 강자’임을 자인한 민주당, 스스로를 더 희화화하지는 마십시오. 무너지는 소리가 요란도 하네요>
  
  김태년 원내대표가 ‘집값 폭등을 잡지 못했고, 투기와 적폐청산도 미흡해 송구하다. 그러나 부동산 분노 때문에 원조 투기세력을 부활시키면 안된다’며 읍소에 나섰습니다. 원조 투기세력 운운하는 것을 보니 자신들이 '투기의 신흥강자'인 건 솔직히 털어놓는 것 같아 일견 대견합니다.
  
  그러나 무엇을 잘못했는지 적시해야 제대로 된 사죄입니다. 집값 폭등을 잡지 못했다구요? 4년 내내 부동산 공급이 부족하지 않다고 우기면서 집값을 폭등시킨 것을 사죄해야 하지 않습니까? 공급을 꼭꼭 막아 집값 상승 기대를 부추겨 투기꾼을 육성해놓고, 이제 치사스럽게 그 뒤에 숨는 겁니까?
  
  적폐청산에 미흡했다구요? 안 늦었으니 지금이라도 하십시오. 그 적폐가 누굽니까. 공공정보 빼내서 땅투기한 분들 여당과 고위공직자 중에 수두룩인 거 국민들이 다 봤으니 본인들 안의 적폐부터 얼른 청산하시고 표 달라고 하십시오.
  
  사실관계도 지적하겠습니다. 규제 풀면 원조 투기세력이 활개친다구요? 이명박 박근혜 정부 통틀어(2008~2017.2) 서울 아파트값이 16% 올랐는데, 문재인 정부 들어 73% 올랐습니다. 좋아하시는 규제 실컷 해서 내집 마련 사다리를 이렇게 부숴버렸으면 아무리 다급해도 본인들이 남보다 낫다고 우기는 건 하지 말아야지요.
  
  한마디 덧붙이자면, ‘집값 안정과 투기를 막아줄 정당은 민주당밖에 없다’는 말로 자신을 더 희화화하지 마십시오. 역대급 집값 폭등의 주범이자 투기세력인 정당으로서 담담하게 평가받으시는 게 최선입니다.
  
[ 2021-04-05, 17:27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