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러리 클린턴에 대한 군사재판의 유죄 판결 주장은 사실무근한 誤報

이동복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힐러리 클린턴에 대한 군사재판의 유죄 판결 주장은 사실무근한 誤報

Alexis Terezcuk

2021416

 

확인된 사실: 힐러리 클린턴(Hillary Clinton)이 군사재판에서 유죄 판결을 받았다는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2021416일에는 힐러리 클린턴에게 판결을 선고한 군사재판이 열린 사실이 없다. 그 같은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국방성의 당직 언론담당관은 416일 이메일을 통하여 그 같은 주장은 조작된 허구(虛構)”라고 에 알려 왔다. 이날 관타나모(Guantanamo) 군 수용소에서는 클린턴을 단죄(斷罪)할 목적으로 그 같은 군사재판이 개최된 사실이 없었다는 것이다.

 

군사재판에서 클린턴에 대한 유죄 판결이 있었다는 주장은 2021416일자 인터넷 매체클린턴에 대한 군사재판 5일차 재판에서 유죄 판결이라는 제목으로 보도되었다. 이 기사 내용은 다음과 같다. “힐러리 전 국무장관이 416일에 열린 한 군사재판에서 살인·살인을 음모·살인 방조·영아 유괴·아동 해코지·반역 및 폭동 등의 혐의에 대해 유죄 판결을 받았다. 2명의 남성 및 1명의 여성 장교롤 구성된 재판부는 검찰관 존 G. 해닝크(John G. Hannink) 해군소장의 구형(求刑)이 있은 후 전원일치로 유죄 판결을 선고했다.”

 

나는 이미 몇 차례에 걸쳐서 이 같은 가상(假像)’의 군사재판에 관한 주장은 조작된 허구임을 입증하는 기사를 보도한 바 있다. 국방성 당직 언론담당관은 이미 412문제의 소위 군사재판에 관한 의 주장은 순전히 조작된 것이라고 해명하는 이메일을 에 보내 온 바 있다. 는 당초 클린턴이 해군 SEALs에 의해 체포되었다는 사실 자체가 허위라는 사실도 보도했었다. 미 해군 언론담당 부책임자의 한 사람인 코트니 힐슨(Courtney Hillson) 중령은 이때 이미 “on the record”그 같은 주장은 조작된 것으로 사실이 아니다라고 단언했었다.

 

그러나, 그 뒤에도 지속된 조작된 내용의 기사에서 는 클린턴이 그녀의 전 보좌관이었던 휴마 아베딘(Huma Abedin)으로부터 그녀에 대한 불리한 증언이 있은 뒤 군사재판에서 유죄 판결을 받았다는 가짜 사실보도를 계속했다. 는 실재하는 인물인 미 해군 법무부의 존 G. 해닝크 소장이 이 가상적 재판의 검찰관이었다고 주장하면서 그가 하지도 않은 발언을 만들어 인용하고 이를 토대로 하여 재판의 진행 경과를 허구(虛構)로 조작했다.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

 

군사법정은 불과 5분 동안의 심리 끝에 클린턴에 대한 유죄 판결에 도달했다. 법정은 클린턴이 셋 리치(Seth Rich), 빈스 포스터(Vince Foster) 및 앤토닌 스칼리아(Antonin Scalia) 대법원 판사 등의 살해와 하이티(Haiti)와 그 밖의 제3세계로부터의 영아(嬰兒)들의 납치·매매와 학대 그리고 한 대통령후보자에 대한 암살 음모 등 군 검찰에 의해 기소된 모든 범죄 혐의에 대해 유죄를 판결한 것이다. 재판이 진행되는 동안 클린턴은 판결문이 낭독되고 검찰관들이 그녀의 범죄에 대해 사형 판결을 구형하는 전 과정을 통해 침묵을 고수했다. 해닝크 소장이 클린턴에게 그녀에게 내려진 판결을 어떻게 집행하는 것이 좋을 것인지에 대한 의견을 물었지만 이에 대해서도 그녀는 침묵을 지켰다.”

 

기사는 해닝크 소장이 클린턴에게 귀하는 변호인의 변호를 거부하고 자신을 변론하는 것을 거부했다. 이에 따라 본 법정은 피고인 수용수(收容囚) 힐러리 로드햄 클린턴(Hillary Rodham Clinton)에게 교수형(絞首刑)을 선고한다면서 교수형의 집행 시각은 426일 일몰(日沒) 라고 못 박았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이미 가 보도한 바와 같이, 가 이 같이 보도한 소위 군사재판의 진행 경과실제로는 있지 않았던 허구를 조작한 것이었다.

 

힐러리 클린턴이 체포되어 관타나모 기지에 수용되었다는 의 보도 내용이 사실이 아니라는 것은 그 뒤에도 클린턴의 공개적 대외 활동이 계속되었다는 사실에 의하여 입증된다. 예컨대, 클린턴은 2021415일 영국의 <벨패스트 왕실 대학(Queen’s University Belfast)> 총장과 비디오로 대담한 사실이 공개되어 있다. 대담 장소는 뉴욕(New York)의 클린턴 자택이었다. 이보다 앞서 클린턴은 412이라는 인터넷 웹사이트가 생으로 방영한 앵커 마리아 렛사(Maria Ressa)의 토크쇼 에도 출현했다. 이 토크쇼도 관타나모의 수용소가 아니라 클린턴의 뉴욕 자택에서 진행되었다.

 

뿐만 아니라, 가 이미 보도한 사실이지만, 클린턴은 38일에도 생방송으로 TV 대담을 실시했고 이 생방송 실황은 인터넷 판 1면을 통하여 방영된 바 있다. TV 대담은 조나산 케이프하트(Jonathan Capehart)와 가진 것으로 의 트위터(Twitter) 판에 실황 생중계되었었다. 이 대담 장면의 화면(畫面)은 대담 장소가 수용소가 아니라 트위트의 자택임을 명백히 하고 있다.

 

클린턴이 체포되고 투옥되어 군사재판을 받는다는 주장은 소위 음모설>의 대표적 가짜 뉴스의 하나이다. 이 음모설은 그녀가 어린아이들을 죽여서 그들의 인육(人肉)을 식용(食用)으로 쓰는 악질 미국 민주당 당원들의 국제 지하조직의 일원(一員)으로 그녀가 결국 미국 군부에 의하여 체포된 후 군사재판을 통하여 유죄 판결을 받게 될 것이라고 주장해 왔다. 그러나, 이 같은 음모론자들의 주장을 뒷받침하는 어떠한 사실적 근거도 존재하지 않는다. 그리고 는 물론 를 비롯한 모든 정론지(正論紙)들은 일관되게 이 같은 주장이 사실 무근한 허구라고 단정해 왔다.

 

인터넷 웹사이트들의 신뢰성을 검증하는 훈련된 언론인들이 즐겨 참고하는 인터넷 평가 매체인 에 대해 이 사이트는 정확성과 책임성에 관한 어떠한 기본적 규범도 존중하지 않는다고 평가하고 있다.

 

[알렉스 테레주크(Alex Tereszuk)는 작가이자 언론 기사의 사실 여부 확인을 전문으로 하는 기자로 과거 10여년간 종사해 온 언론상을 수상한 언론인이다.]

 

[ 2021-04-18, 12:33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자유의메아리   2021-04-18 오후 12:53
이동복선생님 고맙습니다 애시당초 이오보는 트바들이 최후발악 하느것으러 생각햇어요 그래도 마국은 이 지구상에서 삼권분립이 잘되여있는 자유민주주의국가인데 이 사건보도가 미국의유수한 메이져 신문에도 보도가 되지않고 우리나라 또한 그랫어요 하다못해 트빠들이 미쳐서 날뛸때 가짜뉴스의본산이든 에폭스타임스 뉴스맥스 원아메리카 네ㅅ트워크등 미국의 역사도 기반도없는 가짜3대뉴스매체에도 나지않은 순 샛발간 거짓말 보도가 우리나라 가짜누스를 전문으로하는 유투부에서 널리 회자되든데 이동복선생께서 바로잡아주시니 고맙습니다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