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國 海軍 잠수함 부대(部隊)의 主敵은 '日本'인가?
日本 해상자위대(海上自衛隊)의 잠수함 艦名이, '도요토미 히데요시(豊臣秀吉)艦', '이토 히로부미(伊藤博文)艦', '다케시마(竹島)艦' 등으로 되어있다면 韓國은 어떤 기분이 들까?

펀드빌더(회원)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2020년 11월 거제(巨濟) 옥포 조선소에서 3000톤級 잠수함 진수식(進水式)이 있었다. 이로써 韓國은 20隻의 잠수함을 보유하게 되었다. 진수된 잠수함의 이름은 ‘안무艦’이다. ‘안무’(安武)는 봉오동 전투(1920년)에서 日本軍을 무찔렀다는 人物이다. 2021년 현재 韓國이 보유한 잠수함 20隻의 함명(艦名)은 이렇다(最新順).
  
  안무(安武)艦 → 抗日人物
  도산안창호(島山安昌浩)艦 → 抗日人物
  신돌석(申乭石)艦 → 抗日人物
  이범석(李範奭)艦 → 抗日人物
  홍범도(洪範圖)艦 → 抗日人物
  유관순(柳寬順)艦 → 抗日人物
  윤봉길(尹奉吉)艦 → 抗日人物
  김좌진(金佐鎭)艦 → 抗日人物
  안중근(安重根)艦 → 抗日人物
  정지(鄭地)艦 → 抗日人物
  손원일(孫元一)艦 → 抗日人物
  이억기(李億祺)艦 → 抗日人物
  나대용(羅大用)艦 → 抗日人物
  이순신(李舜臣)艦 → 抗日人物
  정운(鄭運)艦 → 抗日人物
  이종무(李從茂)艦 → 抗日人物
  박위(朴威)艦 → 抗日人物
  최무선(崔茂宣)艦 → 抗日人物
  이천(李阡)艦 → 抗몽골人物
  장보고(張保皐)艦 → 海上貿易家
  
  '장보고(張保皐)艦'과 '이천(李阡)艦'을 제외하면, 艦名들 전부가 抗日人物이다. 日帝時代 때 독립운동가, 高麗 혹은 朝鮮時代 장수 등 日本을 상대로 싸운 人物들로 포진(布陣)했다. 상징적으로 한 두 명 정도의 抗日人物이라면 모를까, 총 20隻 중 90%에 해당하는 18隻의 艦名을 抗日人物로 도배를 했다. 정상이 아니다. 굳이 사람 이름을 艦名으로 쓰고자 한다면, 없어진 ‘日帝’ 등을 타깃으로 할 것이 아니라, 현존(現存)하는 위협인 ‘北韓’을 타깃으로 해야 정상이다. 하지만, 6·25 때 크게 활약한 백선엽(白善燁) 장군이나 김석원(金錫源) 장군 등의 이름을 딴 '백선엽(白善燁)艦'이나 '김석원(金錫源)艦' 등은 전혀 없다.
  
  아니면, 美國의 워싱턴艦, 링컨艦, 아이젠하워艦 또는 프랑스의 드골艦 등의 경우와 같이 역대 대통령 이름을 붙이는 경우가 세계적으로 흔하므로, 이렇게 할 만도 하다. 하지만, 韓國은 어찌된 일인지 建國 대통령과 한강의 기적을 이룬 대통령 이름을 딴 '이승만(李承晩)艦'이나 '박정희(朴正熙)艦'조차 아직 없다. 오늘날 韓國人들의 역사인식(歷史認識)이 얼마나 歪曲된 상태에 있는지 단적(端的)으로 말해주는 기(奇)현상이다.
  
  잠수함뿐 아니다. 韓國의 대표적 강습상륙함(2005년 진수)의 艦名은 '독도(獨島)艦'이다. 日本을 의도적으로 자극하겠다는 오기(傲氣)가 느껴진다. 海軍 부대원들은 복무기간 내내 지겹도록 艦名을 스스로 말하기도 하고, 남이 말하는 소리(艦名)를 듣게 된다.
  
  그런데, 그 艦名이 反日(抗日)性을 띤 것이라면,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主敵을 日本으로 착각(錯覺)하게 될 가능성은 없을까? 反日性 艦名은 일종의 ‘가스라이팅’(gaslighting, 타인의 심리를 조작하는 것) 효과를 불러일으킬 수도 있다. 반복적으로 ‘艦名’을 말하고 듣는 가운데, 主敵 개념이 헷갈리는 혼란(北韓? 日本?)이 발생할 가능성을 배제 못한다는 이야기다. 2018년에 韓國 海軍이 日本 초계기(哨戒機)를 향해 무기발사用 레이더를 조사(照射)한 것도 이러한 현상(主敵 혼란)의 일환(一環)인지도 모른다.
  
  다 떠나, 만약 日本 해상자위대(海上自衛隊)의 잠수함 艦名이, '도요토미 히데요시(豊臣秀吉)艦', '우키타 히데이에(宇喜多秀家, 日本장수)艦', '이토 히로부미(伊藤博文)艦', '다케시마(竹島)艦' 등으로 되어있다면 韓國은 어떤 기분이 들까? 지금은 존재하지도 않는 대상(日帝, 中世日本)을 타깃으로 反日性 艦名을 고집하는 것은, 韓國 海軍들로 하여금 主敵개념에 혼란을 가져오게 만들고, 자유진영 日本을 불필요하게 자극하는 시대착오적(時代錯誤的) 반일소아병(反日小兒病)이라고밖에 볼 수 없다.
  
  https://youtu.be/KwyiA6Uw7qU
  
  
[ 2021-06-25, 18:50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naidn   2021-06-26 오후 4:31
엽전이 잘하고 있는데 니가 머꼬 ?
  越百   2021-06-26 오전 11:19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함명 작명의 프로세스는 모르지만 작명자 모두 얼빠진 삶인 것만큼은 붕명합니다.
  자유의메아리   2021-06-26 오전 9:50
펀드씨 당신나라로 가시라니까 그깟 항모이름이 어쩌고 허접한소리 하시네 내맘대로할수있다면 일본 혼슈의 짤룩한곳 나고야 교또 사이의짤뚝한곳을 잘라서 혼슈동쪽은 일본이하고 그서쪽과 시고꾸 그리고 규수를 대한민국의영토로하고 혹가이도는 라시아가 가져가면좋겠다 오끼나와와인근도서는 대만에준다 펀드씨 이리되면 당신기분이 좋겠지요 마음씨좋은 조갑제닥컴에서 엉뚱한소리말고 자네나라로가게 87세를살아가는 한국의촌노가 한마디 충고한다
  白丁   2021-06-26 오전 3:01
‘여운형함, ‘박헌영함’도…
  RedBuster   2021-06-26 오전 1:19
'신영복함' 이 없는 것만 해도 다행으로 여겨야 합니다.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