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편은 챙기고 너희 편은 무시하기
민노총의 대통령이 아니라 전 국민의 대통령이 되어 주십시오

원희룡(제주지사) 페이스북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선택적 방역조치 요구, 선택적인 법 집행, 이중잣대에 국민들이 분노하고 있습니다. 민노총의 불법집회는 적극적으로 막지 않았고, 집회 참가자에 대한 선제적 검사를 명령하지 않았고, 살인자라고 규정하지 않았고, 집회 주최자를 감염법 예방행위 위반 혐의로 고발하지도 않았습니다. 집회 참가자의 휴대전화 위치 파악도 필요 없다고 대변합니다. 민노총 확진자도 집회 관련 확진자로 확신할 수 없다는 말에 제대로 반박도 하지 않습니다.
  
  전수조사에 주저하는 민노총을 강력하게 압박하지 않습니다. 민노총의 방역방해 행위로 감염자가 폭증해도 나중에 처벌할 때도 다른 기준을 적용할 것입니다. 내 편 무죄, 네 편 유죄라는 선택적 정의가 작동될 것입니다. 우리 편은 챙기고, 너희 편이라 생각되면 무시하는 국정운영이 반복되고 있습니다,
  
  북한에는 백신주고 싶지만, 청해부대에는 아무런 관심이 없었습니다. 정권・여당에 우호적인 집회・행사는 여러 사유를 들어 암묵적으로 허용했습니다, 정권에 비판적인 집회는 철저히 차단했습니다. 자영업자의 차량 시위조차 철저히 막았습니다.
  
  대통령님! 코로나는 민노총과 일반 국민을 구분하지 못합니다. 마지막 10개월이라도 민노총의 대통령이 아니라 전 국민의 대통령이 되어 주십시오.
[ 2021-07-19, 12:14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bestkorea   2021-07-19 오후 12:33
Impossible for him to do so I think
though you sincerely call him to do so.

You know he is not for Korea but for NK and CCP.

Maybe for him the dogs from NK are more important
than people in free country, Korea.

Let's get them into the mouse trap
and throw it into the sea far away near CCP

Thanks.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