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發 불순물에 더럽혀지는 '스포츠 정신'
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썩은 上水道 물(病的 反日)을 먼저 정화(淨火)하는 작업(反日解消)이 필수적이다.

펀드빌더(회원)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도쿄올림픽 야구 韓·日戰에서 패배를 부르는 결정적 에러를 했다는 이유로 선수를 과도하게 비난하는 일이 벌어졌다. 8월 4일 경기 後 인터넷(나무위키)의 해당 선수 소개 타이틀 문구는 ‘反민족행위자’라는 것으로 바뀌었다. 아울러, 인터넷 응원 코너(네이버)에서는 기대에 부응하지 못한 몇 선수들에 대한 기존의 응원 댓글들이 삭제되는 일도 발생했다.
  
  이같은 非이성적 현상에 대해 韓國 언론은 비판적 시각으로 報道했고, 상당수 韓國人들도 ‘바람직하지 않은 일’이라는 입장을 보였다. 하지만, 이런 式의 非이성적 현상은 앞으로도 이어질 수밖에 없다. 왜냐하면, 이는 구조적 문제이기 때문이다. 비유(比喩)로 문제의 본질을 보자.
  
  '이웃한 두 집 사이가 안 좋다. 한쪽 집 어른들이 자기 자녀들 보는 앞에서 허구한 날 이웃 집 욕을 한다. 자녀들 앞에서 이웃을 향해 악담(惡談)을 하고 증오(憎惡)를 퍼붓는 일이 日常이 되었다. 아이들은, 어른의 모습을 지켜보면서 이웃을 적(敵)으로 규정하고 증오심을 키워갔다. 아이들은 어떤 일이 있어도 이웃 집만은 꼭 이겨야 한다는 강박에 사로잡혔다. ‘가위 바위 보’조차 져서는 안 된다며 서로를 독려했다. 어느 날 운동회 때 아이 중 한 명이 이웃 집 아이와 시합을 했는데, 지고 말았다. 귀가(歸家)한 아이는, 거실 벽면에 큰 글씨로 다른 형제들이 써붙인 '집안 망신! 꼴 보기 싫은 놈!'이라는 문구를 보게 되었다. 시합에서 진 아이는 罪人이 되고 말았다.'
  
  스포츠는 스포츠일 뿐이다. 이길 수도 있고 질 수도 있다. 올림픽은 '화합'(和合)을 指向한다. 그런데, 종목을 불문하고 韓國팀은 日本팀을 만날 때, 순수한 '스포츠 정신'으로 임하지 못한다. 지면 큰 일이라는 ‘강박’과 ‘對日 적개심’이라는 불순한 감정이 스포츠 정신을 압도한다. 그러다 보니, 韓·日戰에서 이기면, 그 기쁨과 통쾌함이 몇 배로 증폭(增幅)된다. 반대로, 지면, 그 슬픔과 원통함 또한 몇 배로 증폭(增幅)되어 초상집이 된다.
  
  日本을 꺾었을 때 느끼는 감격과 기쁨은 선수들의 정신세계를 온통 지배한다. 따라서, 경기에 진 상대방 日本 선수에 대한 배려(配慮) 같은 것은 비집고 들어갈 틈이 없어진다. 상대방 보란듯 마운드에 태극기를 꽂아놓고, 웃통 벗고 정치구호 적힌 선전물을 들고 뛰어다니며, 중계 카메라에 얼굴을 들이밀고 원숭이 흉내를 내는 등의 저급한 세리머니는 이러한 배경(背景)에서 등장하는 것이다.
  
  실수한 선수에게 과도한 비난을 퍼붓는 것과, 매너 없는 세리머니, 개최국 국민을 자극하는 프로파간다(이순신 문구) 등은 각각 별개 事案들로 보이지만, 근본 원인은 하나다. 바로 韓國의 病的 反日이다. 反日이라는 근본 원인을 제거하지 않는 限, 韓·日戰에서 실수한 선수를 포용하고, 매너 있는 세리머니를 선보이고, 개최국 국민들을 배려하는 성숙한 '스포츠 정신'을 기대하기란 무척 힘들다.
  
  지저분한 下水道 물(과도한 선수 비난, 천박한 세리머니 등)만을 탓할 수는 없다. 사실은, 썩은 上水道 물(病的 反日)이 근본 원인이자 主犯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썩은 上水道 물을 먼저 정화(淨火)하는 작업(反日解消)이 필수적이다. 스포츠 정신을 살리려면, 反日이라는 불순물(不純物) 제거가 급선무(急先務)인 것이다. 정화 작업이 싫으면 어쩔 수 없다. 그냥 三流 국민으로 만족하고 살면 된다.
  
  https://youtu.be/h-IE1RqbXUo
  
  
[ 2021-08-05, 20:38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정답과오답   2021-08-14 오전 10:44
불가촉 천민 대우 툴툴 거리기 전에 그런 천한 행동을 하지 않는게 어떤가 ?
우린 인도인이 아니니 처음부터 불가촉 천민 대우를 할리가 없음에도
행동이 워낙 개차반이라 그런 대우를 불러 오고 있다는거 이해가 되려나 ?
  강국   2021-08-09 오후 7:43
오늘 폐막식에서 아이누족 춤을 보이다니 일본에서 아이누족이나 조선인은 불가촉천민이다. 일본의 본 모습을 볼 줄 알아야 하는데.......
  강국   2021-08-09 오후 7:40
니들이 근현대사 공부해봤니........참내 전공 공부한 사람에게 경제학 전공자에게 들이대다니.......내 여기서 참으로 모독 많이 당했다.
  강국   2021-08-09 오후 7:36
악플인지 왜곡선전선동에 대한 쓰레기에 허탈한 표현이다.
  강국   2021-08-09 오후 7:33
한국 해방의 근원인 이 카이로 선언에 대해 반박해 보라니까 왜 답을 못하오.......카이로 선언은 일본의 전쟁과 점령은 ‘폭력과 탐욕으로 약탈’한 것임을 분명히 규정하고 있다. 이와 함께 조선에 자유와 독립을 주어야 하는 이유로 ‘조선 사람들이 노예 상태에 있다는 점’을 들었다.

이게 정설이다........prince 펀드가 논리가 있다고.......내가 왜곡사실에 대한 질문 한번도 대답을 못하이더이다. 이영훈 교수 책 다 봤다........정치학분야 교수 10년도 더 해봤다. 쓰레기 수준하고 마이동풍식 무지랭이는 첨 봤소이다.
  정답과오답   2021-08-09 오후 5:33
아래 펀드를 욕하는 수준들이 우리의 보편적 수준인거 같아 씁쓸 합니다
펀드님의 글이 널려 잇는대 그냥 근거고 나발이고 없이 악플만 다는..
최소한 양식이 잇다면 펀드님의 글 어느 부분이 거짓이자 마음에 안드는지
정도는 지적을 해야 하는대 그냥 덮어 놓고 악플만 주구장창 어이그...
  prince   2021-08-09 오후 1:38
반일종족주의에는 좌우가 따로 없다.
아래 글들 보니 정말 수준이 바닥이다.
펀드빌더를 이기고 싶으면 논리로 맞서기를 바란다.
토착왜구, 이거야 말로 좌빨 용어, 같은 저주를 퍼부어 봤자 감정의 배설에 지나지 않는다.
아래 글쓴이들 이영훈 교수의 반일 종족주의 책의 한 챕터라도 읽어보고 얘기하기 바란다.
  강국   2021-08-09 오전 10:54
자유의 메아리님 이성이 지배를 하지 않고 있으니 문재인이 나타나고 펀드나 조갑제 닷컴의 관리지가 나타나는 것이지요. 이성까지 가지 않아도 옳고 그름을 판단할 수 있는 교양 지식 상식이 없어서 그렇지요.
  강국   2021-08-09 오전 10:50
非이성적 현상에 대해 韓國 언론은 비판적 시각으로 報道했고, 상당수 韓國人들도 ‘바람직하지 않은 일’이라는 입장을 보였다. 하지만, 이런 式의 非이성적 현상은 앞으로도 이어질 수밖에 없다. 왜냐하면, 이는 구조적 문제이기 때문이다. 비유(比喩)로 문제의 본질을 보자.

펀더의 토착왜구적 사상이 바로 비이성적이라고 하는 것인데 이성이 뭔지나 아는가......너의 일본에 대한 사고가 바로 비이성적이다. 네가 주장하는것이 바로 마타도어이고 무식해서 지가 하고 있는 내용도 정말로 모르고 갈겨댄다. 카이로 선언을 국제적으로 공통된 일본에 대한 점령과 전쟁에 대한 일반적인 내용인데 논리적으로 반박하거나 주장해 보시지...........정오답 주장으로라도 달아보세요......토착왜구님 오선화 똘만이 님.....오선화는 책으로도 내었다......책으로 내시던거
  자유의메아리   2021-08-09 오전 10:43
펀드라는 일본사람 하루에도 몇번씩 대한민국을 폄하하고 비난하고 갖은 험한말로 글을올리든데 이런사람이어찌 조갑제닷컴의 회원입니가 주인이신 조갑제 사장님께선 전혀 모르고게십니가 아님 글 검열하시는분이 제맘대로 결정하나요 또 댓글다는 90%의 댓글자님들도 몰라서 그러는지 아님 무슨 덕을보려고 그러는지 크게 펀드씨를 지지하더이다 욕을하든 찬성을하든 우리끼리해야지 일본인이 올린글을 왜 우리끼리 찟고까부나 제발그러지 맙시다 배달민족의 혼도 잊었나!!!
  강국   2021-08-09 오전 10:42
병적 반일보다 더 문제는 펀더같은 오선화같은 토착왜구인 펀더류가 더 문제이다. 유럽에서 반독은 일부분을 제외하고 한국의 반일처럼 강하지 않다. 그것은 잘못을 깊이 반성하고 청산하는 절차를 피해자가 그만 하라할 때까지 반성하고 참회하고 보상하는 노력을 현재까지 하고 있다. 이것이 일본과 독일의 차이이다.
  강국   2021-08-09 오전 10:32
내가 그렇게 기본이 안되었다고 알려주어도 마이동풍이다. 일본에는 한국인 오선화가 있다. 펀더는 한국판 오선화인데 모든것을 일본 왜구 앞잡이 역할밖에 하지 않을 뿐 더러 잘못된 친일 매국노 사상에 대하여 질문을 해도 한 번도 답변을 할 능력이 되지 않는다. 기승전 찬일매국노일 뿐이다. 이 무식한 놈은 글을 인용하는 주석을 가져오고 다는 방법조차도 모른다.
겨우 가져온는게 일본의 잡지에 한국인에게 일본인과 같은 대우를 해줬다는데 실소를 금하지 않을 수 없다. 신문에 난 주석을 달려면 이정도는 기본적으로 달아야 한다. 점령국의 노예에게 인간 대접을 해주었다는 개념화도 안되고 일반화된 내용도 아닌 주장을 지속적으로 하는 것은 빨갱이의 선전선동수법과 같기도 하다. 네가 쓴 글 대부분이 그런 수준이다.

꼼수가 빚은 비극…원자탄 투하, 그리고 한반도 분할
[중앙일보] 2021.08.05 | 종합 22면
카이로 선언은 일본의 전쟁과 점령은 ‘폭력과 탐욕으로 약탈’한 것임을 분명히 규정하고 있다. 이와 함께 조선에 자유와 독립을 주어야 하는 이유로 ‘조선 사람들이 노예 상태에 있다는 점’을 들었다.

일본놈이 그리 친절하냐 일본인 친절과 그 이면을 읽어야 하는데 앞에서 간까지 뽑아줄 듯하다가 뒤에서는 도끼로 뒷머리 치는 놈이 일본놈 본성이다. 펀드야 후쿠시마산 생선 열심히 먹고 방사능 오염되어도 친절한 일본이여 고맙다할 인간은 아니고 나는 버러지나 쓰레기로 보아왔다. 이런 글을 대문에 걸어 놓는 관리자 수준에 경의를 표한다.
  정답과오답   2021-08-08 오후 9:53
누가 대놓고 감사하자고 했는지 알려 달라고 하면 뭐라 하시려나 ?
약한 나라를 강탈 했다 ? 합방도 강탈이라 하면 강탈이 됩니까 ?
아니면 합방이란 말이 뭔소린자 모를 정도의 수준이신가?

요즘 부동산 매매계약으로 집의 소유권이 넘어 가는거 아시죠
조선의 고종이 엄청난 돈과 왕공족 신분을 받고
나라 팔아 먹은것을 귀하는 모를거 같긴 하군요 그러니 이러는거죠

맑음씨 거짓말도 이정도면 프로라고 해도 되려나 ?
허기사 거짓의 사기 무고 위증의 민족성이니
귀하의 거짓말 정도야 뭐 별거 아닌거 같긴 하군요
  정답과오답   2021-08-08 오후 9:53
누가 대놓고 감사하자고 했는지 알려 달라고 하면 뭐라 하시려나 ?
약한 나라를 강찰 했다 ? 합방도 강탈이라고 하면 강탈이 되는건가 ?
맑음씨 거짓말도 이정도면 프로라고 해도 되려나 ?
허기사 거짓의 사기 무고 위증의 민족성이니
귀하의 거짓말 정도야 뭐 별거 아닌거 같긴 하군요
  정답과오답   2021-08-06 오후 5:21
보편적으로 정직하고 선량한 사람도 현미경 들고 나쁜점을 찾아 내려면
불가능 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대충 일본인은 정직하고 거짓말에 익숙하지 않습니다

우리하고는 차이가 매우 크다는것은
그들을 상대해 볼수록 인정할수 밖에 없습니다
그들은 우리보다 선진국 국민임을 인정 않을수 없단거죠
나는 그들의그러한 점을 욕할게 아니라 배우고 싶습니다

일본인 관광객이 전에는 흔햇습니다
모텔을 경영하는 사람이 말하더군요
일본인이 묵은 방은 퇴실시에 청소를 께끝히 하고 나간다고 합니다

일본인 올림픽 선수단이 사용한 레커를 청소하고 나간것이나 같습니다
세계의 그 어떤 나라 선수도 이런 일본인 처럼 행동하지 않습니다
일본인 관광객은 그 어떤나라 어떤 국민도 좋아 하는게 현실입니다
우리도 이런 일본인의 행동을 배워 일류시민이 되고 싶어 한자 씁니다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