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는 우리가 헤어져야 할 시간~'
이제 각자 있을 곳으로 가는 게 어때요? 김종인 위원장은 따뜻한 '스윗 홈'으로ㅡ

전여옥(前 국회의원) 페이스북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김종인 패싱?
  결국 윤석열이 해냈습니다.
  이준석 당대표 패싱을 하면서 입당을 한
  윤석열답습니다.
  '원탑' '전권'이 아호인 김종인 위원장 없이
  김병준, 김한길 선대위를 출발했죠.
  전 왜 윤석열 후보가 김종인 위원장한테
  끌려다니는지 도통 이해가 안됩니다.
  '채무가 없는 정치인'이 바로 윤석열인데 말이죠.
  "뇌물 수수한 김종인을 윤석열 후보가
  가까이 해서는 안된다"는 김병준을
  상임선대위원장으로 먼저 임명했죠.
  '이제는 우리가 헤어져야 할 시간~'을
  부르는 윤석열인 거죠.
  
  김종인 전 위원장 '대선출마'했었죠.
  열정 그 자체죠? ㅎㅎ
  2017년 4월5일,
  '통합'을 내걸었지만
  그 결과는 참담했습니다.
  이주일도 안되 철수했지요.
  (그러니 안철수 대표 보고 뭐라 할 자격 없어요.)
  
  이해가 안가는 것이 말이죠.
  이 대선기간 중에 '만화 자서전'을 낸다는 것도
  참 80이란 나이에?
  믿기지 않습니다.
  게다가 '손자' 내세워 윤석열과
  밀당하는 것은 더더욱 믿기지 않아요.
  '청년의 꿈'에서 2030과
  객적은 이야기 주고받는 홍준표 후보보다
  더 이상해요.ㅎㅎ
  
  이제 각자 있을 곳으로 가는 게 어때요?
  김종인 위원장은 따뜻한 '스윗 홈'으로ㅡ
  홍준표 후보도 '국민의 힘 선대위'로~
[ 2021-11-23, 01:39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뱀대가리   2021-11-24 오후 3:26
김종인을 보면 70여년전 저분의 할아버지 생각이 난다. 당시 이승만 대통령도 근접하지
못하던 대법원장 직함을 갖고 대한민국을 이끈 김병로가 김종인의 할아버지다.
할아버지 그림자라도 훼손하지 않으려면 이제 정계에서 손을 떼는게 정답 아닐까?
  naidn   2021-11-23 오전 11:03
뇌물 전과자며 정치철새며 기업뚜쟁이며 졍제민주화라는 惑世欺民의 망국적 언행의 김종인이는 후세를 위해
늦었으나 참회하여 참 애국의 심오함을 되새겨야 되리라

홍준표 군은 연륜이 그럴듯 한 즉
빨개이박멸에 앞장서 정권교체의 중군장이 되어 애국하여 역사에 남아야 하리라.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