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예에의 길 ―XV, 사회주의 악령의 살인도끼(5)
FREEDOM 교양영어(58)

朴承用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It is not difficult to deprive the great majority of independent thought. But the minority who will retain an inclination to criticise must also be silenced. We have already seen why coercion cannot be confined to the acceptance of the ethical code underlying the plan according to which all social activity is directed. Since many parts of this code will never be explicitly stated, since many parts of the guiding scale of values will exist only implicitly in the plan, the plan itself in every detail, in fact every act of the government, must become sacrosanct and exempt from criticism.
  
  If the people are to support the common effort without hesitation, they must be convinced that not only the end aimed at but also the means chosen are the right ones. The official creed, to which adherence must be enforced, will therefore comprise all the views about facts on which the plan is based. Public criticism or even expressions of doubt must be suppressed because they tend to weaken public support. As the Webbs report of the position in every Russian enterprise: "Whilst the work is in progress, any public expression of doubt, or even fear that the plan will not be successful, is an act of disloyalty and even of treachery because of its possible effects on the will and on the efforts of the rest of the staff." When the doubt or fear expressed concerns not the success of a particular enterprise but of the whole social plan, it must even more be treated as sabotage.
  〈Friedrich Hayek, The Road to Serfdom〉
  
  다중으로부터 독립적인 생각을 박탈하는 것은 어렵지 않다. 그러나 비판성향을 유지하고 있는 소수도 침묵시켜야 한다. 강압이 모든 사회적 활동을 지도하는 계획의 기저가 되는 도덕률의 수용에만 한정될 수 없다는 것을 우리는 이미 알고 있다. 이 도덕률의 많은 부분을 명시적으로 결코 언급될 수 없으므로, 가치에 대한 지침 척도의 많은 부분이 계획 속에 암시적으로만 존재할 것이기 때문에, 계획 자체는, 사실상, 정부의 모든 행동은, 신성불가침이어야 하고 비판으로부터 면제되어야 한다. 인민이 주저함이 없이 공동노력을 지원할 수 있기 위해서는 인민은 지향되는 목적뿐 아니라 선택된 수단도 옳은 것이라고 확신되어야 한다. 그러므로 강제로 지지를 받아야 하는 공식 신조는 계획의 기초가 되는 사실에 대한 모든 관점을 포괄하게 될 것이다. 공개적 비판이나 의문의 공개적 표시는 대중의 지지를 약화시키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반드시 억압되어야 한다. 모든 러시아(소련) 기업이 처한 상태에 대한 Webbs 보고서처럼 “과업이 추진 중에 있을 동안에는 계획이 성공하지 못할 것이라는 의심이나 심지어 두려움에 대한 모든 공개적 표현은 나머지 직원들의 노력과 의욕에 대한 있을 수 있는 영향 때문에 불충성의 행위이거나 심지어 반역행위가 된다.” 표현되는 의심이나 두려움은 특정 사업에만 관련되는 것이 아니고 전체 사회계획에 관련되기 때문에 심지어 사보타지로 취급되어야 한다.
  
  * 해설
  
  Dostoevsky는 '죄와 벌'이나 '악령' 등에서 이 잔혹한 사회주의자들을 악마 또는 악령으로 그리고 있다. Dostoevsky의 악령들은 체제의 전복과 평등사회 건설을 至高至善(지고지선)의 목적으로 삼고 목적을 위해서는 ‘어떤 짓도 허용된다’며 살인, 방화, 강간, 폭동, 테러, 살인숙청 등을 태연하게 감행한다. '죄와 벌'의 주인공 Laskolnikov도 악마에게 영혼을 팔아버린 악마적 이상주의자다. 그는 타인보다 재산을 많이 가지는 것은 惡이라는 급진좌파들의 주장에 공감하고 있었다. 당시의 러시아 급진파들은 재산은 사회 공동의 것이기 때문에 남보다 재산을 더 많이 가지는 것은 도둑질이나 강도질과 같은 범죄라고 단정하였다. 그래서 부자는 모두 범법자가 될 수밖에 없었다. 그래서 부자들을 처단하고 이들의 재산을 탈취하는 것은 죄가 아니고 정의를 실천하는 것이었다. 그들은 부자들에게 대들고 가난한 자들에게 머리를 숙이는 것이 최고의 미덕이라고 하였다.
  
  Laskolnikov도 정의를 위해 사람을 죽이는 것도 당연하다고 생각하였다. 그는 가난한 사람들은 정의롭지 못한 사회의 희생자라고 생각한다. 가난한 대학생인 그는 가난한 사람들을 구원하는 것이 자신의 사명이고 그는 이런 일을 하도록 태어났다고 확신한다. 그는 사회에 피해를 주고 가난한 사람들을 등쳐먹는 악인을 자신이 직접 처단할 권리가 있다고 생각하였다. (계속)
  
  
  
[ 2022-01-12, 09:58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