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에 한 번씩 찾아간 곳, 상클라부리 목교(木橋)

bestkorea(회원)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오늘은 나에게 매우 뜻 깊은 날이다. 세계 여행 중 이런 기회가 많지 않기 때문이다.
(English version is below.)
태국 상클라부리에 있는 몽교(850m, 목교)에 10년마다 한 번씩 방문한 것이다. 이번이 세 번째다. 첫 방문 2002년, 두 번째 방문 2012년, 세 번째 방문 2023년.
처음 방문한 2002년에 찍은 사진은 화소가 너무 낮아 선명도가 좋지 않은 게 유감이다. 요즘처럼 스마트폰이 있었으면 하는 아쉬움이 옛날에 찍었던 사진들을 보면 더더욱 그렇다. 아무튼, 나에게 이런 행운이 한 번 더 온다면 2033년 될 것이다. 너무 욕심을 부린 것 같기도 하지만....
 
감사합니다.
 
While backpacking with my wife, we visited Mon Bridge (850m, wooden bridge) in Sangklaburi, Thailand every 10 years. The first visit was in 2002, the second one was in 2012, and the third one was in 2023.
 
The picture taken in 2002 here is not very good quality. At that time, if I had a smartphone like today, maybe I would have kept a lot of good pictures like now.
Well, I don't know if I could come here again in 10 years. Who knows, well hopely, another luck could come to me again to be at the same spot on the same bridge, Mon Bridge.
Thanks.
ㅋ2004,h00011.JPG

ㅋz12상클라c (71).JPG

ㅋ1674547766389-9.JPG

[ 2023-01-25, 01:53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