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방 전 농업계장을 했든 해방 후 했든 부차적 문제
보통문관시험은 43년이 마지막이어서 이 시험에 합격했으면 일제시대 공무원을 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하태경(국회의원) 페이스북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잊혀지기 싫은 문재인 전 대통령, 국민통합의 역할 저버려선 안 된다 >
  
  최근 잇달아 현안에 입장을 밝혀 온 문재인 전 대통령이 이번에는 현직 장관을 고소했습니다. 그렇게도 잊혀지기 싫으십니까?
  
  고소 사유도 억지입니다. 박민식 장관의 국회 대정부질의 답변은 누가 보아도 문 전 대통령 부친의 명예를 훼손할 의도가 없습니다. 일제시대 관직에 있었다는 이유로 친일파로 매도당하는 건 부당하다는 것이 박 장관의 답변 요지입니다.
  
  특히 문재인 전 대통령은 대선후보로 거론되던 2012년부터 부친의 공직으로 인한 친일 논란에 시달려왔습니다. 박 장관의 답변은 오히려 이러한 논란에 대한 반박인 것입니다. 이것이 어떻게 명예훼손이 될 수 있습니까?
  
  아울러 해방 전 농업계장을 했든 해방 후 했든 이건 부차적입니다. 보통문관시험은 43년이 마지막이어서 이 시험에 합격했으면 일제시대 공무원을 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런 정황을 문 전 대통령은 그 누구보다 잘 알고 계실 것입니다. 그런데도 무리하게 박 장관을 고소한 건 잊혀지기 싫어서가 아닙니까?
  
  전직 대통령은 퇴임을 하더라도 국민통합의 상징입니다. 그런데 문 전 대통령은 최근 홍범도 논란과 오염수 방출 문제에 이어 박 장관 고소까지 각종 현안에 깊숙이 발을 담고 계십니다. 전직 대통령마저 첨예하게 입장이 갈리는 각종 현안에 입장을 밝힌다면 나라가 어떻게 되겠습니까? 문 전 대통령은 국민통합의 역할을 저버려선 안 됩니다.
[ 2023-09-13, 13:33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미투데이미투데이  요즘요즘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뱀대가리   2023-09-14 오후 2:31
일제시대, 면서기만 해도 친일파다. 왜냐? 당시 조선반도의 청년들이 무서워한것은
징용으로 일본의 탄광등으로 끌려가는것이었다. 헌데 이 징용대상자를 선별하는것이
읍면 직원이었다. 징용갔다가. 돌아오지 않는 이웃의 아저씨들 많이봤다. 글구 그 어머니들 피맺히게 우시는것 많이 봤다.
  RedBuster   2023-09-14 오전 9:48
놈우현 따까리질 + 초선 국개질 하던 문죄인이가 전직 뒈통령이라 . . . . 허허허허 . . . 그노무 전직 뒈통령질 오지게도 해쳐먹네. 어울리지도 않는 수염 기르고 주걱턱 딸깍거리며 헛소리 씨부려대는 문가 죄인이. 윤석열 대통령은 이놈을 못잡는지? 안잡고 봐주고 있는지 ? 검사 한명에 수사관 4 ~ 5명만 보내면 체포 압송이 끝날텐데 . . . . 왕짜증이 솟구친다.
  무학산   2023-09-14 오전 9:34
내가 뭐랬나?
저자는 모질게 밟어버려야지 자비를 베풀면 앙물할 자라 했다
윤 정부의 장관을 고소한 것은 윤을 고소한 것과 매한가지다
이래도 윤은 성도 안 나는가?
장관을 해코지하는 걸 참으면 윤 자신에 대한 해코지도 참게 된다
  白丁   2023-09-14 오전 6:04
욕하는건지 편드는건지 文解力이 돼야 알아먹지. 이런 문해력으로 도서까지 추천하는 꼴이라니…윤석열은 뭐하고 있나, 이것 빨리 치워버리지 않고…참 답답다. 칼을 쥐어줘도 써먹을 줄 모르니, 이러다 이명박 꼴나지.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