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질사태를 反美에 이용말라!"
안보전략연구소 기자회견 예정/金요일 오전 10:30

안보전략연구소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친북 좌익 세력이 아프간 인질사태를 '反美'에 이용하려 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탈레반 테러범들에게 인질로 잡힌 우리국민을 구출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되, 아프간 파병과 對테러전쟁의 大義명분을 훼손해선 안 됩니다.
  
  친북좌익 세력이 아프간 인질 사건을 '反美' 감정을 확산시키기 위한 '제2의 미선-효순' 사태로 만들려 하고 있습니다.
  
  우리 모두 힘을 합쳐 이러한 불순한 기도를 막아냅시다.
  
  내일(8월 3일 금요일) 오전 10시 30분 美 대사관 앞에서 기자회견 있습니다.
  
  ㅇ일시: 8월 3일 금요일 10시 30분
  ㅇ장소: 美 대사관 정문 앞
  
  자유보수 진영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2007. 8. 3
  
   안보전략연구소
  
  
  '인질사태를 反美에 이용말라!'
  '韓美공조로 아프간 인질 구출하자!'
  '對테러전쟁의 大義名分 훼손돼선 안된다!'
  
  =========
  
  [성명서] '인질사태를 反美에 이용말라!'
  
  아프간 테러범들이 그들의 잘못된 정치적 목적 달성을 위해 우리 국민을 납치, 인명을 살상하는 만행을 저지르고 있습니다.
  
  테러범들의 만행은 아무 죄없는 ‘무고한 민간인(innocent people)’의 생명을 살상(殺傷)한다는 점에서 국제사회의 규탄 대상이 되고 있습니다.
  
  그동안 우리 국민이 인질 사태를 주시하고 있고, 정부가 특사까지 파견하는 등 인질로 갇힌 우리 국민들을 구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우리 모두는 냉정한 이성을 유지하고, 미국 등 국제사회와 공조하여 테러범들로부터 죄없는 인질을 구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야 할 것입니다.
  
  그럼에도 일부 친북 좌익 세력들이 '아프간 인질사태'를 '반미' 감정을 확산시키는데 이용하고 있습니다. 미국 책임론을 들먹이며, 아프간 철군을 주장하고, 아프간 파병과 對테러 전쟁의 명분을 훼손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탈레반 테러범들에게 인질로 잡힌 우리국민을 구출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되, 아프간 파병과 對테러전쟁의 大義명분을 훼손해선 안 됩니다.
  
  친북좌익 세력이 아프간 인질 사건을 '反美' 감정을 확산시키기 위한 '제2의 미선-효순' 사태로 만들려 하고 있습니다.
  
  우리 모두 힘을 합쳐 이러한 불순한 기도를 막아냅시다.
  
  1. 아프간 인질사태를 反美 감정 확산에 이용하지 말라!
  
  2. 미국 및 국제사회와의 긴밀한 협조 속에 아프간 인질을 구출하라!
  
  3. 對테러전쟁의 大義名分을 훼손하지 말라!
  
  
   2007. 8. 3
  
   안보전략연구소 소장 홍관희(전 통일연구원 선임연구위원)
  
  
[ 2007-08-02, 22:36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