납치선원들 풀려나다!
한국측이 해적에게 돈을 주고 24명 구출.

趙甲濟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AP 통신은 한국 船社측이 소말리아 해적에게 돈을 주고 22명의 납치선원들과 배를 풀어주게 했다고 보도했다. 9월10일 소말리아 근해에서 납치되었던 브라이트 루비호엔 한국인 선원 8명과 미얀마 선원 14명이 타고 있었다. 이 선박을 소유한 J&J Trust는 돈이 현금으로 건네진 뒤 해적이 인질들을 풀어주었다고 밝혔다. 풀려난 선원들은 스리랑카를 거쳐 귀국할 예정이다. 한국 정부는 소말리아 근해에 함정을 파견하여 빈발하는 납치사건에 대응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소말리아 근해에서 올해 29척의 배가 해적에게 납치되었다.
[ 2008-10-17, 19:06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