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희 폭로에 방송3社 일제히 ‘침묵’
좌파정권 시절 터무니 없는 의혹을 제기했던 MBC, KBS, SBS.

프리존뉴스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엄병길 기자
  
  
  ‘좌파정권이 국가기관과 방송사를 동원해 조직적으로 나를 인민재판 했다’는 KAL858기 폭파범 김현희씨의 폭로에 대해 방송3社는 일제히 침묵했다.
  
  金씨의 폭로 편지가 공개된 25일, 의혹의 당사자 중 하나로 지목된 KBS, MBC, SBS 등 방송3社 뉴스는 이와 관련해 아무런 보도도 하지 않았다.
  
  방송3社는 사건 16주기(2003년)를 전후해 MBC PD수첩(KAL858기 폭파사건, 진실은 무엇인가), SBS 그것이 알고싶다(16년간의 의혹과 진실), KBS 2부작 일요스페셜(1부 ‘폭파, 진실은 무엇인가’ 2부 ‘김현희와 김승일-의문의 행적’) 등을 통해 KAL기 폭파사건에 의혹을 제기하는 내용을 잇따라 방송한 바 있다.
  
  프리존뉴스 엄병길 기자 (bkeom@freezonenews.com)
  
  
[ 2008-11-26, 10:30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