三流의 저항주의, 一流의 주인정신
一流시민은 노예근성, 사대주의, 폐쇄성, 저항일변도의 3流 정신을 극복하고 주인의식을 갖추어야 한다.

趙甲濟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官尊民卑(관존민비)의 폐습을 깨야 한다. 즉 적은 세금-작은 정부-큰 민간부문-많은 일자리 정책으로 자율과 경쟁에 기초한 사회의 活力과 動力을 유지해야 한다.

  
  
   세계 一流 국가는 국민들에게 1급의 안전, 복지, 자유를 제공할 수 있는 나라이다. 국민들에게 안전을 보장하려면 외교와 국방을 잘해야 한다. 좋은 복지를 제공하려면 경제와 과학이 발달하여야 한다. 자유는 정치의 몫이다.
  
   1. 외교와 국방을 잘하려면 國力과 國論이 뒷받침되어야 한다. 國力이란 경제력과 군사력이고, 國論은 지도층과 국민 사이의 내부 단합이 이뤄져야 형성된다.
   2. 경제와 과학은 개방적인 국가정책과 실용주의 정신에 투철한 부지런한 국민들이 있어야 발달한다.
   3. 자유를 보장하는 정치는 성숙한 유권자들이 만들어내는 민주주의와 法治이다.
  
   一流국가들의 공통점은 다음과 같다.
  
   1. 종교: 기독교 국가가 대부분이고 유교권 국가들이 몇 있다.
   2. 地理: 세계 문명의 중심지에 있어 文物의 교류가 왕성해야 하고 섬이나 반도인 나라들이 특히 유리하다.
   3. 상공업이 발달하여야 한다.
   4. 국가魂을 지켜가는 애국적인 국가 엘리트층, 상식을 지켜가는 정직한 국민들이 있다.
   5. 一流국가는 대체로 전쟁과 혁명이 많았던 나라이다. 군사통치 기간이 길었던 나라들도 많다.
   6. 게르만족(바이킹 포함)이 主流인 나라들이 많다.
   7. 모두가 민주주의 국가이다. No Revolution, No Democracy. No War, No Nation state라는 말이 있다.
   8. 文武的 知性이 숨쉬는 나라이다. 오랜 역사에서 우러나는 깊은 문화와 예술의 전통이 있다.
   9. 공동체의 敵이 반드시 응징되는 나라이다.
   10. 一流국가 국민들은 정직하고, 허례허식이 없고, 조용하고, 절도가 있으며, 부지런하고, 대체로 문장력이 좋고 오래 산다.
  
   그리스, 로마, 唐, 8~10세기의 이슬람, 베니스, 13세기의 몽골帝國, 15~16세기의 오토만 투르크, 15세기의 포르투갈, 16세기의 스페인, 17세기의 네덜란드, 18세기의 프랑스, 19세기의 영국 독일, 20세기의 일본과 미국이 대표적인 一流국가이다. 우리 민족사에선 8~9세기의 신라가 一流국가였다. 지금의 중국과 싱가포르를 一流국가로 볼 수는 없다.
  
   분열상태가 종식된 직후에 전성기를 맞은 경우가 많다. 16세기의 스페인, 17세기의 네덜란드, 남북전쟁 후의 미국이 그런 경우이다. 한국도 남북통일 후에 전성기가 올 것이다. 한국이 一流국가가 되기 위해서 극복해야 할 二, 三流性(前근대성)은 다음과 같다.
  
   1. 피해의식에 기초한 저항의 논리(명분론)를 주인의식에 기초한 强者의 논리(자주적 실용주의)로 바꿔야 한다.
   2. 위선적 한글전용론을 극복하고 漢字를 복원하여 한국어를 온전하게 가꾸어 가야 생각하는 사람이 된다. 한자를 버림으로써 동양의 漢字문화권에서 고아가 되지 않아야 한다.
  
   3. 무조건적인 군사문화 폄하풍조를 극복하고 尙武정신을 잃지 않아야 한다. 국민 皆兵制는 유지되어야 한다.
   4. 官尊民卑(관존민비)의 폐습을 깨야 한다. 즉 적은 세금-작은 정부-큰 민간부문-많은 일자리 정책으로 자율과 경쟁에 기초한 사회의 活力과 動力을 유지해야 한다.
   5. 대륙문화권의 吸引力을 극복하고 해양문화권에 남아야 한다.
  
   6. 선동에 속지 않는 유권자여야 한다.
   7. 감성적 민족주의를 극복하고 합리적인 국가주의를 지향한다.
   8. 고구려-북한 정통론을 극복하고, 민족사의 2대 쾌거인 신라의 삼국통일과 대한민국의 建國을 정당하게 평가하여 건전한 역사관의 기초로 삼아야 한다.
   9. 내부분열의 DNA를 외부 지향적인 진취성으로 극복할 수 있는 개방정책이 유지되어야 한다.
   10. 反美 선동을 극복하고 미국을 동맹국으로 한 바탕에서 중국, 일본과 친하게 지내야 한다.
   11. 한국의 어린 민주주의가 선동꾼들에게 추행당하지 않고 잘 성장하도록 감시하고 격려해야 한다.
  
  
[ 2009-02-20, 18:26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