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 나오토 총리 “후쿠시마 原電, 우려할 만한 사태 계속”
13일 긴급 기자회견에서 “戰後 65년간 일본이 직면한 가장 큰 위기”…도쿄 14일부터 輪番停電 실시

李知映(조갑제닷컴)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간 나오토(菅直人) 총리가 13일 오후 7시50분 수상관저에서 긴급기자회견을 갖고 “후쿠시마 원자력 발전소와 관련하여 우려할 만한 사태가 계속되고 있다” 고 밝혔다.
  
  간 총리는 기자회견에 앞서 이명박 대통령과의 통화에선 후쿠시마 방사능 유출에 대해 “대량 유출이 아니다”, “체르노빌 때와는 근본적으로 다르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 대통령에게 “이번 지진으로 원전 일부의 가동이 정지돼 있으나, 격납용기의 손상은 현재 발견되지 않았다. 방사능이 대기에 미미하게 유출되고 있으나 대량 유출된다는 보고는 없었다. 정지된 원자로에 열을 제거하는 노력을 계속하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번의 대지진 사태가 “戰後(전후) 65년간 일본이 직면한 가장 큰 위기”라며 “과거에도 역경을 극복해, 오늘날의 평화와 번영의 사회를 만든 것처럼 국민 여러분이 힘을 합쳐 반드시 이 위험을 극복할 수 있다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간 총리는 “지금까지 자위대나 경찰, 소방, 해상보안청, 외국의 지원을 포함하여 약 1만2000명을 구조 할 수 있었다. … 만반의 대책을 강구하기 위하여 정부가 특별히 대책회의를 가졌다”며 정부의 노력을 강조했다.
  
  간 총리는 수도권 기업과 가정을 대상으로 전력공급을 번갈아가면서 순차적으로 중단하는 이른바 윤번정전(輪番停電)의 실시를 승인하며 “국민여러분께 큰 불편을 드리는 고통스런 결단이었다. 빈틈없이 대응해 정보를 제공해나가겠다”며 이해를 구했다.
  
  이에 따라 도쿄전력(東京電力)은 13일 지진으로 인한 전력공급 부족에 대응하기 위하여 관내의 1도8현을 구(区), 시(市), 정(町), 촌(村) 별 5개 그룹으로 나누어 지역마다 전력공급을 중단하는 윤번정전을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14일 오전 6시20분부터 오후 10시까지 일곱 개 시간대에 나누어 시행되며, 각 그룹별로 3시간정도 정전된다. 시행 기간은 4월 중까지를 목표로 하고 있다.
  
  15일 이후에는 수급상황에 맞추어 실시할 예정이며, 그룹별 실시시간대는 매회 변경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 국가 기능을 정상화를 위해 관청 등 수도기능이 집중된 도쿄도 23구의 아라카와(荒川)구는 정전 대상지역에서 제외됐다.
  
  
  
  다음은 간 나오토 총리의 국민 여러분께 드리는 메시지 全文(전문).
  
  「国民の皆さまへのメッセージ」
  국민 여러분께 드리는 메시지
  
  地震発生から3日目の夜を迎えました。被災された皆さん方に心からのお見舞いを申し上げます。また、被災地をはじめ、国民の皆さまには大変厳しい状況にある中で、冷静に行動をしていただいていることに対して、感謝と心からの敬意を表したいと、このように思います。
  지진 발생 후 삼일 째 밤을 맞았습니다. 피해를 입은 국민 여러분께 마음으로부터 위로의 말씀을 올립니다. 피해지역 분들을 비롯해, 국민 여러분께서는 힘든 상황에서도 냉정하게 행동해주시고 있어 감사한 마음과 경의를 표합니다.
  
   昨日に続いて今日1日、人命の救出に全力を挙げてまいりました。これまで自衛隊や警察、消防、海上保安庁、あるいは外国からの支援も含めて約1万2千名の方を救うことができました。本日の救援態勢を少し紹介しますと、自衛隊は陸海空で5万人が展開し、10万人体制を準備をいたしております。また警察官は全国から2500名を超える皆さんが被災地に入っていただいております。消防救急隊は1100隊を超える隊が現地に入っております。さらに災害派遣医療チームも200を超えて現地にお入りをいただいております。
  어제에 이어 오늘 하루, 인명 구조에 전력을 다했습니다. 지금까지 자위대나 경찰, 소방, 해상보안청, 외국의 지원을 포함하여 약 1만2000명을 구조 할 수 있었습니다. 오늘의 구조 현황을 조금 소개하자면, 자위대는 육상 해상 항공자위대에서 5만 명이 투입됐고, 10만 명 투입 준비도 완료하였습니다. 또 경찰관은 전국에서 2500명 이상이 피해지역에 투입되었습니다. 소방구급대는 1100대 이상이 현지에 들어가 있습니다. 재해파견의료팀 200여명도 현지에 들어갔습니다.
  
   食糧、水、毛布などの搬送は陸路がかなり制約をされていますので、空路、さらには海路も検討しておりますけれども、そうした搬送に力を入れております。さらに激甚災害の指定を行い、追加的な法律的処置も考えております。
  식량, 물, 모포 등의 운송은 육로로는 제약이 있어 항공, 배편으로 보내는 것을 검토하는 등 운송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극심한 재해’로 지정하는 등의 추가적인 법률 처리도 고려하고 있습니다.
  
   こうした中、皆さまにご心配をおかけしている福島原発については、憂慮すべき状態が続いております。この点については後ほど枝野(幸男)官房長官の方から詳しくご報告をさせていただきます。
  그런 와중에 여러분께 걱정을 끼쳐드리고 있는 후쿠시마 원자력 발전소와 관련하여, 우려할 만한 사태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이 점에 대해서는 후에 에다노 유키오 관방장관이 상세하게 보고해 드리겠습니다.
  
   そこで国民の皆さん。皆さんにご理解をいただきたい、お願いしたいことがあります。この福島原発を含め多くの発電所が被害を受け、東京電力および東北電力管内の電力供給が極めて厳しい状況にあります。国としては、両電力会社に他社からの調達など最大限の努力を指示しております。また、産業や家庭での節電もお願いをいたしております。
  국민 여러분께 이해를 구하고, 부탁드리고 싶은 것이 있습니다. 후쿠시마 원자력 발전소를 포함한 다수의 발전소가 피해를 입어 도쿄전력 및 도호쿠전력 관내의 전력공급이 지극히 어려운 상태에 있습니다. 정부로서는 양 전력회사에 他社(타사)로 부터의 조달 등 최대한의 노력을 지시했습니다. 거듭 기업이나 가정에서의 절전을 부탁드립니다.
  
   しかしながら、近日中の復旧の見込みが立たないことから、こうした努力だけでは電力の供給不足に陥り、そのままでは域内全域で大規模停電に陥る恐れが出てまいりました。突然の大規模停電が国民生活、あるいは経済活動に与える打撃は極めて甚大であり、なんとしても避けなければなりません。このため、私は東京電力に対して、明日から東電電力管内で計画停電を実施することを了承いたしました。詳細はこの後、(海江田万里)経済産業相から説明をいたします。
  그러나 가까운 시일내에 복구될 가망이 없어 이러한 노력만으로는 전력 공급부족으로, 全(전) 구역이 대규모 정전에 빠질 우려가 있습니다. 갑작스러운 대규모 정전이 국민여러분의 생활과 경제활동에 주는 타격은 극심할 것이므로 어떻게 해서든지 피하지 않으면 안됩니다. 이 때문에 저는 내일부터 도쿄전력 관내에 계획정전을 실시하는 것을 승인했습니다. 상세한 사항은 뒤에 카이에다 반리 경제산업상이 설명해드리겠습니다.
  
   国民の皆さんに対して、大変なご不便をおかけする苦渋の決断であります。電気が切れるだけでなく、場合によっては、そのことがガスや水道など他のライフラインへの影響、また医療や保健機器の利用など、さまざまな悪影響も考えられるところであります。停電に伴うこうした不安に万全の対応を講じて臨むべく、この問題について特に政府として対策会議を立ち上げたところであります。
  국민여러분께 큰 불편을 드리는 고통스런 결단이었습니다. 전기가 끊기는 것뿐만 아니라 경우에 따라서는 가스나 수도 등의 라이프 라인(전기, 가스, 수도 등 생활, 생명을 유지하기 위한 네트워크 시스템)에의 영향이나, 의료나 보건기구의 이용 등 여러 가지 악영향도 예상됩니다. 정전에 따르는 불안에 만반의 대책을 강구하기 위하여 정부가 특별히 대책회의를 가졌습니다.
  
   しっかりとした対応を講じてまいりますので、そして情報を提供してまいりますので、ぜひともご理解をいただいて、この停電に対して皆さんの生活を守っていくよう、それぞれ工夫をお願いをいたしたい。このように思うところであります。
  빈틈없이 대응책을 강구해 정보를 제공해 나갈테니 이해를 부탁드립니다. 국민 여러분의 생활을 지켜나갈 수 있도록 저마다의 궁리를 해주시길 부탁드리고 싶습니다.
  
   私は今回の地震、そして津波、そして原発の今の状況など、戦後65年間経過した中で、ある意味で、この間で最も厳しい危機だと考えております。果たして、この危機を私たち日本人が乗り越えていくことができるかどうか。それが一人ひとり、すべての日本人に問われていると、このように思います。
  저는 이번의 지진과 해일, 원자력발전소 등의 상황이 戰後(전후) 65년간 일본이 직면한 가장 큰 위기라고 생각합니다. 이 위기를 우리 일본인들이 극복해나가는 것이 가능할 것인지 어떨지 그것을 한사람 한사람, 일본인 모두에게 묻는다면, 이와 같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私たち日本人は過去においても厳しい状況を乗り越えて、今日の平和で繁栄した社会を作り上げてまいりました。今回のこの大地震と津波に対しても、私は必ずや国民の皆さんが力をあわせることで、この危機を乗り越えていくことができる。このように確信をいたしております。
  우리 일본인은 과거에도 역경을 극복해, 오늘날 평화와 번영의 사회를 만들었습니다. 이번의 대지진과 해일도, 국민 여러분이 힘을 합쳐 반드시 이 위험을 극복할 수 있다고 확신합니다.
  
   どうか、お一人おひとり、そうした覚悟をもって、そして、しっかりと家族、友人、地域の絆を深めながら、この危機を乗り越え、そしてよりよい日本を改めて作り上げようではありませんか。そのことを心から全国民の皆さんにお訴えをし、私の皆さんへのお願いとさせていただきます。どうか、よろしくお願いします。
   한 분 한 분, 그런 각오를 가지고 가족, 친구, 지역의 유대를 깊게 하면 이 위험을 극복해, 보다 나은 일본으로 거듭나지 않겠습니까? 그 마음에서 국민 여러분께 호소와 부탁을 드립니다. 잘 부탁드립니다.
[ 2011-03-13, 23:32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