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1 대지진은, 손실비용면에서 역사상 가장 큰 자연재앙
도쿄電力의 후쿠시마 原電 6基를 폐기하기로 했는데, 이 손해만 해도 200억 달러를 넘을 것이다.

趙甲濟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3.11 일본 대지진과 쓰나미로 이한 사망자는 8,649명, 실종자는 1만3262명이라고 한다. 物的인 피해는 2300억 달러에 이를 것이라는 추계가 있다. 복구엔 5년이 걸린단다. 도쿄電力의 후쿠시마 原電 6基를 폐기하기로 했는데, 이 손해만 해도 200억 달러를 넘을 것이다. 이번 대지진은 손실비용 면에서 인류역사상 가장 큰 자연재앙이다.
[ 2011-03-22, 11:14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