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군통수권자가 '北대변인 노릇' -“敵國(적국)과 합세하여 대한민국에 抗敵(항적)한 자는 사형에 처한다”(형법93조與敵罪)
‘대한민국의 생명선 NLL 포기 음모 규탄 국민궐기대회’가 오는 10월30일 오후2시 서울시청 광장에서 열립니다!

국민행동본부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1부 구국기도회/2부 국민대회
  
  
  “逆謀(역모)의 殘黨(잔당)을 색출하여 NLL 반역을 진압하라! 李明博(이명박) 정부가 김정일-노무현 대화록을 공개하지 않으면 역모의 共犯으로 단죄될 것이다.”
  
  *“敵國(적국)과 합세하여 대한민국에 抗敵(항적)한 자는 사형에 처한다”(형법 93조 與敵罪): 국군통수권자가, 공동어로 구역이니 평화水域(수역)이니 하는 미명하에 수도권 방어의 最一線(최일선)인 NLL을 포기하려 하고, 敵軍(적군)의 핵개발을 ‘北 대변인’처럼 옹호한 행위는 국가반역이고 역적모의이다.
  *대통령 재임 시절 국민행동본부가 국가반역혐의로 검찰에 고발하였던 노무현은 사망하였으나 逆謀(역모)의 殘黨(잔당)은 남아 있다. 검찰 등 관련기관은 정치꾼들에게 진상규명을 맡기지 말고 국가생존 차원에서 ‘NLL 포기 및 北核 비호 음모’를 수사하라! 敵軍(적군)을 위하여 봉사하려는 자들을 政界에서 추방하지 않으면 內戰(내전)으로 가든지 총 한 방 못 쏘고 망하는 수가 있다.
  *국회는, 낙동강 전선을 지켜내어 대한민국을 구출한 92세의 ‘다부동 영웅’ 白善燁(백선엽) 장군을 ‘민족반역자’라고 욕한 김광진 의원을 제명하라! 이 자를 비호하는 세력이 민족반역 집단이다!
  *침묵하는 다수는 필요 없다! 행동파가 역사를 움직인다. 主權者(주권자)인 국민이 나서서 逆賊(역적)모의를 진압하고 자유를 지키자! 대한민국 만세! 국군 만세! 자유통일 만세!
  
  *1999년 6월15일의 제1차 연평해전을 지휘, 북괴해군을 쳐부수었던 박정성 장군(당시 해군 제2함대 사령관. 예비역))과 2002년 6월29일 서해 교전 때 국군정보부대장이었던 한철용 장군(예비역 육군소장)이 연사로 나와 NLL을 둘러싼 秘話와 利敵음모를 증언합니다.
  
  *서해 NLL 利敵 반역 일지
  *1999년 6월15일: 제1차 연평해전에서 한국 해군 대승. 승전의 지휘자인 박정성 사령관 좌천. 김대중 정부, 北에 유리하도록 交戰수칙 개정-'먼저 쏘지 마라'
  *2002년 6월29일: 김대중 정권하의 군 수뇌부, 북한군의 확실한 도발 의도 정보를 입수하고도 묵살, 기습 허용, 참수리호 격침되고 6명 戰死. 사건 후에도 우발적 충돌이라고 북괴군 비호 시도. 도발 정보 보고하였던 한철용 소장 징계당한 뒤 전역.
  *2004년 7월: 노무현 정권, NLL 침범한 북괴 경비정(참수리호 격침시킨 함정)에 경고사격하였다고 국군 수뇌부 조사, 국방장관 사임, 정보본부장 사실상 강제전역.
  *2007년 10월: 노무현, 김정일에게 NLL 수호 포기 의사 전달하였다는 의혹 진행중.
  *2010년 3월26일 천안함 폭침: 종북좌파 세력은 아직도 북한 소행 인정하지 않음.
  *2010년 11월23일: 북한군 연평도 포격, 4명을 죽임. 종북좌파 세력, 북괴군보다 이명박 정부를 더 비난.
  *2011년: 제주해군기지 건설 반대
  
[ 2012-10-22, 16:50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