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과서의 정치편향: 이승만 박정희 폄하, 김영삼 무시, 김대중 미화, 김정일 비호!
趙甲濟의 요점 정리(8)/천재교육 고교 한국사 교과서: 박정희 김영삼 사진 각1회, 김대중 사진 4회, 김정일 사진 3회. 박정희 김영삼 사진은 대통령이 되기 전 것.

趙甲濟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1. 천재교육의 2015년 판 고교 한국사 교과서는 역대 대통령 가운데 김대중에 대하여는 비판을 전혀 하지 않는다. 다른 모든 대통령들에게는 비판이 있으나 김대중은 무결점으로 처리, 聖人처럼 그렸다. 이런 식이다.
<1998년 출범한 김대중 정부가 햇볕 정책이란 이름의 대북 포용 정책을 적극 추진하면서 남북 관계는 새로운 국면이 조성되었다. 2000년 평양에서는 분단 이후 처음으로 남북 정상 회담이 열려 6·15 남북 공동 선언이 발표되었다. 이후 남북한은 이산가족 상봉, 비료와 식량 지원, 철도 연결, 개성 공업 특구 조성, 남북한 공동 체육 행사를 실현에 옮기면서 교류와 협력을 빠른 속도로 확대하였다. 이러한 대북 포용 정책은 노무현 정부가 들어선 이후에도 이어졌으며, 2007년 두 번째 남북 정상 회담이 성사되었다.>

2. 김대중 對北정책의 부정적인 면을 완벽하게 은폐한 편파적 記述이다. 교과서는, 김대중 정권이, 김정일과 만나기 위하여 현대 그룹을 앞세우고 국정원을 시켜 김정일의 해외 비자금 계좌 등으로 4억5000만 달러를 불법 송금한 사건을 누락시켰다. 북한군이 2002년 6월29일 서해에서 참수리 호를 격침시켜 6명의 한국 해군 장병을 죽인 일, 당시 국방부가 사전에 도발 정보를 알고도 묵살한 사실도 쓰지 않았다. 비전향 장기수는 모두 북송시켜주면서 납북자와 국군포로는 한 사람도 송환 받지 못하였는데도 '교류와 협력이 빠른 속도로 확대되었다'고 왜곡하였다.

3. 천재교육 교과서는 사진 배치에서도 김대중을 일방적으로 미화하였다. 이승만 사진은 두 번, 박정희 사진은 한 번 실렸다. 박정희 사진은 검은 안경을 끼고 군복을 입은 사진을 싣고 머리에 원을 둘러 수배자나 표적처럼 변조하였다. 김대중 사진은 네 번 나오고 세 장은 웃는 사진을 골라 실었다. 대통령 시절의 박정희 사진은 한 장도 없는데 김대중 사진은 석 장이 대통령으로서 찍은 것이다.

4.  김대중 부인 이희호 씨 사진도 두 번 실렸다. 金泳三 사진은 한 번(그것도 김대중과 같이 찍은 것)인데, 그것도 대통령 사진이 아니다. 이희호 씨의 시위 사진은 싣고 1980년대 민주화 운동의 물꼬를 튼 김영삼의 23일 斷食 사진은 없다.

5. 공산 전체주의 독재자 김정일 사진은 세 번 실렸다. 두 장은 환하게 웃는 사진이다. 이 교과서의 사진 편집은 김영삼과 박정희를 김정일보다도 낮게 평가하고 있다는 인상을 준다. 금성출판 교과서의 경우는 김영삼 대통령 사진이 없고, 이승만 박정희는 각1회이지만 김대중 노무현 김일성 김정일 김구는 각2회이다.

6. 천재교육 교과서는 박정희 정부에 대하여 '탄압하였다'는 표현을 다섯 번 했지만 김일성-김정일-김정은 정권에 대하여는 한 번도 '탄압'이라는 말을 쓰지 않았다.    

7. 교학사를 뺀 다른 교과서도 글과 사진에서 이승만 박정희 폄하, 김대중 미화, 김일성 一家 비호에 적극적인 점에서는 거의 같다. 계급투쟁론에 기초한 좌경적 역사관으로 집필된 교과서로서는 북한정권에 우호적이었던 대통령일수록 미화하고 엄정하였던 대통령일수록 폄하하는 게 자연스럽기도 하다. 교과서 개혁의 핵심 쟁점은 '북한 전체주의 독재자를 위한 교과서냐, 자유 대한을 위한 교과서냐'이다.  


[ 2015-11-22, 15:57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얼핏보다가     2015-11-22 오후 10:52
공은 공대로 사는 사대로....평가되지 않는 현 교과서.

조갑제대표의 논거가 정확히 그렇다.
특히 자기가 좋아하는 사람에 대한 미화 . 자기가 싫어하는 사람에 대한 비판은.... 현교과서보다도 더 심하다,
( 현교과서 는 교묘?하기도 하지만 , 조갑제대표의 사람 평가는 수백대 일 정도의 편향적/노골적이다 )

살다살다(?) 김영삼 전 대통령 공에 대한 칭찬을 ... 고인의 초상날이 되어서야 처음으로 이곳에서 보게 되었으니,
'논객' 조갑제대표가 얼마나 고인을 미워(?)했는지는 짐작이 가고도 남는다.
하기사 적어도 무시(?)하지는 안했지.... 수백번 비판만 했으니.
   유신     2015-11-22 오후 10:50
좋아요♡♡♡
쳐부수자 공산당
ㅃㄱㅇ들을 이 땅에서 몰아냅시다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