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미군 사령관이 '4성 장군'인 이유

김필재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한반도에서 근무하는 주한미군 사령관은 4성 장군이다. 주한미군 사령관으로 근무하는 미군 장성들의 경우 한국 근무를 마치고 대부분 전역 한다. 이유는 아주 간단하다. 전역을 앞두고 사심없이 최선을 다해 맡은 바 임무에 최선을 다하라는 뜻이라고 한다.

참고로 주한미군 사령관은 <한미연합사> 사령관과 함께 <유엔군> 사령관을 겸직하고 있다. 유엔사 후방기지는 일본이다. 일본 전역이 한반도 유사시 미군의 병참기지라는 뜻이다. 한미동맹이 원활히 돌아갈 때 중공과 일본이 한국을 마음대로 주무르지 못했던 이유이다. 개인적으로 중학교 교과서에 <한미동맹>을 역사 과목 파트에 넣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럴리 만무하지만...

[관련영상] 한반도 전쟁억지 핵심전력: '유엔사(UNC) 후방기지' 집중해부
*클릭:
https://www.youtube.com/watch?v=2_OYbg5qG_w

[ 2020-10-20, 16:20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자유의메아리     2020-10-21 오전 11:21
김필재 선생 지금 당장이야 않되겠지만 다음정권에선 가능하겠지요 미리준비단단히해두세요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