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가 난 아이들! "코로나 넌 참 나빠! 죄없는 사람들을 죽이고, 속이 시원하냐?"
'회장된 유상이가 막아주겠다고 한 코로나 아직까지 안 없어졌다'

趙甲濟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추계초등학교에서 펴낸 '가을 시내의 노래'(학생들의 시집)에서 뽑음.
  
  
  운동장
  이효민(추계초등학교 2학년)
  
  작년에는 자유롭게
  놀 수 있었던 운동장
  
  지금은 코로나 때문에
  놀 수 없는 운동장
  
  코로나가 나아지면
  놀 수 있을텐데...
  아쉽다...
  ...........................................................
  
  
  
  plate 195 식당
  
  정유빈(추계초등학교 2학년)
  
  Plate 195
  식당이 없어졌네
  내가 제일 좋아하는 식당이었는데
  왜 없어졌지?
  
  망했나?
  아닌데
  
  식당 옮기나?
  아닌데
  
  코로나 19 때문에 없어졌나?
  .............................................................
  
  
  
  코로나
  
  노주원(추계초등학교 3학년)
  
  지긋지긋한 코로나
  회장된 유상이가 막아주겠다고 한 코로나
  아직까지 안 없어졌다
  
  코로나를 막아줄 줄 알아서
  두 번이나 뽑아줬는데
  
  회장도 못막는 코로나 정말 싫다
  ........................................................
  
  
  
  내 생애 최악의 해 2020년
  
  김준석(추계초등학교 3학년)
  
  후두둑 후두둑 비오고 쌩쌩 태풍 와서
  최악의 해
  
  콜록 콜록 처음으로 폐렴 걸려서 최악의 해
  
  코로나가 이 세상을 덮쳐서 최악의 해
  
  내년에는 최악의 해가 아닌 최고의 해를 기대해본다.
  
  
  ............................................
  코로나 연주
  
  배주원(3학년)
  
  코로나가 연주를 하는 것 같다
  환자 수가 연주를 하듯이
  오르락 내리락
  
  확진자가 많으면 높은 음
  확진자가 적으면 낮은 음
  
  제발 이 연주가
  멈추길 바라며
  
  낮은 음 유지되다가
  쉼표가 나오고
  연주가 끝나길 바라며...
  
  
  .................................................
  
  학교
  
  민지원(4학년)
  
  언젠가 마스크와 장갑없이
  친구들과 시끌벅적 떠들며
  운동장에서 놀 수 있는 날이
  다시 오겠지?
  
  언젠가 가림막 없이,
  친구들과 재잘재잘 떠들며,
  점심을 먹을 수 있는 날이
  다시 오겠지?
  
  
  ................................................
  죽어라 코로나
  
  이연주(4학년)
  
  매일 매일 코로나 확진자와 사망자가 늘어난다
  무심한 코로나는 그 많은 사람을 다 죽이고도 죄책감이 없나보다
  1년간 우리를 괴롭혔으니 이제 사라질 법도 한데 사라지지 않는다
  코로나가 제발 죽었으면 좋겠다.
  
  
  ...............................................
  마스크
  
  김대원(4학년)
  
  마스크는 너무 괴롭다
  체육했을 때 축축한 마스크
  오래 쓰면 귀아픈 마스크
  
  놀 때는 축축해지는 마스크
  목소리까지 작아지는 짜증 나는 마스크다.
  
  그래도 코로나 걸리지 않으려면
  어쩔 수 없다.
  
  
  .........................................................
  
  코로나 19와 일상
  
  김서윤(4학년)
  
  아침에 일어나서 자가진단을 합니다.
  마스크를 쓰고 학교에 갑니다.
  학교에서 거리두기를 합니다.
  집에 오자마자 손을 씼습니다.
  뉴스를 틀어 코로나 19 관련 뉴스를 봅니다.
  코로나 19로 평범하던 일상이 발칵 뒤집혔습니다.
  .....................................................
  
  
  코로나 바이러스
  
  박태균(5학년)
  
  우리한테는 코로나가 바이러스지만
  지구한테는 우리가 바이러스이다
  우리한테는 아직 백신이 없지만
  지구한테는 코로나가 백신이다
  ...............................................
  
  
  I'M MAD AT COVID-19
  
  오정아(5학년)
  
  코로나 너는 참 나빠!
  죄없는 사람을 병들고 죽게 하잖아...
  
  코로나 너는 참 나뻐!
  집 밖에 나갈 때마다 불편한 마스크를 쓰게 하잖아...
  
  코로나 너는 참 나빠!
  친구들과 뛰어놀지 못하게 하잖아...
  
  코로나 넌 그래야지만 속이 시원했냐?!
  ............................................
  
  
[ 2021-01-10, 16:04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리버티헤럴드  |  뉴스파인더  |  이승만TV  |  장군의 소리  |  천영우TV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