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고발 사주 의혹’ 터무니 없는 정치 공작”
윤석열 前 총장 기자회견 발언 全文

조갑제닷컴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윤석열 前 검찰총장이 8일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자신을 둘러싼 ‘범여권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 “고발 사주 의혹은 터무니 없다”며 “정치 공작을 하려면 잘 준비해서 제대로 좀 하고 국민들 누가 봐도 믿을 수 있는, 신뢰성 있는 사람을 통해서 문제를 제기하라”고 밝혔다.


다음은 윤석열 前 검찰총장 기자회견 발언 전문(全文).


제 입장에서는 이미 제가 드릴 말씀은 다 드렸지만 돌아가는 상황을 보니까 대한민국이 이렇게 가서 과연 되겠는가, 번번이 선거 때마다 이런 식의 공작과 선동을 가지고 이렇게 선거를 치르려고 해서 되겠느냐 하는 정말 한심스러운 생각이 들어서 오늘 제가 여러분 앞에 섰다.


국민들께 드리고 싶은 얘기도 있고, 우리 기성 정치인에게 하고 싶은 말도 있다. 앞으로 정치 공작을 하려면 잘 준비해서 제대로 좀 하고, 그리고 인터넷 매체나 또 무슨 재소자나 또 의원들도 면책 특권 뒤에 숨지 말고, 우리 국민들이 다 아는 메이저(주요) 언론을 통해서, 면책특권 뒤에 숨지 말고 재소자 들먹이지 말고, 국민들 누가 봐도 믿을 수 있는 신뢰성 있는 사람을 통해서 문제를 제기하려면 제기했으면 좋겠다.


늘 하는 시나리오가 하도 뻔하다. 그리고 어떤 페이퍼 문건이든지 디지털 문건이든지 간에 작성자, 출처가 나와야 그게 확인돼야, 그것이 어떠한 신빙성 있는 근거로서 그걸 갖고 의혹도 제기하고 문제도 삼을 수 있는 건데, 그런게 없는 문서는 소위 괴문서라고 하는 거다 이런 괴문서를 가지고 국민들을 혼동에 빠뜨리고 (있다).


오늘도 제가 보니까 중앙지검장 때 성남의 어디 조직폭력사범(에 대해) 중앙지검 강력부에서 수사하면서 어느 대선 주자, 당시엔 시장이었는지 지사였는지 모르겠지만, 재소자의 어떤 말을 빌려서 하필이면 이때 제가 그당시 ‘그 분에 대한 비리를 대라’고 수사팀에서 강요했다고 하는데 정말 터무니 없는 이야기다. 이걸 인터넷 매체에 제일 먼저 제보했다는 사람 여기 있는 사람들 다 알고 계시죠. 과거에 그 사람이 어떤 일 했는지, 여의도판에서 모르는 사람이 없고 다 들었을 거다.


그런데 그 사람이 어떻게 갑자기 공익제보자가 되는가. 그렇게 폭탄을 던져놓고 숨지 말고 당당하게 나와서 그 디지털 문건의 출처, 작성자에 대해서 정확히 대라 이 말이다. 그리고 검찰이라는 곳이 엄정하게 조사하는데지 요건도 맞지 않는 사람을, 언론에 제보하고 공개한 사람을 느닷없이 공익제보자로 만들어주는 기관인가. 이런 사람들이 공익제보자가 되면 공익 제보라는 것의 취지에 맞는 것인가.


저는 정치인들에게 부탁의 말씀 좀 드리겠다. 선거에 나오는 사람은 누구나 국민께 무한검증 받아야 된다. 그러나 의혹을 제기하고 검증을 요구한다면, 정상적인 자료로 정상적인 절차를 통해서 (해야 한다). 문제를 제기하는 사람도 그것이 허위일 때는 당당하게 책임질 수 있는 그런 절차와 방법을 통해서 하라는 이야기다. 그렇지 않으면 국민을 모독하는 것이고, 국민을 상대로 사기치는 것이다.


우리나라 국민들이 20년 전 김대업 사건 등 허무맹랑한 일에 무너지고 판단 잘못할 분들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이런 정치공작, 제가 그렇게 무섭나. 저 하나 공작으로 제거하면 정권창출이 그냥 되느냐. 당당하게 하라. 그리고 국민들께서는 진행 중인 내용들 꼼꼼하게 보시고 정치 공작에 현혹되지 마시고 재소자, 인터넷 매체, 인터넷 매체 한 번 보도하면 정당의 전·현직 대표 의원 위원장 이런 사람들이 벌떼처럼 나서서 떠들고 저를 국회로 불러달라. 당당하게 저도 제 입장 얘기하겠다. 치사하게 숨어서 하지말고 의혹제기하는 사람은 그게 사실 아니면 책임질 각오를 하고 그렇게 해주기 바란다.

 

 

[ 2021-09-08, 17:25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맑은마음1     2021-09-08 오후 8:35
그래 윤석열, 오랜만에 맘에 든다.
진검승부로 정면돌파해서
썪은 여의도 무리들을 다 쓸어버려라!!

그대의 정치적 고향 충청도
아산 현충사 박물관에는
충무공의 장검이 있고
검명시 16자가 새겨져 있다.

三尺誓天 山河動色
一揮掃蕩 血染山河
석자 칼로 하늘에 맹세하니
산과 강이 떠는도다
한번 휘둘러 쓸어버리니
피가 강산을 적시는도다

부디 한번 휘둘러 썪은 무리들
모조리 쓸어버리길 염원한다!!!

*윤석열은 특이한 인물이다.
엎어질 정도로 얻어터지는데
지지율은 더높아지고
국민들이 진가를 알아보는형.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