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대통령 당선 일등공신 누구?” 국민 34.8% “이준석”…윤핵관은 4.7%
이준석 “안녕하세요, 대선승리 일등공신 내부총질러입니다”

조갑제닷컴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윤석열 대통령 당선의 ‘일등공신’이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라는 여론조사 결과가 16일 공표됐다.


미디어토마토가 지난 13~14일 만 18세 이상 전국 성인남녀 107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응답자의 34.8%가 윤 대통령 당선 일등공신으로 이 대표를 꼽았다. 윤석열 대통령 본인(24.1%)보다도 앞섰다. 윤핵관(윤 대통령 핵심 관계자)이 대선 승리에 기여했다고 답한 이들은 4.7%에 불과했다. 


윤 대통령과 단일화했던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은 11.9%로 기여도 3위였다. 당시 대통령이었던 문재인 전 대통령이 9.8%, 윤 대통령과 대선에서 경쟁했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5.3%로 뒤를 이었다. 


60대를 제외한 모든 세대에서 이 전 대표의 대선승리 기여도가 가장 높다고 응답했다. 지역별로는 부산·울산·경남(PK)을 제외하고 이 전 대표가 윤 대통령 본인의 기여도를 앞섰다. 이념 성향별로는 보수층과 국민의힘 지지층에서 윤 대통령 기여도가 높다고 본 반면, 진보와 중도, 민주당 지지층에선 이 전 대표 기여도를 높이 평가했다.


이준석 대표는 16일 페이스북에 이 같은 여론조사 결과를 공유하며 “안녕하세요 대선승리 일등공신 내부총질러 이준석입니다”라고 말했다. 지난 7월 윤 대통령과 권성동 원내대표 간의 ‘내부총질 당대표’ 텔레그램 메시지 노출 이후 여권 지지율이 하락하자 당 안팎으로 ‘이준석 책임론’이 불거졌고, 이 대표는 이에 적극 반박해왔다. 여론조사 결과로 보면 “대선 때 누가 표를 얻는데 기여했는지, 누가 표를 까먹게 했는지 분석을 잘해야 하는데 ‘행상’은 둘째 치고 ‘논공’도 제대로 못했다”는 이 대표의 지적이 타당해 보인다.


이 대표는 또 “권성동 의원이 자칭 일등공신이라면 저는 뭐라고 생각하는지 모르겠지만, 하여간 안철수 의원의 말이 맞는 것 같다”며 “평가는 국민이 하는 것 같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권 원내대표가 스스로를 ‘대선 일등공신’이라고 지칭한 데 대해 안 의원이 “일등공신 평가는 국민이 내려주는 것”이라고 지적한 보도를 공유하기도 했다.

 

20220916_120654.png
이준석 대표 페이스북 캡쳐

 

이 대표는 이어 권 원내대표가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더불어민주당은 이재명 대표의 각종 범죄혐의 수사를 막기 위해 전 당이 일치단결하고 있는데, 우리는 전직 당대표가 대통령과 당을 향해 쉼 없이 돌팔매질하고 있다”고 겨냥한 데 대해서도 “말은 바르게 합시다. 이준석이 시작한 게 아니라, 이준석에게 집단 린치하고 돌팔매질을 하려고 당신들이 기획한 것”이라고 반박했다.


위 여론조사는 ARS(RDD) 무선전화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0%포인트, 응답률은 3.2%다. 8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를 기준으로 성별·연령별·지역별 가중값을 산출했고, 셀가중을 적용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2022-09-16, 12:05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강국     2022-09-19 오전 10:06
ㅋㅋㅋ......
역시 조갑제 다운 지식의 한계를 여실히 보여줍니다.
이 글의 주장은 이준석이가 대통령이 됐었어야 한다는 내용이지요
정치나 언론 제대로 공부한 사람없나.......진위도 모르는 글쟁이들의 글이지요.
   자유의메아리     2022-09-19 오전 9:19
조갑제닷컴이라고 조옹본인이거나 가족아니면 지지자겠지 여튼 준석이가 늬들 하나님이냐 준석이 골러갈때 어께동무하고 갗이가거래이 문둥쨔샤들아 안녕!!!
   황야의 함성     2022-09-17 오전 7:43
장기표 “이준석 지지율 높다고? 尹 반대세력이 조직적 옹호”

“이재명의 4중 방탄, ‘내가 죄인이오’ 실토한 것”

배성규 논설위원

입력 2022.08.17 10:00

장기표 신문명연구원장은 17일 “차기 당대표 후보들에 대한 일부 여론조사에서 이준석 전 대표에 대한 지지가 높게 나온 것은 윤석열 대통령을 폄하하고 반대하는 세력이 조직적으로 옹호한 결과로 보인다”고 말했다. 장 원장은 이날 조선일보 유튜브 ‘배성규·배소빈의 정치펀치’에 출연, “이 전 대표의 성성납 비위 의혹이 폭로됐을 때 민주당은 이 전 대표 사퇴를 요구하지도 않았다”면서 “윤석열 정부 때리기를 위한 도구로 이준석을 활용하겠다는 의도”라고 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눈물을 흘리고 있다. 이 대표는 당 중앙윤리위원회로부터 당원권 정지 6개월 중징계를 받은 이후 36일만인 이날 처음으로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2022.8.13/뉴스1 ⓒ News1 이성철 기자

장 원장은 “여론조사 수치를 보면 보수층과 여권 지지층은 이 전 대표를 별로 지지하지 않는다”며 “민주당 지지층, 윤석열 정부에 반대하는 사람들이 전부 달라붙어서 유승민 전 의원과 이 전 대표를 지지한다고 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윤석열 정부를 폄훼하기 위한 반대 세력들의 공작이 시작되고 있고, 이 전 대표는 지금 거기에 이용돼 이적행위를 하고 있는 것”이라고 했다. 장 원장은 “이 전 대표는 자신의 성성납 비위 의혹에 대해 제대로 부인도 못한다”며 “경찰 수사에서 성상납 의혹이 사실로 드러나면 이준석을 지지했던 2030들도 다 떨어져 나갈 것”이라고 했다.
https://www.chosun.com/politics/politics_general/2022/08/17/4EPJTUO355FUHHCLLOPJXOCBU4/



   白丁     2022-09-16 오후 7:56
양대가리 내 걸어놓고 개고기 팔았다고 고백한 사기꾼놈 아닌가.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