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東京)올림픽에서 너무 많은 것을 잃은 韓國
國家든 個人이든 상대방의 약점을 필요 이상 자극하는 것은 좋지 않다. 상대방으로부터 돌이킬 수 없는 원한(怨恨)을 사기 때문이다.

펀드빌더(회원)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경기 결과에 상관 없이, 韓國은 도쿄올림픽에서 너무 많은 것을 잃었다. 開幕式 중계방송은 일부 國家에 상처를 주었고, 韓國의 이미지를 실추시켰다. 世界人들은, 일개(一介) 방송사(MBC)의 잘못으로 기억하기보다는 韓國이라는 나라의 잘못으로 기억할 것이고 韓國人들은 부정적 고정관념으로 他人을 對하는 습관이 있다고 인식했을 것이다. 國家 이미지 제고(提高)를 위해 그 동안 정부와 민간 차원에서 많은 돈과 정성을 쏟으며 쌓아올린 성과의 상당부분을 이번에 물거품으로 돌렸다.
  
  개최국 국민들로부터 미움받게 된 것은 더 큰 손실이다. 개최국 日本은 자유진영 내 핵심리더 국가로서, 韓國이 인정하든 안 하든 그 영향력은 크다. 굳이 日本 국민들에게 나쁜 인상(印象)을 줄 필요가 없었는데, 안타깝게도 最惡의 상황이 전개되는 中이다.
  
  韓國팀 선수촌 아파트 외벽에 내건 이순신 어록 패러디 문구는, 작정하고 日本을 조롱하겠다는 의도를 담았다. 한국측은 구차하게 변명했지만, 개최지가 日本 아닌 다른 국가였다면 이런 문구를 내걸 리 없었다는 점에서 그 의도는 매우 不純했다. 일부 外信의 악의적 報道를 기화(奇貨)로, 철인3종 경기가 열린 해상공원의 수질을 ‘똥물’이라고 韓國 언론이 일제히 보도한 것 역시 日本 국민들을 자극하기에 충분했다.
  
  후쿠시마(福島) 관련 이슈는 결정적이다. 메달 수여 때 선수들에게 선물로 주는 작은 꽃다발을 놓고, 韓國 언론이 ‘방사능 우려’라는 式으로 報道하자 日本 국민들의 감정은 격해졌다. 日本에게 있어 ‘방사능’은 예민한 이슈다. 태평양 전쟁 때 美國으로부터 맞은 원자탄 트라우마가 존재하는 가운데 후쿠시마(福島) 원자력 사고가 트라우마를 더욱 키웠다. ‘방사능 이슈’는 그래서 日本의 '아픈 부분'이자 '약점'(아킬레스腱)이다. 國家든 個人이든 상대방의 약점을 필요 이상 자극하는 것은 좋지 않다. 그랬다가는 상대방으로부터 돌이킬 수 없는 원한(怨恨)을 사기 때문이다.
  
  안타깝게도 韓國이 보여주는 태도는 상대방의 원한(怨恨)을 사는 쪽이다. 2019년부터 韓國 정부와 언론, 국민들 모두는 하나되어 ‘도쿄 올림픽=방사능 올림픽’이라도 되는 것처럼 후쿠시마(福島) 이슈를 크게 부각시켰다. 과학적 근거를 바탕으로 접근한 것도 아니었다. 광우병 사태 때와 비슷한 괴담(怪談) 분위기가 더 강했다. 2019년 7월頃부터 韓國 언론은 ‘후쿠시마 식자재 사용... 올림픽 1년 앞두고 방사능 우려’라는 式으로 일제히 보도하기 시작했다. 일부 환경단체는 ‘방사능 식자재 도쿄올림픽 철회하라’며 삭발 투쟁에 나서기도 했다. 도쿄올림픽 식자재와 관련한 방사능 우려가 크다는 여론이 韓國 사회를 지배하게 되었고, 일부 여론조사에서 ‘방사능 식자재 우려 도쿄올림픽은 보이콧?’이라는 式의 질문에 찬성이 68.9%로 나오기도 했다.
  
  여론을 반영해 2019년 7월 24일 대한체육회는, ‘우리 선수들이 먹을거리 문제로 우려하는 상황은 막아야 한다. 이전 올림픽에서 제공했던 도시락 등 식사 지원을 도쿄에서는 보다 확대할 것’이라는 계획을 발표했다. 아울러 대한체육회는 2019년 8월 20일 도쿄에서 열린 올림픽 선수단장 회의 때 日本을 향해 ‘후쿠시마 식품 안정성 문제’를 정식으로 제기했다. 이런 문제를 공식 제기한 것은 세계에서 韓國이 유일(唯一)했다. 당시 日本은 ‘모든 안전 기준을 넘긴 식품만 제공된다. 문제 없다’는 공식 입장을 내놓았다.
  
  올림픽이 시작된 2021년 7월 하순 日本 정부는, 韓國 대표팀의 ‘급식지원센터’가 후쿠시마(福島) 주민에 대한 피해를 조장한다며 적절히 대응해줄 것을 韓國 정부에 정식 요청했다. 美國도 자국 선수들에게 별도 식사를 제공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韓國은 美國과는 달리 그동안 日本으로부터 오해받기에 충분한 행동을 해왔다는 점을 부인하기 어렵다. 例를 들어, 언론을 통해 전해진 ‘급식지원센터’로 반입되는 식자재에 대한 방사능 측정기 체크 장면은, 日本 국민들로 하여금 거부감을 갖도록 만들기에 충분했다.
  
  후쿠시마(福島)라는 아킬레스腱을 간직한 日本은, 오히려 식자재 검사를 더욱 철저히 하여 후쿠시마(福島)에 대한 부정적 이미지를 불식시키고자 이번 올림픽에서 만반의 준비를 했을 것이다. 그런데 갈수록 韓國의 ‘급식지원센터’와 방사능 측정기 운영 장면이 수시로 韓國과 日本 언론 등에 노출되고 각국 선수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면서, 日本 국민들의 마음은 불편해졌을 것으로 충분히 짐작이 간다. 결국 日本 內 反感 여론 등을 감안한 日本 정부가 공식적으로 韓國 정부를 향해 적절한 조치를 요구하기에 이른 것으로 해석해 볼 수 있다. 美國에게는 아무 말 안 하고 韓國 쪽에만 문제 제기한 것은, 2019년부터 조성된 韓國 內 ‘도쿄 올림픽=방사능 올림픽’이라는 프로파간다性 여론과, 韓國이 그 동안 국제사회에서 유별나게 후쿠시마(福島) 이슈를 공론화하는 데 앞장섰다는 점이 반영된 결과로 보인다.
  
  韓國이 이웃에 대한 배려심이 있었다면, 후쿠시마(福島) 주민과 日本 국민 전체의 정서를 배려하여 다소 불편하더라도 도쿄올림픽 때만은 오히려 자체 식사 제공을 보류하고 日本이 마련한 선수촌 식당을 이용하는 결정을 내렸을 것이다. 그렇게 됐더라면, 韓·日 頂上회담은 물건너 갔지만, 양국 국민들 間에는 좋은 관계로 전환되는 계기가 될 수도 있었을 것이다. 안타깝게도 지금 보여주는 韓國의 모습은, 상대방의 약점(아킬레스腱)을 배려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약점을 자극하고 공격하는 모양새가 되었다.
  
  韓國 內에서 누군가가 日本의 입장도 배려하자는 건설적 의견을 제시하기는 사실상 힘든 분위기다. 설사 그런 의견이 제시되더라도 금방 묵살되고 마는 것이 오늘날 韓國의 현실이다. 韓國에서는, 여자배구 韓·日戰에서 日本을 응원한다는 글이 韓國의 인터넷(네이버)에 올라오자, 운영자에 의해 이 글이 ‘유해 게시물’로 분류되었고 경고조치와 함께 글을 쓴 사람은 인터넷 이용정지 처분을 받았다는 소식이 들렸다. 다른 네티즌들의 불만이 폭주하여 이런 결정이 내려진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日本에서는, 日本 어린이들이 땡볕의 경기장에서 태극기를 흔들며 뉴질랜드와 경기하는 韓國 축구 대표팀을 열심히 응원했다.
  
  올림픽 경기에서 질 수도 있다. 다음에 더 잘 하면 된다. 하지만, 한번 실추된 이미지는 회복하기 힘들다. 몰상식한 개막식 방송으로 世界人들로부터 손가락질 받은 것도 뼈 아프지만, 상대방의 '아픈 곳'을 배려해주지는 못할망정 오히려 상처에 소금 뿌리는 式의 행동으로 일관하여 日本 국민들로부터 미움을 받게 된 것이 이번 올림픽에서 韓國이 떠안은 가장 큰 손실이다.
  
  
  
  
  
  
  https://youtu.be/Zu7IlF0_Agw
  
  
[ 2021-08-03, 13:37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자유의메아리     2021-08-06 오후 2:51
정오씨 당신의그런말들은 우리끼리 해야지 어쩌라고 쪽바리하고 말을석냐 당신도 일본인이요 그렇다면 그러련하지 한가지 알려줄께 1945년 8월달에 히로지마 나가사끼에 원폭이 왜 투하된지 아는가 당시미국의투루만 행정부는 일본인은 이 지구촌에서 같이살수없는인종으로 판단하고 원폭을 투하한거다 그후 요지음 어떤가 요즘통계를보면 한국과일본의 국민소득을 살펴보면 일본은 41000$ 놀라지마라 우리 대한민국은 42000$이다 앞으로 그 격차는 더벌어질것이다 전후 대한민국은 기독교가 번창하여 개신교가1400만 구교가 800만명으로 하나님의축복이잇었고 일본은 아마데라스 오오미카미 귀신을믿는 신도가 거의전체국민이고 1억2천만이나되는 일본은 기독교인이 100만도 까딱까딱한다 한국은 국민의40%이상이기독교인이고 일본은 1%도 않된다 여호와하나님의축복이 대한민국에 임하리라 요즘 국토전략Tv를 들어가보라 일본열도는 이세기가 반도 지나기전에 백두산과 후지산의 화산폭발로 일본열도는 해저로사라진다고 학자들이 에언한단다 그런데 대한민국은 큰 변동은 없을거란다 왜놈들이 제아무리 저주하고 또 얼간이 한국의국민의일부가 저주해도 우리나라는 세계속에 번창할것이다
   정답과오답     2021-08-04 오전 7:18
국민의 95%를 착취하고 학대하던 조선을 망하게하여
반상의 차별을 작살낸 일본을 원망하는게 애국이라면 나는 못한다
국민의 반을 매매가 가능한 노예로 삼던 조선 왕조는 지금의북한과 다름이 없다

북한이 망해 자유로운 일본과 합친다면 나는 환영할것이다
동족이 굶어 죽고 정치범으로 강제노동에 시달리는 북한이 망했다고
일본 나브다고 악을 쓰는 미련함이 나는 없거던
나의 일 아니라고 같은 동족이 굶어 죽고 어더터지는 죽음의 나라 나는 싫거던

맑은 님은 북한에서 굶어 죽어도 그 지옥을 좋아할런지 모르나 나는 싫거던
   맑은마음1     2021-08-03 오후 9:53
다른 사람은 몰라도
정오 당신은 아니라고 본다.
백년전 일제와
현재의 일본이 많이 달라
현재의 일본에 원수 대하듯 해서도 안되지만
그렇다고 징오 당신처럼 백년전 일제에게
감사해야 한다고 대놓고 말하는건 아니지.

아무리 못난 집이라도 부모형제 집 식구를
이웃집이 능욕하며 싸그리 없애는데
빵쪼가리 좀 던져준다고
도적같은 이웃집에게
오히려 감사해야 한다고
입에 침도 안바르고 말한는건
그건 인간이 아니지.

두번 다시 그런 헛소리 말고
정신차리길!!
   越百     2021-08-03 오후 8:24
舊韓末 우리나라가 日本의 植民地가 된 原因을 제대로 알면 莫無可奈로 日本에게 욕만 할 수가 없습니다. 35年間의 植民時代가 끝나고 6.25事變을 겪고도 이렇게 發展된 나라가 되었으면 過去보다 未來를 보고 생각할 수 있어야 할텐데 일부 指導者의 잘못된 나라 經營에 偏向된 思想을 注入시켜 국민을 誤導시키는 政策은 이제 끝내야 합니다. 저는 펀드님의 意見에 100% 贊成합니다.
   정답과오답     2021-08-03 오후 2:50
이 배배꼬인 민족의 놀부심뽀는 같은 한국인으로서 너무 부끄럽습니다
인간의 심성이 이토록 시궁창일수 있단게 슬프군요
언젠가는 우리도 인간의 심성을 회복하게 되기를 기도드리고 싶습니다

자유님은 연민이란 말의 뜻을 아는지 물어 보고 싶습니다
한국을 헐뜻는 부분이 어딘가요
진실을 말하면 헐뜻는거로 인식한다는게 말이 되는가요 ?
   자유의메아리     2021-08-03 오후 2:40
현정치체제하에서 동경올림픽에대하여 왈가왈부하고싶지않다 그래도 금메달을 대일곱게 땃따니 선수단에 고마룰뿐이다 펀드씨 몽매에도 못잊는 당신의나라 하계올림픽에서 재미는커녕 엄청난 적자를봣을 당신나라에 연민의정을 금할길이 없구나 이런 아사리판에 한국을 헐뜯고 비난하는게 너희족속들의특성일테니 말을 않하련다 늬들부터 잘하거라 빠가야로!!! 민나 혼도니 도로보다 나!!!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