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승자박 쇼가 돼버린 조카의 '모녀 살인사건' 변호

전여옥(前 국회의원) 페이스북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요즘 이재명 부부는 울고 짜고
  사과하고 엎드리기에
  '올인'하고 있어요.
  읍소작전에 감성팔이인데--
  부창부수가 아니라
  남편은 즙 짜고 부인은 즙 찍네요.
  
  그런데 오늘 이재명 후보가
  '자폭'했어요.
  이재명 조카가 2006년 5월,
  헤어진 여자친구 집에 찾아가
  무시무시한 흉기로 전 여자친구와
  어머니를 수십 차례 찔러 살해한
  '서울 강동구 모녀 살인사건'!
  이 사건에 이재명이 변호를 맡았는데
  피해자들에게 '사과'를 한다는 거였죠.
  
  그런데 이 극악무도한 사건에
  이재명은 '데이트 폭력'이라고
  악마의 '당의정'을 입혔습니다.
  피해 여성은 '전 여친'도 아닌
  그 조카가 일방적으로 쫓아다닌 거였다고 합니다.
  게다가 달려드는 흉악범을 피하려다
  피해여성의 아버지는 5층에 뛰어내려
  평생 불구의 몸이 되었다고 합니다.
  이재명은 '심신미약'을 주장했지만
  판사는 '무기징역'을 선고했습니다.
  
  이재명은 이 끔찍한 사건을 변호한 일이
  문제가 될 것을 잘 알았을 겁니다.
  그래서 미리 선수치려 했을 겁니다.
  그런데 자승자박 쇼가 되버렸습니다.
  저는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이 '끔찍한 이재명의 변호'를
  몰랐다는 것이 신기합니다.
  그런데 이제야 알게 된 이들이
  특히 맘카페와 여초 사이트가 오늘 뒤집어졌습니다.
  
  '사람을 죽인 것은 조카다. 웬 연좌제?'라며
  사악한 밭갈기를
  이재명 지지자들이 시도했지만
  택도 없었습니다.
  저는 이 사건을 알았지만
  오늘 이재명 후보의 '발언'을 듣고
  처음 들었을 때보다 더 소름이 끼쳤습니다.
  
  '강동구 PC방 김성수 사건이
  심신미약이라니 말도 안된다!'고
  '조선의 사이다 이재명'이 분노했었는데--
  그런 이재명은 '끔찍한 조카살인 변호사'로서
  '심신미약'을
  주장했다는 것-
  그리고 두 여성을 잔인하게 죽인 사건을
  '위중한 데이트 폭력'이라고 표현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
  정말 소름 쫙 돋네요.
  전 진짜 이재명이 무섭습니다.
[ 2021-11-26, 09:19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