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의 다리 풍경, ‘광안대교’와 ‘영도다리’

문무대왕(회원)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점으로 그림을 그리는 점묘화가 김주철이 부산 바다 풍경의 상징인 ‘광안대교’와 ‘영도다리’를 아주 멋지게 그렸다. 


특히 ‘영도다리’는 해방 후 귀한 동포와 6·25동란 때 자유를 찾아온 피란민들의 애환이 서려 있는 추억의 다리다. 대중가요 ‘굳세어라! 금순아’의 무대이기도 하다. 코로나19로 중단됐다가 매월 2, 4주 수요일 오후 2시에 다시 들어 올리고 내리는 도개 행사가 재개됐다. 


김주철 화가는 인물, 정물, 풍경 등 다양한 소재를 다루고 있다. 작품에 항상 공통적으로 드러나는 것은 바로 점(Dot)이다. 

 

00.jpg

 

01.jpg

[ 2022-06-15, 17:25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