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한 市民

고유 명사가 아닌, 일반 명사 '京畿'는 首都를 뜻하는 '서울 경(京) 字'와 수도의 주변 지역을 뜻하는 '경기 기(畿)字'가 합하여 만들어진 것으로, 수도를 중심으로 한 가까운 주위의 지방을 뜻하는 말이다. '경기'라는 명칭은 본래 唐나라 수도였던 長安의 권역을 가리키는 말이었는데, 고려와 조선에서 이를 차용했다.

경기도 김포·성남·부천·광명·고양·과천·구리·하남 등에 사는 380만 명 가량 되는 사람들이 특별한 시민이 되고 싶은 모양이다. 서울로 끼워 달라고 조르는 사람들이 꽤 있다고 하니 말이다. 지금 경기도 인구가 1400만 명이 넘으니 좀 떼어줘도 괜찮을 것이다. 北京이 2200만 명, 東京이 1410만 명 인데, 서울은 940만 명밖에 되지 않으니.
  • 트위터
  • 페이스북
  • ↑위로
Copyright ⓒ 조갑제닷컴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댓글쓰기 주의사항

댓글달기는 로그인후 사용하실 수 있으며, 내용은 100자 이내로 적어주십시오. 광고, 욕설, 비속어, 인신공격과 해당 글과 관련 없는 글은 사전통보없이 삭제됩니다.

PC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