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영웅 집앞 골목길을 거닐며!

조갑제닷컴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 스크랩하기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글자 작게 하기
  • 글자 크게 하기
*종임/맞습니다.
  저도 똑 같았어요
  목소리 또 노래를 너무잘해서 푹~빠져 붙타는 트롯멘 보는 재미로 지냈는데 하차 했다는 소식에 정말 급성 우울증 에 시달렸습니다.
  밤을 새우면서 유트뷰 보면서 몇날몇칠 지냈습니다 누가뭐래도 그정도로 잘못하지 않았다고 저는 믿고 있었습니다.
  이제는 콧서트를 하니 저는 청주 1월 17일 예약했습니다~
  너무 기대되고 기다려집니다.
  여러분들 선한 영양력 을 지닌분들
  그때 뵐게요~^^♡♡♡
  
  
  *G/하차 소식에 미친것 처럼 황영웅가수님 소식을 찾아다니며 1년이 훌딱 가버렷네요.새해는 인천 콘서트에 가니 새로운 행복한 새해가 시작 됩니다
  
  
  *팬분들과 즐거운 점심을 가지셨다니 저도 마음이 즐거워집니다 듣는 귀는 똑같은가 봅니다 저도 영원한 내사랑이란 노래를 처음듣고 첫 눈에 반하고 기사와 다른 억울함을 느꼈습니다 뜻이 같은 사람 끼리 모여서 싸우니 한 가족 같습니다 얼굴도 나이도 어디 사시는지도 모르지만 더 정이 가는 분도 계시고 마음이 짠 한 분도 계시고 황영웅으로 선생님을 뵙게 되어 영광이고 신세계에 살고 있는것 같습니다
  
  *저는 대전에 살고 있습니다. 어제 12월3일 일요일 새벽에 일어나 가족들 끼니를 챙겨두고 서둘러 채비를 해서 8시 미사를 봉헌한 후 혼자서 울산을 향해 떠났습니다. 울 영웅님 집앞 골목길을 거닐고 싶어서 부푼 마음 가을바람에 실어 날아갔었죠. 왕복 6시간의 거리를 영웅님 CD노래 원없이 들으며 기쁜 마음으로 달려갔습니다. 일요일이라 떡집도 스탠바이 미도 방앗간도 영업을 하지 않았습니다. 그래도 너무 좋았습니다. 지금도 가족들과 살고 있는 집이고 평소에 이 거리를 얼마나 분주하게 거닐던 골목길에 제가 서 있다는 것이 그냥 좋았습니다. 영웅님이 가수의 꿈을 키우며 살고 있는 집도 바라 보고, 아프고 힘든 시간에도 집에서 가족들과 함께 이겨냈던 집도 바라보니 마음이 짠하고 아팠습니다. 그리고 다짐했습니다. 내 한 몸 미약하지만 파라다이스의 일원으로 끝까지 영웅님을 위해 힘이 되어 드리기로 제 자신과 약속했습니다. 지금도 어제 보았던 영웅님 집앞 골목길의 가게들 골목길의 풍경들이 눈에 선하게 보이네요.
   날씨도 영웅님의 착하고 따뜻한 마음처럼 참 좋았습니다. 집에서 가까운 곳에 있는 태화강변도 가 보았는데 살을 조금 붙쳐서 말하자면 울산 시민들이 다 나온 것 같이 사람들이 가을을 즐기고있었습니다. 그곳에서도 가족들과 때론 친구들과 함께 거닐었겠죠. 위로가 필요한 날엔 서로의 속얘기도 들어주며 토닥토닥 마음을 안아주었겠죠. 영웅님 생각하면서 또 가 보고싶네요.😊💕
  
  
  책이10만부기팔렸으면 합니다
  황영웅가수의
  억울하게 하차하고
  6억을 포기했어야
  하고
   언폭 방송의끝없는공격에 힘없는 청년 황영웅은
  아무반항을 못하고
  끝없는 방황의 톤넬을
  지나야 했지요
  
  그러나
  배아파낳은아들이
  아닌 마음아파
  낳은 그아들을
  어머니들은 얼마나
  눈물로 기도했을가
  
  끝내는
  모질은 언폭보다
  용광로불같은
  어머니의 마음이 승리하고 황가수님을
  어둠속에서
  빛의넓은곳으로
  인도해낼수 있었읍니다
  용기와 힘을 받은
  우리가수님
  우리모두 승리했읍니다.
  하나님 감사합니다
   책까지 출간되어
  
  베스트쎌러책이 되기를 바라고
  잘못된언폭이
  사람의 생명까지도
  위협한다는것을
  알렸으면합니다
  언폭때문에 사람이 상하는일은
  다시는 없어야
  합니다
  
  
  
  
  저도 얼마전에 울산갔다 왔읍니다 펜님 맘과 똑 같아요 발길 닫는곳마다 울가수님도 예전에 여기 여기에 머물고 거닐었겠지 하는 맘에 울산의 모든 것들이 아름답게 느껴졌읍니다 스텐바이미에서 펜들도 만나고 노래하고 제 인생에 있어서 오랜만에 느껴보는 멋진 추억을 하나 만들고 먼거리 서울까지 오는데도 하나도 힘들지 않고 흥분되고 행복했읍니다
  
  *옥희/팬님의글을 읽으니 왜 이렇게
  눈물이나는지
   같은 팬의입장으로
  제가 너무 감사한맘이듭니다
  이제. 우리영웅님은
  이렇듯 지켜주시는 팬님들이. 많으니 아무 걱정없이 팬들을위해. 조은 노래만 들려주시면됩니다
  대전에서 울산까지 가신 우리팬님 정말 대단하시고
  고맙습니다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오늘 책 받으니 감동이 더 밀려 왔습니다
  더 구입하여 황영웅가수님 팬들의 사랑을 더 널리 알리고 싶네요 감사합니다
  
  
  
  방송 그만하고 준석이 같은 손자들 놀아줘라
  
  8
  
  
  
  @user-rj3vu5nu6j
  @user-rj3vu5nu6j • 5시간 전
  이방송은 황영웅 가수님 응원하고게십니다 정치적으로는 관계없으니 자제하시길부탁드립니다 영웅중에영웅 황영웅 가수님 사랑합니다
  
  
  
  
  @user-ue4cb9pc3r
  @user-ue4cb9pc3r
  회원(3년 10개월)
  나에게 하트를 가장 많이 받은 사용자입니다.
   • 4시간 전
  여기까지 들어와서 추태를 부리다니.
  틀튜브에 가서 노세요.
  
  *네~~^^선생님 말씀 그대로입니다.팬들은 가족 같이 따뜻하고 금방 언니,동생 되었습니다.황영웅가수님 알게되어 너무 좋고, 콘서트 기다리는 지금 꿈만 같습니다 선생님 건강하세요.
  
  
  
  
  
  
[ 2023-12-05, 01:11 ] 트위터트위터   페이스북페이스북   네이버네이버
  • 기사목록
  • 이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 필자의 다른 기사보기
맨위로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