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안부 관련 영화라는 '귀향'
펀드빌더 (168.126.***.***)   |   2016.02.24  09:30 (조회 : 1209)
: 8
: 0




위안부 관련 영화라는 '귀향'



'위안부 피해자 실화를 바탕으로 만든 영화'라는 선전을
동반한 '귀향'이라는 영화가 상영되는 듯하다. 정확히 말
하면, '실화를 바탕으로 만든 영화'라기보다는 '증언을
바탕으로 만든 영화'라고 표현하는 하는 것이 보다 적절
하다. 영
화를 만든 감독의 언급을 보면 감독의 위안부
관련 지
식은 사실상 Fact와는 거리가 멀어 보인다. 감
독은 이렇게
언급하고 있다.


<실제로 끌려간 소녀들의 나이는 열두살 정도라고 해
요. 대부분 초경도 하지 않았고 남녀관계가 무엇인지
도 모르는 상태로 거의가 맞아 죽었고요. 20만명이 끌
려가 살아 돌아온 분이 고작 200여분이고, 현재 살아
계신분은 44명이에요. 전세계를 돌며 상영할 겁니다.
이미 제작단계부터 영어, 일어, 중국어, 독일어, 불어
까지 자막을 다 만들어놨거든요>


<소녀들의 나이는 열두살 정도>, <거의가 맞아 죽었고>,
<20만명이 끌려가 살아 돌아온 분이 고작 200여명> 등의
사항은, 前위안부 등의 증언(주장) 외에는 객관적 근거가
전혀 없는 부분이다. 한 마디로, 감독이 갖고 있는 위안부
에 대한 인식은 객관적 근거에 바탕하지 않은 <열두살쯤
소녀들이 20만명이나 강제로
끌려가서, 이들의 99.9%가
구타 등에 의해 죽었고, 나머
지 0.1%인 200명 정도만 살
아 남았다>는 것이다.


"충격적인 것은 몸에 병이 들거나, 정신이 이상해지거나
하는 등으로 더이상 쓸모가 없는 소녀들은 가차없이 총살
하여 불에 태웠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우리 국민 한 목소
리로 일본에게 외쳐야 합니다. 할머니들이 모두 돌아가시
기 전에 무릎꿇고 사죄하라고, 진심으로 용서를 구하라고"

"영화 시작부터 여기저기서 울음소리가 그치지 않았습니
다. 눈물이 그치질 않았습니다. 이제 저는 더욱 분노하려
고 합니다. 일본 정부가 잘못을 부인하고 역사를 왜곡하
는 꼴은 볼 수 없습니다. 일본 정부로부터 잘못 인정과
사과를 받아내야 합니다. 위안부 합의를 무효화시켜야
합니다"

시사회에 참가했던 일반인들이 게시한 소감 중 일부다.
여타 소감들도 대부분 이런 식으로 대동소이하다. 


<전세계를 돌며 상영할 겁니다. 이미 제작단계부터 영어,
일어, 중국어, 독일어, 불어까지 자막을 다 만들어놨거든
요>라는 감독의 다짐에서 엿보이는 것은, 일본을 향한
증오와 원망의 분위기다. 이러한 감정은 향후의 활동(세
를 무대로 사실상 反日)을 예상케 한다.


결론적으로 감독의 언급이나, 시사회 참가자들의 소감
등을 종합하면, 이 '귀향'이라는 영화는, 진실(Fact)의
추구나,
화해와 용서 등의 미래지향적 가치를 모색하는  
내용과
는 거리가 먼 反日 목적의 영화라는 것이 보다
정확한 
분석일 듯 싶다. 이미 몇 차례나 위안부 사죄를 
거듭한 
일본을 향해, 여전히 사죄 요구를 하게 만들고
양국간
합의까지 무효화시켜야 한다는 느낌을 여지없이
갖게 만드는 내
용이라면 이미 '선동성'까지 갖춘 영화라
고 볼 수 있다. 


영화는 <무엇이 소녀들을 지옥으로 보냈나?>라는 선전
문구를 내세우고 있다. 대한민국이 더욱 발전하고 한국
인들이 보다 성숙한 단계로 올라서기 위해서는, 이러한
물음에 대한 답을 남(일본)에게서 찾는 것이 아니라, 과
거 무능했던 우리의 모습에서 찾는 노력이 先行되어
할 것이다. 과거에 얽매이고 증오의 감정에 치우쳐 주
남탓이나 하며 세월보내는 민족에게 밝은 미래는
결코 없다.   









     

: 8
: 0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전체 글수 : 145030  (1 / 2901page) 

145030 끝이 안 보이는 유일무이한 떡실신 답의기원 22-07-04 4 0 0
145029 내가 16살에 아기를 낳았다는 것, 기적 아닌가.. bestkorea 22-07-03 25 1 0
145028 카더라에 작살 나는 한국 정답과오답 22-07-03 42 2 2
145027 언론부터 청소해야 국민을 깨운다. 이유없음 22-07-03 40 1 0
145026 여보세요, 여기가 英國이요? 골든타임즈 22-07-03 50 2 0
145025 이재명에게 깸도 안돼 비스므리한 거 연상달인 22-07-03 23 1 0
145024 完全히 썪어있다 골든타임즈 22-07-03 45 4 0
145023 오늘 일본인 운동하다가 떡실신 [1] 답의기원 22-07-02 38 2 1
145022 진실은꼭 밝혀야 한다. 이유없음 22-07-02 67 2 0
145021 잊지않을 것이다. 이유없음 22-07-02 66 2 0
145020 이 게시판도 제정신 아닌자가 더 흔해 보인다 정답과오답 22-07-02 47 1 5
145019 윤대통령 나라와 국민위해 목숨 건 모습 보고 싶.. 남자천사 22-07-02 37 1 0
145018 日本 엔貨에 대해서는 '추락', .. 펀드빌더 22-07-01 59 4 0
145017 '委員會' 공화국 골든타임즈 22-07-01 43 3 0
145016 우리는 또라이 집단인가 ? 정답과오답 22-07-01 60 4 5
145015 국산 코로나19 백신이 그렇게나 기쁜가 무학산 22-07-01 41 2 0
145014 국민은 이미 수사 피로증에 빠졌다 [1] 무학산 22-07-01 53 2 1
145013 [칼럼]문재인 탈원전 전기료 인상 물가 폭등, .. 남자천사 22-07-01 28 1 0
145012 제3차 세계 대전 골든타임즈 22-06-30 63 3 0
145011 윤 대통령에게 꼭 부탁하고 싶은 말, 국문 bestkorea 22-06-30 35 1 0
145010 윤 대통령에 꼭 부탁하고 싶은 말, 영문 bestkorea 22-06-30 15 0 0
145009 아아 홍준표 : 장봉조님의 글 정답과오답 22-06-30 51 1 3
145008 연상달인 영단어 암기법 2 넘 잼있는 연상달인 22-06-30 10 0 0
145007 우연히 산 아이. 우연히 영웅이 된 사람 무학산 22-06-30 52 1 0
145006 칼럼]“문재인 탈원전이 전기료 폭탄” 문재인 재.. 남자천사 22-06-30 23 0 0
145005 윤 대통령 나토 등판 연상달인 22-06-30 35 0 0
145004 심심풀이 영어 퀴즈 18, 빚지고 못 사는 한국.. bestkorea 22-06-29 28 0 0
145003 껍데기는 가라 무학산 22-06-29 57 1 0
145002 공부하는 기자 없소? 무학산 22-06-29 41 1 0
145001 서울 상공에서 원자탄이 터지면 [1] 골든타임즈 22-06-29 80 4 0
145000 [칼럼] 임기 끝난 문재인 역적도당 반역정치 계.. 남자천사 22-06-29 36 1 0
144999 이준석씨와 이병태 카이스트 교수의 성 스켄달 정답과오답 22-06-28 84 4 0
144998 6.1 선거 민주당 대참패 원인과 2024년 총.. kimsunbee 22-06-28 35 1 0
144997 막 출발한 정부를 붙들고 혁신하자면 말이 아니죠 무학산 22-06-28 49 1 0
144996 고환율·고금리·고물가 경제위기+발목잡는 민주당,.. 남자천사 22-06-28 25 1 0
144995 심심풀이 영어 퀴즈 17, 워커힐 호텔의 유래 bestkorea 22-06-27 35 2 0
144994 요사이 신문 기자 해도해도 너무한다 [1] 무학산 22-06-27 67 1 1
144993 골든타임즈 님의 좋은 글 他殺을 읽고 [1] 무학산 22-06-27 60 3 0
144992 아버지, 살려줘서 고마워요 [1] 골든타임즈 22-06-27 99 4 0
144991 대통령이 격노를 해야 움직이는 여당 무학산 22-06-27 50 1 0
144990 국민 목숨 개값 취급한 문재인, 이대준씨 두 번.. 남자천사 22-06-27 38 1 0
144989 앵무새에게 가르친 노래, 앵무새에게 가르치지 않.. 까마귀 22-06-26 48 2 0
144988 자신을 사랑 하세요 [1] 골든타임즈 22-06-26 81 4 0
144987 5.18 자랑스러운 일일까 ? [3] 정답과오답 22-06-26 108 6 0
144986 이게 진짜 자유 대한민국 대통령 연설이고 태도이.. [2] bestkorea 22-06-25 59 1 0
144985 사진 구경- 6. 25 [2] bestkorea 22-06-25 63 2 0
144984 가슴 찡한 6.25 이야기(국문) bestkorea 22-06-25 37 2 0
144983 가슴 찡한 6.25 이야기(영문) bestkorea 22-06-25 18 1 0
144982 문재인 분리불안병을 앓는 게 아닐까 무학산 22-06-25 62 1 1
144981 아아 잊으랴 어찌 우리 이날을 무학산 22-06-25 42 0 0

1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다음 페이지

맨위로월간조선  |  천영우TV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뉴데일리  |  자유민주연구원  |  이승만TV  |  이기자통신  |  최보식의 언론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