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세기에, 日本에 파견됐다가 귀국한 朝鮮人 보고서
펀드빌더 (168.126.***.***)   |   2016.12.26  11:40 (조회 : 320)
: 2
: 0



15세기에, 日本에 파견됐다가 귀국한 朝鮮人 보고서   



1428년 12월 사신으로 일본에 파견되었다가, 1429년 12월에
귀국한 '박서생'(정3품 대사성 직위)이라는 인물이 世宗大王
에게 올린, '일본 관련 보고서' 中 일부 내용.


1) 水車를 사용하는 경우가 朝鮮에는 없어서, 일행으로 하여금 
원리를 파악토록 했는데, 일본의 水車는 물(水)이 떨어지는 힘
을 활용해 水車가 자연스럽게 회전토록 함으로써 물(水)을 퍼
올려, 논밭에 물을 공급한다고 합니다.

우리 강(川)은 흐름이 약하지만, 일본이 하는 것처럼 水車를 만
들어, 발로 밟아 물을 퍼올리면 釣甁(두레박)을 사용하는 것보
사람의 힘을 대폭 줄일 수 있을 것입니다. 일본의 水車 모습
그림으로 그려왔으니, 그대로 만들어 사용하면 좋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2) 우리가 綿布나 穀物 등을 주로 물물교환하는 것과는 달리,
일본은 硬貨를 일반적으로 사용하기 때문에, 멀리 여행가는
사람이라도 식량을 지참하지 않고 동전만을 허리에 차고 길
을 떠납니다.

또, 길가에는 여행자들이 먹고 잠잘수 있는 시설(여관)이 설치
되어 있어, 여행자를 손님으로 맞아들입니다. 여관 주인은 여
행자로부터 받은 硬貨에 해당하는 가치 만큼, 손님에게 편의
를 제공합니다. 강가에 사는 주민들은, 배(船)들을 서로 연결
해 다리(橋)를 만들고, 다리를 건너는 사람들로부터 돈을 받
아,
생활비로 쓰고 다리를 보수하는 비용으로도 사용하고 있
습니다. 

일본은 土地稅로부터 通行料에 이르기까지 전부 硬貨를 사용
하는 것이 습관화되고 정착되어, 무거운 짐을 지참하고 먼 길
을 떠나는 수고 같은 것을 할 필요가 없습니다.                 

3) 집집마다 욕실이 있고, 동네마다 대중목욕탕(錢湯)도 있어
주민들은 대중목욕탕을 이용하고자 할 때 돈을 내고 편리하게
이용하고 있습니다. 

우리도 濟生院, 惠民局 등 의료기관이나, 사람이 많이 다니는
廣通橋와 지방의 진료소에 욕실을 설치하여, 사람들이 몸도
깨끗이 하고, 돈을 사용하는 방법도 학습할 수 있도록 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4) 일본의 商店街는, 상인들 각각이 자신의 상점에 간판을 걸
어놓고, 진열대를 만들어 그 위에 상품들을 진열해, 손님들은,
상품들을 확인하며 편리하게 골라서 살 수 있었습니다. 진열
상품은, 손님 신분의 貴賤에 상관없이 누구라도 자유롭게
수 있었습니다.

우리 조선의 市場은, 마른 물건과 젖은 물건을 구분하여 진열
하지도 않고, 생선이나 육류, 야채 등은 전부 땅바닥에 그냥
놓고 팔고 있어, 보행자들이 상품 위에 걸터앉거나 밟고 지나
가는 일도 있습니다. 앞으로는, 鍾路에서부터 廣通橋까지 있
상점에 진열대를 설치하고 상품명을 붙여놓게 함으로써,
어느
진열대에 어느 상품이 있는지 쉽게 알아보도록 표시해,
손님
들이 편리하게 상품을 보고 골라살수 있게 해야 합니다. 

世宗 46 卷, 11年 (1429年 宣德 4年) 12月3日 乙亥



https://youtu.be/-o2uWqbOqwg



: 2
: 0

댓글 글쓰기 주의사항

  福27810諭吉   2016-12-26 오후 2:19
일본의 오래된 료칸들..그리고 식문화..손님접대문화....화폐유통수준.....천지차이네요..고등학교때까지만 해도...조선통신사한테 선진문물을 배우던 미개한 나라가...메이지유신 로또 당첨되어서..강대국이 됐다고 배운 기억이...
전체 글수 : 125262  (1 / 2506page) 

125262 ◈나의 입(방송국)을 장악한 실세는 성령인가, .. 예젤죤 17-03-28 5 0 0
125261 불과 5개월 남짓 기간으로 느끼는 桑田碧海 펀드빌더 17-03-28 37 0 0
125260 "찬성과 반대에서 보이는 한국인의 지력 " 에 .. 부산맘 17-03-28 36 4 0
125259 나는 김진태. beauty 17-03-28 65 2 0
125258 모리토모(森友)학원 관련 民進黨에 대한 의혹 [1] 펀드빌더 17-03-28 50 0 0
125257 박근혜 대통령이 탄핵 당한 이유 [2] 유성 17-03-28 107 5 0
125256 끝까지 박근혜를 짓밟으려는 이유 슨상넘 17-03-28 112 1 0
125255 김필재씨의 영혼이 병든 한국인들 제하의 기고 정답과오답 17-03-28 62 0 0
125254 세월호 사건을 기획하려면 라뿌니 17-03-28 55 0 0
125253 뎃글을 보니 김일성 일가를 숭배하는 민족의 광기.. [1] 정답과오답 17-03-28 48 1 1
125252 5.18 금수저 해법을 홍준표가 들고 나온다면 .. [4] 旭日 17-03-28 99 5 2
125251 陰謨하는 혓바닥 골든타임즈 17-03-28 84 6 0
125250 고잔성당 현정수, 상현동성당 임재혁 이준석 신부.. 남자천사 17-03-28 63 2 0
125249 거룩한 共存 골든타임즈 17-03-28 56 3 0
125248 5월을 기적을 위하여!!! bibong 17-03-28 80 0 0
125247 법치가 실종된 나라 대한민국 최성령 17-03-28 134 5 0
125246 The revelations defense ev.. Branch 17-03-28 100 0 0
125245 파면 17일 만에 '영장 청구'….. [3] 어벤져스 17-03-27 88 0 5
125244 핑계대는거 이제 그만하고 희망을 말합시다. [2] 루자빗 17-03-27 68 0 4
125243 右派는, 극과 극의 두 종류로 다시 나누어진다 [2] 펀드빌더 17-03-27 123 2 5
125242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또 다른 부정선거 음모 전자.. 석종대 17-03-27 42 0 0
125241 '광명의 천사로 가장한 사탄'에 대량 실족하는 .. [2] 펀드빌더 17-03-27 101 3 1
125240 千秋의 功罪는 누가 따지니? 마중가 17-03-27 94 4 0
125239 살리는 건 선이고, 죽이는 건 악인가? (사진.. [1] 타원 17-03-27 80 5 0
125238 박근혜 전 대통령은 즉각 헌재에 파면재심을 청구.. [4] 남강 17-03-27 151 8 0
125237 죽여야 산다 [1] 골든타임즈 17-03-27 124 7 0
125236 남북빨갱이를 제거하는데 쓰디쓴 고초의 전면전을 .. 구국기도 17-03-27 204 3 0
125235 뭐가 다른 거야? [1] 지지리 17-03-27 77 3 2
125234 증인님의 주장이 일견 이해가 되기도 [28] 정답과오답 17-03-27 124 1 9
125233 법과 원칙대로 하려면 권양숙부터 구속해라. 부산386 17-03-27 121 9 0
125232 찬성과 반대에서 보이는 한국인의 지력 [7] 정답과오답 17-03-27 142 1 13
125231 허수아비 황교안은 내려와라,,, [3] 타원 17-03-27 234 10 1
125230 박근혜대통령이 대통령이 아니라면, 그국민도 국민.. 자록 17-03-27 204 6 0
125229 이번 대선은 國民이 奴隸로 전락함을 추인하는 절.. 자록 17-03-27 187 2 0
125228 아베 정권 곧 무너질듯 보도하는 韓國 언론 [3] 펀드빌더 17-03-27 125 2 4
125227 박근혜 죽이기, 한 치의 빈틈도 없는 각본대로다 [1] 남강 17-03-27 234 7 0
125226 펀드빌더/朴槿惠 前대통령,,귀책사유도 있다??? [2] 자록 17-03-27 247 7 3
125225 홍준표식 연대론 [1] 이성과 감성 17-03-27 209 5 1
125224 朴槿惠 前대통령은 피해자 입장이지만, 귀책사유도.. [2] 펀드빌더 17-03-27 184 6 13
125223 멀리 내다 보고 급할수록 돌아가자 淸算節次청산절차 17-03-27 178 2 0
125222 ◈온전한 믿음에 있는 곳(땅)에서만 평안이 정착.. 예젤죤 17-03-27 132 0 0
125221 '선거여왕' 틀에 안주하는 Low Level 朴.. 펀드빌더 17-03-27 196 5 9
125220 역시 경륜인가? 김진태 후보, 갈수록 실망이다 [1] 태 평 17-03-27 267 4 12
125219 문재인이 고장났다 태 평 17-03-27 277 0 1
125218 돋보인 홍준표, 경량급의 김진태 [15] 최두남 17-03-27 260 4 17
125217 김평우 변호사-태극기 집회 현장무대로 즉각 복귀.. [2] 강국희 17-03-27 243 11 0
125216 박근혜 생매장과 대한민국의 몰락 [4] 남강 17-03-27 271 14 0
125215 연상달인 한국 근현대사 암기법 11 (공무원 시.. 연상달인 17-03-27 148 0 0
125214 518 가산점은 다이아몬드 수저 [2] 국방군 17-03-27 126 6 0
125213 천주교회 살리기 위해 헌금‧교무금 안.. 남자천사 17-03-27 180 2 0

1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다음 페이지

맨위로월간조선  |  조선일보  |  통일일보  |  미래한국  |  올인코리아  |  코나스넷  |  리버티헤럴드  |  뉴데일리  |  뉴스파인더  |  뉴포커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